3차 접종 후 오미크론 중화항체 최대 29배...'변이에도 효과'

3차 접종 후 오미크론 중화항체 최대 29배...'변이에도 효과'

Ytn, 뉴스채널

2022-01-20 오후 6:10:00

3차 접종 후 오미크론 중화항체 최대 29배...'변이에도 효과'

[앵커]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 뒤 오미크론 변이를 무력화하는 중화항체가 최대 29배 늘어나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방역 당국은 오미크론 확산세 속에 3차 접종이 가장 강력한 방어 무기가 될 수 있다며, 백신 접종을 당부했습니다.이형원 기자입니다.[기자]국립감염병연구소가 백신 3차 접종으로 오미크...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 뒤 오미크론 변이를 무력화하는 중화항체가 최대 29배 늘어나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방역 당국은 오미크론 확산세 속에 3차 접종이 가장 강력한 방어 무기가 될 수 있다며, 백신 접종을 당부했습니다.이형원 기자입니다.[기자]국립감염병연구소가 백신 3차 접종으로 오미크론 변이를 얼마나 무력화할 수 있는지 분석했습니다.실험 결과 델타와 기존 코로나19 바이러스는 물론 오미크론에도 유의미한 예방 효과가 확인됐습니다.아스트라제네카로 1·2차 접종을 마친 뒤 화이자로 추가 접종을 진행한 그룹에서는 3차 접종 전보다 오미크론에 대한 중화항체가가 29배 가까이 늘었습니다.

화이자로만 3차 접종까지 진행한 그룹은 접종 전보다 오미크론 중화항체가가 17배,아스트라제네카로 1차 접종 뒤 화이자로 2·3차 접종을 마친 그룹에서는 10배 넘게 늘었습니다.그룹별 대상이 10∼15명으로 규모가 작고 60살 이상 고령층은 제외됐다는 한계가 있지만, 3차 접종 효과가 오미크론에도 분명히 확인됐다는 게 방역 당국 설명입니다.[권준욱 / 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부본부장 : 절대적인 중화능을 나타내는 수준은 델타 균주보다는 (오미크론이) 낮게 나타난다는 점을 추가로 설명해드립니다. (하지만) 오미크론 변이가 빠르게 확산하고 있는 지금, 조속한 3차 접종이 무엇보다도 강력한 방어 무기가….]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YTN »

한겨레 서포터즈 벗

지금 여기, 한겨레 후원으로 벗이되어 주세요. 가치있는 뉴스 공동체, 더 섬세하게 쓰겠습니다. 한겨레 저널리즘을 다양한 방식으로 후원할 수 있습니다 -한겨레 서포터즈 벗 | 후원하기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3차 접종이 무엇보다도 강력한 방어 무기 이젠 못 믿어...

WHO “오미크론 가볍게 보면 안돼”…미국선 일 입원 환자 ‘역대 최대’미국, 코로나 입원자 연일 최고…7일간 평균 16만여명 입원프랑스는 확진자 50만명 육박, 독일도 확진자 사상 최대 기록세계보건기구 “대유행 종식 멀었다…오미크론 가볍게 보지 말라”

다시 6천 명대‥'오미크론, 주말쯤 우세종'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6천 명대까지 늘어나면서 결국 오미크론 대응 단계 기준인 7천 명에 가까워졌습니다. 정부는 이번 주말쯤 오미크론이 국내 점유율 50%를 넘겨 ...

영국 “오미크론 정점 찍었다”며 마스크 등 모든 방역 조처 해제지난해 ‘자유의 날’ 선언 이어 또 앞서가퇴진 압박 존슨의 ‘정치적 돌파구’ 측면도높은 백신 추가접종률이 ‘믿는 구석’“정부가 옳을 수도 있지만, 도박이다”

코로나 2년, 오미크론 우세종 눈앞…총력대응 예고에도 혼란우려(종합)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최인영 신선미 박규리 기자=국내 코로나19 첫 감염자가 발생한 지 만 2년이 된 20일, 오미크론이라는 신종 변이 확산으로...

문 대통령 '한국도 오미크론 우세종 기정사실화…총력 대응하라'문재인 대통령은 '다행스러운 것은 위중증 환자 수가 줄어들고 있다는 점'이라고 말했습니다.\r한국 변이 오미크론 이게 다행이야?

정부 '확진자 일평균 7천 명 달하면 오미크론 단계로'정부가 국내 코로나19 일평균 확진자가 7천 명에 달하면 '오미크론 대응단계'로의 방역 체계 전환을 공표하기로 했습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오늘 코로나19 대응 백브리핑에서 오미크론 대응단계 전환 시점과 관련해 '요일별 확진자 발생 추이를 고려해 7천 명대로 평균 추세가 형성되면 전환을 시작하게 된다'고 밝혔습니다.

[앵커]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 뒤 오미크론 변이를 무력화하는 중화항체가 최대 29배 늘어나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방역 당국은 오미크론 확산세 속에 3차 접종이 가장 강력한 방어 무기가 될 수 있다며, 백신 접종을 당부했습니다. 이형원 기자입니다. [기자] 국립감염병연구소가 백신 3차 접종으로 오미크론 변이를 얼마나 무력화할 수 있는지 분석했습니다. 실험 결과 델타와 기존 코로나19 바이러스는 물론 오미크론에도 유의미한 예방 효과가 확인됐습니다. 아스트라제네카로 1·2차 접종을 마친 뒤 화이자로 추가 접종을 진행한 그룹에서는 3차 접종 전보다 오미크론에 대한 중화항체가가 29배 가까이 늘었습니다. 화이자로만 3차 접종까지 진행한 그룹은 접종 전보다 오미크론 중화항체가가 17배, 아스트라제네카로 1차 접종 뒤 화이자로 2·3차 접종을 마친 그룹에서는 10배 넘게 늘었습니다. 그룹별 대상이 10∼15명으로 규모가 작고 60살 이상 고령층은 제외됐다는 한계가 있지만, 3차 접종 효과가 오미크론에도 분명히 확인됐다는 게 방역 당국 설명입니다. [권준욱 / 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부본부장 : 절대적인 중화능을 나타내는 수준은 델타 균주보다는 (오미크론이) 낮게 나타난다는 점을 추가로 설명해드립니다. (하지만) 오미크론 변이가 빠르게 확산하고 있는 지금, 조속한 3차 접종이 무엇보다도 강력한 방어 무기가….] 실험처럼 3차 접종 뒤 2∼3주가 지났을 때는 감염 예방 효과가 높지만, 10주가 지나면 백신 효과가 40% 안팎까지 급감한다는 해외 연구자료와 관련해서는 위중증·사망 예방 효과는 오래 유지된다고 강조했습니다. [홍정익 /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 예방접종관리팀장 : 오미크론 변이에 따라서 예방 접종 효과가 감소하는 부분을 나타내는 것이고, 위중증 예방이나 사망 예방 효과는 잘 유지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90% 이상….] 실제 이달 1주차 확진자의 중증 진행 상황을 평가한 결과, 3차 접종군은 미접종 확진군보다 중증·사망 위험이 90%나 낮았습니다. 오미크론에 감염되더라도 3차 접종으로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겁니다. 국내 3차 접종률은 60살 이상 고령층이 84.1%에 달하지만, 18∼59살은 41.4%에 그쳐 청장년층의 적극적인 접종 참여가 중요합니다. YTN 이형원입니다. YTN 이형원 (lhw90@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