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뉴스, Kbs

Kbs 뉴스, Kbs

정부, 자가격리자에 ‘전자팔찌’ 착용 가닥…‘무단이탈’ 강력차단

정부가 자가격리자의 이탈을 막기 위해 위치 확인용 '전자팔찌' 도입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KBS뉴스 #KBS

2020-04-07 오전 4:42:00

정부가 자가격리자의 이탈을 막기 위해 위치 확인용 '전자팔찌' 도입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KBS

정부가 코로나19 자가격리자의 이탈을 막기 위해 위치 확인용 '전자팔찌'를 도입하기로 가닥을 잡았습니다. 정부는 오늘(7일)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로 비공개 관계장관 회의를 열어 자가격리자의 신체에 팔찌 등

정부가 코로나19 자가격리자의 이탈을 막기 위해 위치 확인용 '전자팔찌'를 도입하기로 가닥을 잡았습니다.정부는 오늘(7일)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로 비공개 관계장관 회의를 열어 자가격리자의 신체에 팔찌 등 별도의 전자장치를 부착해 격리지 이탈 여부를 실시간으로 관리하는 방안 도입을 논의합니다.정부 관계자는"보다 강력한 자가격리자 관리를 위해 전자팔찌를 도입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았다"며"격리대상자의 동의를 받아 착용하도록 하는 방안을 유력 검토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MBC “소속 기자 ‘박사방’ 활동 인정···취재 목적으로 보기 어렵다” 결론 현직 부장검사 길거리서 강제추행 혐의로 체포 수면성분 든 요구르트 여성들에게 건넨 50대 경찰조사…경찰, “성범죄 의도 있어”

정부가 모든 입국자에 대해 자가격리를 의무화하면서 '무관용 원칙'을 적용하겠다고 밝혔음에도 자가격리 대상자의 격리지 무단 이탈이 잇따르고 있고, 이로 인한 감염 사례도 발생한 데 따른 것입니다.특히 자가격리 대상자 휴대전화에 앱을 깔도록 해 이탈 여부를 모니터링 해왔지만, 휴대폰을 집에 두고 외출하는 사례가 발생하자 아예 신체에 별도 장치를 부착해 보다 엄격한 위치 관리를 하는 게 불가피하다는 게 정부의 입장입니다.정부는 자가격리 대상자에게 동의를 받아 전자팔찌를 부착하도록 할 계획이며, 만약 부착에 동의하지 않을 경우에는 입국을 거부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정부는 본인 동의를 받는다면 큰 법적 문제는 없을 것으로 보고 있지만, 일각에서 인권침해 소지 등의 우려가 제기될 수 있는 만큼 오늘 회의에서 부작용과 법리문제 등을 다각도로 점검해 최종 결정할 방침입니다.아울러 전자팔찌를 즉각적으로 대규모 공급할 수 있는지, 원활한 구동을 담보할 수 있는 여건인지 등의 여부도 포함해 종합적으로 논의한 후 도입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보입니다.지난 4일 기준 전국 자가격리자는 모두 3만7천248명으로, 무단이탈 등 자가격리 지침을 위반해 적발된 사람은 하루 평균 6.4명, 총 137명에 이릅니다. 이 중 63명은 고발 조치돼 수사중입니다.

해외의 경우엔 이미 홍콩이 자가격리 대상자에게 스마트 팔찌를 착용하도록 하고 있으며, 대만도 격리자에게 전자팔찌를 채우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KBS 뉴스 »

kbs 전자 팔찌가 뭐냐..ㅋㅋ 손목 밴드.. 우리말은 아 다르고 어. 다르단다...ㅋㅋㅋㅋ 이상한 생각 들자나.... 국민성이부족해서

정부 '확진자 감소, 검사 적었던 탓...언제든 급증 가능'우리나라 코로나19 하루 확진자 수가 6주 만에 최저를 기록했으나 당국은 아직 안심할 단계가 아니라고 밝혔다.6일, 질병통제예방센터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발표에서 오늘 새로 확인된 확진자 수가 47명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일일 신규 발생 환자가 50명 아래로 내려간 것은 46일만이... 검사가 이렇게 많은데? 검사 중만 19295인데? 4/6일-오전 재앙이 코로나 성적표 사망/회복, 확진/검사중: 186/6598, 10284/19295 466,804명 검사 결과 음성 437,225명, 격리 중 3,500명 확진 증가 한국 +47 ↔ 중국은 +39 어떤 의사분말이 감염병 쓰나미가온다더라구요 만일 대비해야됩니다

'전자팔찌를 어쩌나' 정부 고심...인권침해 논란도코로나19 감염증 자가격리자의 무단이탈이 급증하면서 정부도 고민에 빠졌습니다.아예 전자팔찌를 도입해 더 강력히 규제하자는 방안이 검토는 되고 있는데, 인권침해 논란도 만만치 않습니다. 화면 보시죠.코로나19 감염 자가격리 위반 사례가 급증하고 있는데, 대표적이 사례 몇 가지 간단히 다시 정리를 해보면...

자가격리자에 '전자팔찌' 착용 논의…인권 침해 우려도최근 자가격리 이탈 사례가 속출하자 정부가 자가격리자에 대해 전자팔찌 도입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인권 침해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이르면 오늘 회의를 거쳐 착용 방침을 결정할 것으로 보입니다. 인권침해얘기하기전에 무책임하게 나다니며 돌아다닌것부터얘기해야지. 각개인의 인권침해와 국가, 사회의 위생 가운데 어느 것이 더 중하냐 문제아닐까요? 이탈자 사형갈래 그럼?

자가격리자 전자 팔찌 착용 추진...오늘 관계장관 회의정부가 코로나19 관련 자가격리자의 무단이탈을 막기 위해 실시간 위치 확인을 위한 전자 팔찌 착용을 검토하고 있습니다.정부는 지금처럼 휴대전화 앱 등을 통한 확인만으로는 사실상 한계가 있다고 보고 자가격리자들에게 동의를 얻어 전자 팔찌를 부착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습니다.국무총리실 관계자는 정세균... 전자팔찌말고 징역형을 높게 때려야 저런짖 안합니다 법이 물러서그럼니다 돈 만은자 유학보내니 벌금 몇천에 눈이나 끔쩍하나요 업느사람에겐 큰돈이지만요 답은 징역형 높게 때리는겁니다 하여간 언론들 자극적인 말 만들어 내기 질린다.. 누가 전자팔찌라고 하든...ㅋㅋㅋ 범죄자들 발에차는 발찌 생각나서 너무 부정적 혐오감 들자나., 목욕탕 가면 전자팔찌 주자나 그런거랑 비슷하게 긍적적 보도는 안되낭?

[취재파일] 해병대 공격헬기, '마린온 무장형' 가닥…수리온 어디까지 변신하나적 해안에 상륙한 해병대의 상륙돌격장갑차에서 해병들이 뛰어내려 적 진지를 향해 내달립니다. 적의 중화기가 불을 뿜는 가운데 바위 같은 자연 엄폐물이 있으면 고맙고, 없어도 목숨 내놓고 상륙돌격하는 게 해병대의 숙명입니다.

정부 '확진자 감소, 검사 적었던 탓...언제든 급증 가능'우리나라 코로나19 하루 확진자 수가 6주 만에 최저를 기록했으나 당국은 아직 안심할 단계가 아니라고 밝혔다.6일, 질병통제예방센터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발표에서 오늘 새로 확인된 확진자 수가 47명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일일 신규 발생 환자가 50명 아래로 내려간 것은 46일만이... 검사가 이렇게 많은데? 검사 중만 19295인데? 4/6일-오전 재앙이 코로나 성적표 사망/회복, 확진/검사중: 186/6598, 10284/19295 466,804명 검사 결과 음성 437,225명, 격리 중 3,500명 확진 증가 한국 +47 ↔ 중국은 +39 어떤 의사분말이 감염병 쓰나미가온다더라구요 만일 대비해야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