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카타르월드컵 본선 진출 확정…개최국 제외 아시아 '1호' | 연합뉴스

이란, 카타르월드컵 본선 진출 확정…개최국 제외 아시아 '1호'

2022-01-27 오후 7:25:00

이란, 카타르월드컵 본선 진출 확정…개최국 제외 아시아 '1호'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이란이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에서 가장 먼저 월드컵 본선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이로써 승점 19(6승 1무)를 쌓은 조 선두 이란은 조 2위 팀까지 주어지는 월드컵 본선 직행 티켓을 확보했다.광고현재 진행 중인 3위 아랍에미리트(UAE)와 6위 시리아의 경기 결과에 관계없이 이란은 카타르행을 확정했다.승리 기뻐하는 이란 팬들[로이터=연합뉴스]아시아에서 이번 대회 본선행을 확정한 나라는 개최국 카타르를 제외하면 이란이 처음이다.UAE가 시리아를 꺾지 못하면 앞서 열린 레바논과 경기에서 승리한 조 2위(승점 17·5승 2무) 한국도 이란에 이어 본선 직행 티켓을 거머쥔다.

이란은 2014년 브라질, 2018년 러시아 대회에 이어 3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에 성공했다.파상공세를 펼치고도 전반전을 0-0으로 마친 이란은 후반 시작과 함께 골문을 열어젖혔다.후반 3분 알리레자 자한바흐시로부터 패스를 받은 메디 타레미가 오른발 슈팅으로 골대를 갈랐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연합뉴스 »

대만 TSMC, 텐센트 제치고 아시아 기업 시가총액 1위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세계 최대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업체인 대만 TSMC가 중국의 텐센트(騰迅·텅쉰)를 제치고 아시아 기업 ... 우리가자본주의후퇴하고 공산화가진행될때 라이벌였던 대만,싱가폴은 자본주의발전으로 투자자몰리고 경제가꾸준히 성장할수있습니다.ㅎㅎ 우리가자본주의후퇴하고 공산화가진행될때 라이벌였던 대만,싱가폴은 자본주의발전으로 투자자몰리고 경제가꾸준히 성장할수있습니다.ㅎㅎ 우리가자본주의후퇴하고 공산화가진행될때 라이벌였던 대만,싱가폴은 자본주의발전으로 투자자몰리고 경제가꾸준히 성장할수있습니다.

태국, 의료용 이어 가정서도 대마 재배 허용…아시아 첫 합법화태국 정부가 아시아에서는 처음으로 대마를 불법 마약 리스트에서 제외해, 일반인도 가정에서 대마초를 기...

'황의조 파트너' 명함 내민 조규성 '함께 뛸 수 있어서 영광' | 연합뉴스(서울·시돈[레바논]=연합뉴스) 최송아 김인철 기자=한국 축구를 10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 직전까지 보내는 득점포를 가동한 공격수 조규성...

벤투호, 레바논 꺾고 조2위 유지…이란은 월드컵 본선행 확정(종합2보) | 연합뉴스(서울·시돈[레바논]=연합뉴스) 배진남 김인철 기자=한국 축구가 레바논 원정에서도 승전가를 부르고 10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을 바로 눈앞...

대만 TSMC, 텐센트 제치고 아시아 기업 시가총액 1위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세계 최대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업체인 대만 TSMC가 중국의 텐센트(騰迅·텅쉰)를 제치고 아시아 기업 ... 우리가자본주의후퇴하고 공산화가진행될때 라이벌였던 대만,싱가폴은 자본주의발전으로 투자자몰리고 경제가꾸준히 성장할수있습니다.ㅎㅎ 우리가자본주의후퇴하고 공산화가진행될때 라이벌였던 대만,싱가폴은 자본주의발전으로 투자자몰리고 경제가꾸준히 성장할수있습니다.ㅎㅎ 우리가자본주의후퇴하고 공산화가진행될때 라이벌였던 대만,싱가폴은 자본주의발전으로 투자자몰리고 경제가꾸준히 성장할수있습니다.

[속보] '환경부 블랙리스트' 김은경 전 장관 징역 2년 확정’환경부 블랙리스트’ 김은경 전 장관 징역 2년 확정 / 신미숙 전 청와대 비서관도 징역 1년·집유 3년 확정

이란은 28일(한국시간) 이란 테헤란의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끝난 이라크와의 카타르 월드컵 최종예선 조별리그 A조 7차전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승점 19(6승 1무)를 쌓은 조 선두 이란은 조 2위 팀까지 주어지는 월드컵 본선 직행 티켓을 확보했다. 광고 현재 진행 중인 3위 아랍에미리트(UAE)와 6위 시리아의 경기 결과에 관계없이 이란은 카타르행을 확정했다. 승리 기뻐하는 이란 팬들 [로이터=연합뉴스] 아시아에서 이번 대회 본선행을 확정한 나라는 개최국 카타르를 제외하면 이란이 처음이다. UAE가 시리아를 꺾지 못하면 앞서 열린 레바논과 경기에서 승리한 조 2위(승점 17·5승 2무) 한국도 이란에 이어 본선 직행 티켓을 거머쥔다. 이란은 2014년 브라질, 2018년 러시아 대회에 이어 3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에 성공했다. 파상공세를 펼치고도 전반전을 0-0으로 마친 이란은 후반 시작과 함께 골문을 열어젖혔다. 후반 3분 알리레자 자한바흐시로부터 패스를 받은 메디 타레미가 오른발 슈팅으로 골대를 갈랐다. ahs@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