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보] 합참 '북, 평양 순안일대서 미상발사체 발사했으나 실패' | 연합뉴스

2022-03-16 오전 4:12:00

[2보] 합참 '북, 평양 순안일대서 미상발사체 발사했으나 실패'

[2보] 합참 '북, 평양 순안일대서 미상발사체 발사했으나 실패'

(서울=연합뉴스) 김용래 정빛나 기자=합동참모본부는 16일 북한이 오전 9시30분께 평양 순안 일대에서 미확인 발사체를 발사했으나 발사 직후...

합참은 한미 정보당국이 추가 분석 중이라고 전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연합뉴스 »

국민 양형체험 프로그램

대한민국 대법원 양형위원회 국민 양형체험 프로그램 웹사이트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김정은, 평양 80층짜리 초고층 주택 등 건설현장 시찰(종합)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완공을 앞둔 평양 송신·송화지구 1만 가구 주택 건설현장을 현지 시찰했다고 노동당 기... 앞으로..윤정권에서 김정은의 활약이 대단하겠구나! 언제나 어느때나 무슨일이 생기면..마징거 처럼 나타나서 폭죽을 터뜨려서 국민의 이목을 돌려주고 윤정권의 단합을 도모하겠구나!

김정은, 평양 송신·송화지구 1만가구 건설현장 현지시찰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완공을 앞둔 평양 송신·송화지구 1만 가구 주택 건설현장을 현지 시찰했다고 노동당 기...

평양 순안비행장에 '미사일 발사용 추정' 콘크리트 시설 설치(종합)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김지헌 정빛나 기자=북한 평양 순안비행장에 미사일 발사를 위한 것으로 추정되는 콘크리트 구조물이 설치된 것으로 나타났다. 미사일을 미사일이라고 부를 수 있는 날이 왔구나 !!

[2보] 尹당선인 '민정수석실 폐지…사직동팀 있을 수 없다'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은 14일 '앞으로 대통령실 업무에서 사정, 정보조사 기능을 철저히 배제하고, 민정수석실을... 본인 측근 비리 때문에 미리 없애는 것 아닐까.... '과거 사정기관을 장악한 민정수석실은 합법을 가장해 정적, 정치적 반대세력을 통제하는 경우가 비일비재했고, 세평 검증을 위장해 국민신상털기와 뒷조사를 벌여왔는데, 이런 잔재를 청산하겠다'

[2보] 설리번·양제츠, 북한 문제도 논의…추가 대화키로 | 연합뉴스(워싱턴=연합뉴스) 김경희 특파원=제이크 설리번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양제츠 중국 공산당 정치국원이 14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에서...

[2보] '북한, 탄도미사일 가능성 있는 물체 발사'|NHK| | 연합뉴스(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북한이 탄도미사일 가능성이 있는 물체를 발사했다고 일본 공영방송 NHK가 방위성 관계자를 인용해 16일 보도... 발사를 했으면 우리 국방부나 청와대에서 제일 먼저 알텐데... 지구는 둥그니끄 우리가 젤 먼저 볼 수밖에 없는데... 20대남 좋빠가! 선제타격 가자! 강제징집 후 주120시간 경계근무!

(서울=연합뉴스) 김용래 정빛나 기자=합동참모본부는 16일 북한이 오전 9시30분께 평양 순안 일대에서 미확인 발사체를 발사했으나 발사 직후 실패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송신·송화지구 1만가구 완공 눈앞…김일성 생일 맞춰 집들이 지시 강등됐던 김정관 전 국방상, 국방성 제1부상으로 복귀 주택 건설 현지지도하는 김정은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평양 송신 송화지구 1만 가구 주택 건설현장을 현지 시찰하고 있다.기자 페이지 '5년 뒤 평양의 모습?'…송신·송화지구 투시도 바라보는 김정은 (서울=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3일 수도 평양에 주택 1만 세대를 짓는 착공식에 참석해 연설했다고 노동신문이 24일 보도했다.미국의소리(VOA) 방송은 15일 위성사진 서비스 '플래닛 랩스'가 지난 12일 순안비행장을 촬영한 위성사진에 새로운 콘크리트 토대가 설치된 것이 포착됐다고 보도했다.

합참은 한미 정보당국이 추가 분석 중이라고 전했다. yonglae@yna. 김 위원장은 가죽 롱코트 차림으로 나선 지도에서"당대회가 제시한 수도 건설 5개년 계획의 첫해 1만 세대 살림집 건설을 통해 우리 건축이 또 한 계단 발전의 로정을 걸었다"며"국가적으로 건설 역량을 장성시키며 건설 속도를 가속화해나가기 위한 대책들을 강구해야 한다"고 말했다.co.24 [노동신문 홈페이지 캡처.kr . 광고 그러면서"수도 건설에서 주체성과 민족성을 견지하고 인민대중제일주의를 철저히 구현해 특징이 살아나는 나라의 심장부, 인민의 도시로 꾸리는 것이 중핵"이라며"여러 건축물의 예술적 결합을 중시하고 현대성을 최대로 부각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