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확진 교사들의 희생정신 '저희가 있을게요'

2022-01-25 오전 8:09:00

서산 서림복지원 18명 확진자 발생... 15명 국립재활원으로 이송

서산_석림복지관, 확진원생

코로나 확진 교사들의 희생정신 '저희가 있을게요' 서산_석림복지관 확진원생 확진교사 코로나_확진자_18명 국립재활원 최미향 기자

서산 서림복지원 18명 확진자 발생... 15명 국립재활원 으로 이송

첫 확진자는 서림복지원 소속 생활지도원 서산 #1256번으로 기침증상이 있어 검사받았고, 지난 22일 오후 8시에 확진 판정을 받았다. 23일에는 서림복지원 입소자와 종사자 326인에 대해 선제적으로 PCR검사를 했고, 24일 시설 입소자 15명과 종사자 3명 등 총 18명이 추가 확진됐다.이후 서산의료원에서 24시간 모니터을 시작했고, 25일 서림복지원 원생 15명은 국립재활원으로 이송됐다. 이송이 불가능 한 나머지 3명은 확진을 받은 교사 3명이 함께 자가격리하며 치료받기로 했다.

서림복지원 임태성 원장은"원생들과 선생님 모두 3차 백신접종을 완료한 상황으로 다행히 중증환자가 없는 상황"이라며"서산시와 서산시보건소의 체계적이고 발빠른 대처가 이뤄졌다"라고 말했다.  확진 교사들은 국립재활원으로 이송이 불가능한 3명의 원생들을 돌보기 위해 함께 격리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function(){var ttx_pub_code="1285348784"; var ttx_ad_area_code="1078087127"; var ttx_ad_area_pag="PAG"; var ttx_page_url="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805330", ttx_direct_url=""; var ttx_total_cookie_name="ttx_t_r"; var e=function(a){a+="=";for(var c=document.cookie.split(";"),d=0;d")})() 임태성 원장은"3명의 원생들은 국립재활원으로 가기에는 불가능한 상태라 선생님들이 희생정신을 발휘했다. 정말 고개가 절로 숙여진다"라고 말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오마이뉴스 »

[속보] 오미크론 검출률 50% 넘어 우세종 됐다, 코로나 신규 확진 7500명대정부가 오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7500명대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지난주 오미크...

오후 9시 7437명 코로나 확진…25일 역대 최다 전망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합산하면 25일 0시 기준으로 내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는 8천명을 넘겨 역대 최다가 될 것으로 보인다. 지금까지 역대 최다 확진자는 지난 12월14일 7850명이었다.

'위드아웃 코로나'? 제대로 된 말일까요?'위드아웃 코로나'? 제대로 된 말일까요? 위드코로나 위드아웃코로나 소준섭 기자

[만물상] 코로나 엔데믹“하지만 전문가들은 ‘변이가 나타나지 않을 경우’라는 전제가 틀릴 가능성이 높다고 말하고 있다”

확진자 36명에 ‘전면봉쇄’… 화들짝 놀라는 코로나 청정지대 섬나라들의료체계가 취약한 만큼 소수의 감염 사례로도 전체 의료 시스템을 붕괴시킬 수 있다는 우려가 크기 때문입니다.

서울시, 설 연휴 코로나 검사소 정상 운영‥대중교통 연장 운행 없어서울시가 설 연휴 기간 코로나 확산을 막기위해 종합 방역대책을 시행합니다. 서울시는 시 직영 코로나 검사소와 자치구 선별진료소, 임시선별진료소를 정상 운영하고, 재택치료자의 동거 ...

서산 서림복지원이 발칵 뒤집혔다.정부가 오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7500명대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22일 오전 서울 용산역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이동하는 모습.경제적으로 여유 있는 어른들은 '위드 코로나'의 혜택과 '위드아웃 코로나'의 혜택이 겹쳐진 일상으로 복귀하고 있다.

지난 22일과 24일 장애인 200명과 직원들이 함께 생활하는 이 곳에서 총 18명이 코로나 확진을 받았다.  첫 확진자는 서림복지원 소속 생활지도원 서산 #1256번으로 기침증상이 있어 검사받았고, 지난 22일 오후 8시에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전해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제2차장(행정안전부 장관)은 24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에 참석해 이같이 밝혔다. 23일에는 서림복지원 입소자와 종사자 326인에 대해 선제적으로 PCR검사를 했고, 24일 시설 입소자 15명과 종사자 3명 등 총 18명이 추가 확진됐다. 동시간대 역대 최다 규모로 25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가 8천명을 넘을 것으로 추정된다. 이후 서산의료원에서 24시간 모니터을 시작했고, 25일 서림복지원 원생 15명은 국립재활원으로 이송됐다. 국내 오미크론 검출률은 1월 셋째주(1월 17일~23일)를 기준으로 50. 이송이 불가능 한 나머지 3명은 확진을 받은 교사 3명이 함께 자가격리하며 치료받기로 했다. 영어 표현 그대로"코로나가 없는"이라는 의미다.

서림복지원 임태성 원장은"원생들과 선생님 모두 3차 백신접종을 완료한 상황으로 다행히 중증환자가 없는 상황"이라며"서산시와 서산시보건소의 체계적이고 발빠른 대처가 이뤄졌다"라고 말했다. 국내 오미크론 변이 감염자의 주간 검출률이 50%를 돌파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합산하면 25일 0시 기준으로 내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는 8천명을 넘겨 최다가 될 것으로 보인다.    확진 교사들은 국립재활원으로 이송이 불가능한 3명의 원생들을 돌보기 위해 함께 격리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function(){var ttx_pub_code="1285348784"; var ttx_ad_area_code="1078087127"; var ttx_ad_area_pag="PAG"; var ttx_page_url="http://www. 전해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2차장(행정안전부 장관)이 24일 오전 서울시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코로나19 대응방안 등에 대해 중앙부처 및 17개 시도 영상회의를 주재하고 있다.ohmynews.3%로 처음 50%를 넘어서며 ‘우세종’이 됐다.com/NWS_Web/View/at_pg. 전 2차장은 “강한 전파력을 가진 오미크론의 영향으로 지난주 하루 평균 확진자 수는 5962명을 기록하며 전주 대비 50%가량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そのためにも、(safe city:安全都市)」「ダイバーシティ(diversity:多様性≒多様性受容社会)」「スマートシティ(smart city:環境配慮型都市)」の3つのシティ(city:都市)を実現し、東京の課題解決と成長創出に取り組んでまいります.

aspx?CNTN_CD=A0002805330", ttx_direct_url=""; var ttx_total_cookie_name="ttx_t_r"; var e=function(a){a+="=";for(var c=document.cookie. 위중증 환자 수는 지난달 29일 기준 1151명에서 이달 24일 기준 418명으로 줄어들었으며 같은날 기준 중환자 병상 가동률은 19. 오미크론 변이의 치명률은 0.split(";"),d=0;d")})() 임태성 원장은"3명의 원생들은 국립재활원으로 가기에는 불가능한 상태라 선생님들이 희생정신을 발휘했다. 정말 고개가 절로 숙여진다"라고 말했다. 전 2차장은 “앞으로 확진자 증가세가 더욱 커질 수 있는 만큼 정부는 오미크론 우세지역에 대한 효과적 대응에 힘쓰는 한편, 일반 의료기관 중심의 의료체계 전환도 빠르게 시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충남도 감염병지원단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267명은 시설 내 자가격리 조치했고, 사무직 시설종사자 45명은 수동감시 중이다. 방대본은 3차 접종 뒤 오미크론에 대한 중화항체가 2차 접종보다 10배, 많게는 100배 정도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렇게 해 '위드아웃 코로나'라는 새로운 일본식 영어가 또 '탄생'했다.

또 서림복지원 전체 시설의 방역소독을 완료했고 환경검체 25건을 검사·의뢰했다. 특히 오미크론이 우세한 광주, 전남, 경기 평택과 안성 등 4개 지역에서는 오는 26일부터 선별진료소와 호흡기 전담클리닉을 통한 신속항원검사를 우선 시작할 예정이다. 현재 서산시는 격리 기간 내 이틀 간격으로 총 5회의 PCR 검사를 실시하고 방역물품 제공 등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서산시는 설명절 코로나19 특별방역대책을 2주간 추진하며 선별진료소를 연중무휴 운영할 방침이다. 현재 저위험군의 경우 건강모니터링 횟수가 2회, 고위험군은 3회인 것을 저위험군 1회, 고위험군 2회로 축소하는 방안을 검토한다는 것이다. 고위험군이 아닌 이들은 유전자증폭(PCR) 검사에 앞서 신속항원검사를 받게 된다. 특히 요양병원, 요양원 등 44개 취약시설 종사자에게는 선제 검사도 확대·실시하고 있다. 맹정호 서산시장은"4개 방역기동반을 운영해 관광지, 전통시장 등의 방역소독을 강화하고 있다"며"24시간 비상방역근무를 통해 확진자 동선 파악 및 방역 소독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23일 기준 지자체 관리의료기관은 369개소이고, 외래진료센터는 같은 날 기준 51개소이다.

또"설 연휴를 맞아 기본방역수칙을 준수할 것과 불요불급한 모임을 자제할 것, 인후통·발열·기침 등 증상이 있을 경우 사람 간 접촉을 피하고 선별진료소 검사를 받을 것" 등을 강조하며"집단감염 위험이 높은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더욱 강화된 점검을 실시하는 등 코로나19 차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를 전국으로 확산하는 데는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서산시대에도 실립니다. 전 2차장은 “최근 3차 접종 후 오미크론을 무력화시킬 수 있는 항체의 양이 최대 29배까지 증가한다는 사실이 확인되었다”며 “접종 대상 국민들께서는 신속하게 접종에 참여해 주실 것을 다시 한번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