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여정-이민호 주연 드라마 ‘파친코’ 오는 3월 25일 전세계 공개

금지된 사랑에서 시작되는 이야기다

이민호, 윤여정

2022-01-27 오전 3:59:00

윤여정 - 이민호 주연, ‘ 파친코 ’ 애플TV 서 3월 25일 첫공개newsvop

금지된 사랑에서 시작되는 이야기다

총 8개 에피소드로 구성, 금지된 사랑에서 시작되는 이야기발행 2022-01-27 09:54:40Apple TV+ 오리지널 시리즈 '파친코' 스틸 이미지 ⓒApple TV+배우 윤여정, 이민호가 주연을 맡은 Apple TV+ 2022년 기대작, 드라마 ‘파친코’가 오는 3월 25일 첫공개된다.Apple TV+는 27일 “‘오리지널 시리즈 파친코’(Pachinko)는 오는 3월 25일(금) Apple TV+를 통해 3개 에피소드 공개를 시작으로, 4월 29일(금)까지 매주 금요일 한 편의 에피소드를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파친코’는 금지된 사랑에서 시작되는 이야기로, 한국과 일본, 그리고 미국을 오가며 전쟁과 평화, 사랑과 이별, 승리와 심판에 대한 잊을 수 없는 연대기를 그린 작품이다.동명의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도서가 원작이며, 총 8개의 에피소드로 이루어져 있다.Apple TV+는 이 작품을 글로벌 프로젝트를 통해 제작해, 한, 미, 일 국적의 배우들을 출연 시켰고 한국어, 일본어, 영어 3개 언어로 완성했다.윤여정은 나이 든 ‘선자’ 역으로 출연하며, 이민호는 ‘한수’ 역으로 출연한다. 그외 ‘모자수’ 역에 아라이 소지, ‘솔로몬’ 역에 진하, ‘양진’ 역에 정인지, 10대 시절의 ‘선자’ 역에 김민하, ‘에츠코’ 역에 미나미 카호, ‘이삭’ 역에 노상현, ‘나오미’ 역에 안나 사웨이, ‘요셉’ 역에 한준우, 젊은 시절의 ‘경희’ 역에 정은채, ‘톰 앤드류’ 역에 지미 심슨, 어린 ‘선자’ 역으로 전유나가 출연한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민중의소리 »

김혜수가 판사로 등장하는 소년범 소재 드라마 ‘소년심판’이 내달 공개된다이 드라마에서 배우 김혜수가 맡게 될 캐릭터 역시 흥미진진하다. '나 당선 못되면 감옥간단 말이야..내가 진 죄가 어디 한,두개여야 말이지.. 살아생전 감옥에서 못나올거야 엉엉' 조폭 사기꾼+소시오패스+살인마 재명이가 아주 똥줄이 타는구나 근데 악어의 눈물도 어쩌다 한번 해야 효과가 있지 Jaemyung_Lee yoeman6310 moonriver365 nylee21 TheMinjoo_Kr

'제주댁 이효리의 낯선 서울' MBC 떠난 김태호의 신작올해 9년 차 제주살이에 접어든 이효리는 서울에 오면 어떻게 지낼까. 이 궁금증을 토대로 김태호 PD가 새 예능을 만듭니다.

美 연준 “곧 금리 올리는 게 적절”…‘3월 인상’ 시사[앵커]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가 '조만간 금리를 올리는 게 적절'하다고 본다며, 사실상 '3월 금리...

미 연준, 3월 금리 인상 시사…뉴욕증시 줄줄이 하락금리 인상과 자산 매입 중단은 연준이 코로나 대유행 시기에 도입한 완화적 통화 정책을 끝내고 물가 상승 억제에 집중하겠다는 변화를 보여주는 것이다.

宋 총선불출마·종로無공천·4선금지…與, 고강도 쇄신 드라이브(종합)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김수진 기자=더불어민주당이 25일 전방위적 인적 쇄신을 단행하는 초강수를 꺼내 들었다. 초선중에 문통 덕분에 뱃지 달고 이재명 온몸으로 쉴드치는 의원들도 다음 재선은 없답니다

“울지마라” “죄 없는 자 돌 던져라”···민주당, 이재명 ‘눈물’ 영상 공유더불어민주당 인사들이 25일 이재명 대선 후보가 눈물을 흘리는 영상을 공유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절대37%넘지못함 사기간통에대한 사과가먼저 광화문에 세우면 다들 돌 던진다는데? 백번 양보해서 그 가슴아픈 가족사에서 누가 제일 불쌍한가. 이재명은 중재도 인내도 안 했다. 화가 나니까 형이고 형수고 상관없이 하고 싶은 욕을 한껏 했다. 뭐 맘에 맺힌 게 있겠나. 그래서 저 울음을 보고도 감정의 동요가 없다. 잉? 엥? 뭥미? 정도.

윤여정-이민호 주연, ‘파친코’ 애플TV+서 3월 25일 첫공개 총 8개 에피소드로 구성, 금지된 사랑에서 시작되는 이야기 발행 2022-01-27 09:54:40 Apple TV+ 오리지널 시리즈 '파친코' 스틸 이미지 ⓒApple TV+ 배우 윤여정, 이민호가 주연을 맡은 Apple TV+ 2022년 기대작, 드라마 ‘파친코’가 오는 3월 25일 첫공개된다. Apple TV+는 27일 “‘오리지널 시리즈 파친코’(Pachinko)는 오는 3월 25일(금) Apple TV+를 통해 3개 에피소드 공개를 시작으로, 4월 29일(금)까지 매주 금요일 한 편의 에피소드를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파친코’는 금지된 사랑에서 시작되는 이야기로, 한국과 일본, 그리고 미국을 오가며 전쟁과 평화, 사랑과 이별, 승리와 심판에 대한 잊을 수 없는 연대기를 그린 작품이다. 동명의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도서가 원작이며, 총 8개의 에피소드로 이루어져 있다. Apple TV+는 이 작품을 글로벌 프로젝트를 통해 제작해, 한, 미, 일 국적의 배우들을 출연 시켰고 한국어, 일본어, 영어 3개 언어로 완성했다. 윤여정은 나이 든 ‘선자’ 역으로 출연하며, 이민호는 ‘한수’ 역으로 출연한다. 그외 ‘모자수’ 역에 아라이 소지, ‘솔로몬’ 역에 진하, ‘양진’ 역에 정인지, 10대 시절의 ‘선자’ 역에 김민하, ‘에츠코’ 역에 미나미 카호, ‘이삭’ 역에 노상현, ‘나오미’ 역에 안나 사웨이, ‘요셉’ 역에 한준우, 젊은 시절의 ‘경희’ 역에 정은채, ‘톰 앤드류’ 역에 지미 심슨, 어린 ‘선자’ 역으로 전유나가 출연한다. Apple TV+ 오리지널 시리즈 '파친코' 스틸 이미지 ⓒApple TV+ ‘파친코’의 총괄 제작은 수 휴(‘더 테러’, ‘더 킬링’)가 맡았다. 그는 이 작품의 각본을 쓰기도 했다. 그는 이 작품에 대해 “나의 선조들에 대한 이야기이자 헌사다. 또한 우리 모두의 가족사에 존재하는 모든 ‘선자’에게 바치는 이야기”라고 설명했다. 또 “어떤 작품은 영화 제작자이자 한 인간인 누군가의 깊숙한 내면을 변화시킬 수도 있다고 한다. ‘파친코’가 나를 변화시킨 프로젝트라는 것에 의심의 여지가 없다”라고 평하기도 했다. 연출은 두 명의 감독이 나눠 맡았다. 코고나다 감독은 하나의 파일럿 에피소드를 포함해 총 4편의 에피소드를 연출, 제작했으며, 저스틴 전 감독이 다른 4편의 에피소드를 연출, 제작했다. 한편, ‘파친코’는 이날 최초로 작품 스틸 이미지를 공개해 작품 분위기를 가늠케 했다. 스틸 이미지 속엔 어딘가를 응시하는 현재의 윤여정과 1900년대 초 한 선착장에서 먼 곳을 바라보는 하얀 수트 차림의 이민호의 모습 등이 담겨 있다. Apple TV+ 오리지널 시리즈 '파친코' 스틸 이미지 ⓒApple TV+ 기사 원소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