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벗고 왁자지껄…고3 등 74명 안동시 주점 집단감염

입시마친 10대들 방역수칙 위반 춤추며 술마시는 영상 SNS에확진자 대부분 2·3차 접종 완료…감염병예방법 등 위반 수사의뢰

2022-01-27 오전 11:30:00

영상에는 마스크를 하지 않은 손님들이 붙어 앉아 대화하며 술을 마시는 모습, 일부 손님이 탁자 위에 올라가 춤을 추는 모습 등이 담겨있다.

입시마친 10대들 방역수칙 위반 춤추며 술마시는 영상 SNS에확진자 대부분 2·3차 접종 완료…감염병예방법 등 위반 수사의뢰

확진자 대부분 2·3차 접종 완료…감염병예방법 등 위반 수사의뢰 지난 23일 경북 안동시 옥동의 한 주점에서 춤추며 술을 마시는 손님 모습. SNS 갈무리 경북 안동 한 주점에서 술을 마시던 10대 등 손님이 무더기로 코로나19에 감염됐다. 27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라온 영상을 보면, 지난 23일 밤 경북 안동시 옥동 한 주점에서 손님 대부분이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채 붙어 앉아 대화하며 술을 마시고 있다. 음악 소리로 시끄러운 주점 안에서 일부 손님은 탁자 위에 올라가 춤을 추고 있다. 안동시 말을 들어보면, 당시 주점에는 입시를 마친 고등학교 3학년 학생과 주점 직원 등이 있었는데, 27일까지 이 주점과 관련해 74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된 74명은 대부분 2·3차 백신 접종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안동시는 현장 조사를 벌여 방역수칙 위반을 확인하고 주점에 대해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청소년 보호법 위반, 식품위생법 위반 등 혐의로 경찰에 수사 의뢰했다. 안동시 관계자는 “경찰 수사 결과를 보고, 해당 주점에 대해 방역수칙 위반으로 과태료를 처분할 예정이다.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가 확산하고 있는데, 이동을 자제하고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지켜달라”고 말했다. 안동에서는 이날 0시 기준 75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 김영동 기자 ydkim@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한겨레 »

[제보는Y] 갈라지는 고려 보물...서울시, 문화재 보호법 위반 논란[앵커]고려 시대부터 전해 내려온 국가 보물에 언제부턴가 금이 가기 시작해 보수가 시급하다는 제보가 들어왔습니다.과거에 문화재 바로 옆에서 도로공사를 한 게 원인으로 지목됐는데 서울시가 전문가 의견 수렴도 없이 공사를 진행한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제보는 Y, 이준엽 기자가 취재했습니...

[2보] 검찰, 곽상도 구속영장 재청구…정치자금법 위반 추가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김주환 기자=대장동 개발업자들의 편의를 봐주고 아들을 통해 뇌물을 챙겼다는 의혹을 받는 국민의힘 출신 곽상도(63) 전 의...

시중 유통 ‘마스크 패치’는 모두 ‘불법’…판매 금지마스크에 붙이면 냄새를 제거해 준다는 ‘마스크 패치’가 안전성 검증을 제대로 받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습... [단독] 성남시, 이재명 ‘친분’ 변호사 8명에 수임료 50억 Kbs 보도 좀 해요!! 피같은 세금을 지 개인 꽁돈인거 마냥 써대는데 이런 중요한 사안에 왜 눈감고 국민들을 속여요? 빨리 보도해요!!!

영호남 교수-연구진 1200여명 '이재명 후보 지지선언'장동석, 어석홍, 송원근, 이한기 교수 등 참여 ... "부동산 가격 급등 등 해결 전문가"

한국, '원전1호수출국' UAE와 해외원전 공동진출 협력키로한국, '원전1호수출국' UAE와 해외원전 공동진출 협력키로 UAE 원전 김경년 기자

사업자 바뀐 서울사랑상품권에 이용자 불만 고조사업자 바뀐 서울사랑상품권에 이용자 불만 고조 서울사랑상품권 서울페이플러스 제로페이 손병관 기자

입시마친 10대들 방역수칙 위반 춤추며 술마시는 영상 SNS에 확진자 대부분 2·3차 접종 완료…감염병예방법 등 위반 수사의뢰 지난 23일 경북 안동시 옥동의 한 주점에서 춤추며 술을 마시는 손님 모습. SNS 갈무리 경북 안동 한 주점에서 술을 마시던 10대 등 손님이 무더기로 코로나19에 감염됐다. 27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라온 영상을 보면, 지난 23일 밤 경북 안동시 옥동 한 주점에서 손님 대부분이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채 붙어 앉아 대화하며 술을 마시고 있다. 음악 소리로 시끄러운 주점 안에서 일부 손님은 탁자 위에 올라가 춤을 추고 있다. 안동시 말을 들어보면, 당시 주점에는 입시를 마친 고등학교 3학년 학생과 주점 직원 등이 있었는데, 27일까지 이 주점과 관련해 74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된 74명은 대부분 2·3차 백신 접종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안동시는 현장 조사를 벌여 방역수칙 위반을 확인하고 주점에 대해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청소년 보호법 위반, 식품위생법 위반 등 혐의로 경찰에 수사 의뢰했다. 안동시 관계자는 “경찰 수사 결과를 보고, 해당 주점에 대해 방역수칙 위반으로 과태료를 처분할 예정이다.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가 확산하고 있는데, 이동을 자제하고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지켜달라”고 말했다. 안동에서는 이날 0시 기준 75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 김영동 기자 ydkim@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후원하기 후원제 소개 두근거리는 미래를 후원해주세요 소외 없이 함께 행복한 세상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평등하고 자유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후원하기 후원제 소개 연재코로나19 험난한 일상회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