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이어 정의당 가처분 인용… 31일 4자 토론 추진

국민의당 이어 정의당 가처분 인용… 31일 4자 토론 추진

지상파, Tv토론

2022-01-26 오후 1:28:00

국민의당 이어 정의당 가처분 인용… 31일 4자 토론 추진

법원이 국민의당 에 이어 정의당 손을 들어줬다. 지상파 3사(KBS·MBC·SBS)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간 양자 TV토론 결렬로 인해 4자 토론 추진에 나섰다.서울남부지법 민사합의51부(수석부장판사 김태업)는 26일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 측이 지상파 방송 3사를 상대로 제기한 양자 TV토론 방송금지 가처분 신청을 인용했다.재판부는 “소속 의원이 5인 이상인 정의당 대선 후보로 토론회 대상 자격이 있는 심 후보가 배제된 점, 대선후보자 간 첫 방송토론회이고 설 연휴 저녁 시간에 지상파 3사를

서울남부지법 민사합의51부(수석부장판사 김태업)는 26일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 측이 지상파 방송 3사를 상대로 제기한 양자 TV토론 방송금지 가처분 신청을 인용했다.재판부는 “소속 의원이 5인 이상인 정의당 대선 후보로 토론회 대상 자격이 있는 심 후보가 배제된 점, 대선후보자 간 첫 방송토론회이고 설 연휴 저녁 시간에 지상파 3사를 통해 방송돼 유권자에게 미치는 영향력이 막대한 점 등을 고려했을 때 심 후보를 배제하고 토론회를 방송해서는 안 된다”고 판단했다.

이어 “참여하지 못한 후보자는 군소후보 이미지가 굳어지고, 유권자들의 사표 방지 심리로 불리해질 우려가 있다”며 “양자 TV토론 필요성이 어느 정도 있다는 점을 감안하더라도 심 후보의 평등권 및 유권자들의 알권리를 침해한다”고 덧붙였다.정의당은 즉각 환영의 메시지를 내놨다. 이동영 정의당 수석대변인은 “오늘 두 군데 재판부에서 양자 TV토론 방송금지 결정을 내린 만큼 이재명, 윤석열 두 후보는 불공정한 담합으로 국민의 알권리와 선택권을 훼손하고 방송 독립성까지 침해한 행위에 대한 책임 있게 사과할 것을 다시 한번 촉구한다”고 전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미디어오늘 »

이재명 화이팅!!

정의당 “김건희나 조국이나 가관…시민들은 조국 자녀에 박탈감”“대한민국의 평범한 아들딸들은 조국 자녀를 보며 부모 잘 만나면 저렇게도 살 수 있구나, 박탈감을 느꼈고, 평범한 부모들은 조국처럼 해주지 못해 미안해했다” 수시 제도 때문에 자사고 특목고 애들은 스펙 만들어 명문대 가려는 목적으로 일반고보다 비싼 등록금 내면서 진학을 하는 거임. 조민도 교내 경시대회나 외부 체험 등 학교에서 하라는 대로 했을 것. 동양대 같은 학교의 표창장이 입시 당락에 영향을 미쳤을 리 없다는 건 입시를 치뤄 본 부모들은 앎 조민처럼 해주지못한 학부모는 자살충동도 느껐답니다 왜나는 저 렇게 살지못해서 자식 을 이렇게 밖에 키울수 가 없었는지 자괴감 박 에 안드네요~?!!!

‘수도권 블랙홀’ 고민 없이…대선 앞 GTX 막 그리는 양당수도권 외곽과 서울 주요 거점을 지하터널로 연결하는 지티엑스(GTX) 사업은 경기·인천 주민들이 바라는 공약이다. 하지만 이는 수도권 집중 심화와 집값 상승 등을 부를 수 있다는 비판도 만만찮다. 이재명 후보와 윤석열 후보가 지티엑스 공약을 경쟁적으로 꺼내놓고 있다. 가짜 통일신라7 교과서 660 백제멸망 668 고구려멸망 676 삼국통일 암기한다 과연 그럴까? 670 독립전쟁 실패한 백제독립군20만은 왜로 넘어가 일본건국 주도했다 698 항복안한 동북3성 고구려독립군20만은 30년 고구려총독부10개를 까부수고 독립했다 가짜 3국통일썰은 동북공정을 추인한 꼴이다 감사합니다

진중권 정의당 복당에…당원들 '윤석열 우호 정당으로 보일것'진 전 교수 복당을 두고 일부 당원들이 반발하고 있다. 쟤는 윤석열이 선거운동하려고 정의당 간거 같애. 정의당에 있으면서 이재명 욕하기가 편하니까. 윤석열이 편에 가서 이재명 욕하면 내로남불 안면몰수 해야 되니까 심상정이 지지하는 척 하면서 윤석열 선거운동 하려고 정의당에 간거 같애.

주한중국대사관 '대선 간섭한 적 없어'…韓언론 칼럼에 반박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주한 중국대사관이 중국 인사들의 한국 대선 개입성 발언을 지적한 국내 언론 칼럼에 대해 '유감'이라며 반박했다... 웃기는 소리 하덜 말아라. 너들은 이미 대만과 호주에서 그 짓거리 충분히 보여줬어.

윤석열 대선 후보의 외교·안보 공약 문제 심각하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24일 발표한 북핵 문제와 한미동맹 등 대북·외교·국방 분야 20개 정책을 담은 외교·안보 공약은 기존의 한미군사동맹을 더욱 강화하는 반면 중국과의 관계 악화를 초래할 위험이 크다는 것으로 압축될 수 있다.윤 후보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발표한 관련 내용 가운데 주요한 것은 ① 미국과 전략동맹을 강화해 역내 질서를 함께 구축하고, ② 미국 등 4개국 협의체 ‘쿼드(Quad)’ 가입을 모색하고 전략폭격기·항공모함·핵잠수함 등 미 전략자산 전개, 정례적 연습 강화를 통해 한미 확장억제(핵우산) 실행력을 강화 고시공부할 때, 머리가 딱 그 때에 멈춘 애야 애. 애한테 쥐어준 칼이라니..

이재명 ''대선 지면 감옥 갈 듯' 발언, 내 얘기한 것 아냐''없는 죄를 만드는 게 특수부 검사들이 해온 일' 이재명 대선 있는 죄로도 충분하단디? 변호사비 대납의혹 판교대장동 부동산 범죄의혹 재판 거래의혹 두산에 특혜줬냐? 성남 fc는? 화천대유, 코나아이 자금 추적하면 볼만 하겠다는데? 감옥가기 싫으면 특검하라니깐요 이것도 저것도 싫코 눈물로 퉁~~칠려고 하는 심뽀인것 같으신대 그동안 민주당이 얼마나 속여왓는지를 아직도 눈물로 퉁치고 보상 받겟다 해주고 싶은말 속지마라 속지마라 속지마라 절대속지마라 죄지엇으면 죄값 받는기 세상이치요 말빨과 눈물로 퉁칠려고 하는모습에 거부감이 먼저 죄없으면 특검 벌써 수용햇겟네 막말로 공범은 더불어민주당 아닙니까

#AD155442644961.ad-template { float:right; position:relative; display:block;margin:0 0 20px 20px; clear:both; } #AD155442644961.ad-template .col { text-align:center; } #AD155442644961.ad-template .col .ad-view { position:relative; display:inline-block; } 법원이 국민의당에 이어 정의당 손을 들어줬다. 지상파 3사(KBS·MBC·SBS)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간 양자 TV토론 결렬로 인해 4자 토론 추진에 나섰다. 서울남부지법 민사합의51부(수석부장판사 김태업)는 26일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 측이 지상파 방송 3사를 상대로 제기한 양자 TV토론 방송금지 가처분 신청을 인용했다. 재판부는 “소속 의원이 5인 이상인 정의당 대선 후보로 토론회 대상 자격이 있는 심 후보가 배제된 점, 대선후보자 간 첫 방송토론회이고 설 연휴 저녁 시간에 지상파 3사를 통해 방송돼 유권자에게 미치는 영향력이 막대한 점 등을 고려했을 때 심 후보를 배제하고 토론회를 방송해서는 안 된다”고 판단했다. 이어 “참여하지 못한 후보자는 군소후보 이미지가 굳어지고, 유권자들의 사표 방지 심리로 불리해질 우려가 있다”며 “양자 TV토론 필요성이 어느 정도 있다는 점을 감안하더라도 심 후보의 평등권 및 유권자들의 알권리를 침해한다”고 덧붙였다. 정의당은 즉각 환영의 메시지를 내놨다. 이동영 정의당 수석대변인은 “오늘 두 군데 재판부에서 양자 TV토론 방송금지 결정을 내린 만큼 이재명, 윤석열 두 후보는 불공정한 담합으로 국민의 알권리와 선택권을 훼손하고 방송 독립성까지 침해한 행위에 대한 책임 있게 사과할 것을 다시 한번 촉구한다”고 전했다. 이어 “모든 대선 후보들도 오늘 가처분 결정 취지를 존중하여 더 이상 방송사에 감 놔라, 배 놔라 하며 선수들이 경기규칙에 개입할 것이 아니라 주관 방송사의 기준에 따라 성실하게 토론에 임해야 할 것”이라며 “심 후보는 네거티브 정쟁이 아니라 국민의 먹고사는 문제와 대한민국의 미래 비전을 놓고 치열하게 정책 진검승부에 나서겠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이 같은 인용에 앞서 서울서부지법은 같은 날 국민의당에 제기한 양자 TV토론 방송금지 가처분 역시 인용됐다. 국민의당이 제시한 가처분 인용 직후 민주당과 국민의힘은 모두 4자 TV토론에 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지상파 3사는 이에 곧장 4자 TV토론 추진에 나섰다. 지상파 방송 3사가 이날 여야 4당에 오는 31일이나 내달 3일 4자 토론을 여는 방안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