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무공천 방침'에 잇단 탈당 예고...'무공천 가장한 공천' 맹공

국민의힘, 대구 중·남구 ’무공천’ 방침 '文 정권과 다른 새 정치 의지로 받아들여 달라' '윤희숙 사퇴는 개인 결단'…서초갑 공천 유지

Ytn, 뉴스채널

2022-01-28 오후 1:00:00

국민의힘, 대구 중·남구 ’무공천’ 방침 '文 정권과 다른 새 정치 의지로 받아들여 달라' '윤희숙 사퇴는 개인 결단'…서초갑 공천 유지

국민의힘, 대구 중·남구 ’무공천’ 방침 / '文 정권과 다른 새 정치 의지로 받아들여 달라' / '윤희숙 사퇴는 개인 결단'…서초갑 공천 유지

국민의힘이 3·9 재보궐 선거에서 대구 중·남구 무공천 방침을 밝히자, 김재원 최고위원 등 예비후보들이 잇따라 무소속 출마 의사를 밝혔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은 무공천을 가장한 공천이라고 깎아내렸고, 정의당은 서초갑 공천이 유지된 데 대해 몰염치의 극치라고 비판했습니다.김승환 기자가 보도합니다.[기자]국민의힘이 대장동 의혹에 연루돼 사퇴한 곽상도 전 의원의 지역구인 대구 중·남구에 대해 공천하지 않기로 했습니다.권영세 공천관리위원장은 불공정과 '내로남불'로 점철된 문재인 정권과는 다른 새 정치를 하겠다는 의지로 받아들여 달라고 강조했습니다.

반면 윤희숙 전 의원이 사퇴한 서울 서초갑에 대해선 범죄 행위와 관련 없는 개인의 결단이라면서 공천 방침을 유지했습니다.[권영세 /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장 : 공당으로서 무한한 책임감 느끼며 책임정치 실현 차원에서 내려진 결정입니다.]윤석열 후보도 공천관리위원회 결정에 힘을 실어줬습니다.[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 후보 : 실망하게 할 만한 중대한 문제 있다고 당에서 스스로 판단할 때는 거기에 대해 공천하지 않는 것도 국민에 대한 정당으로서의 도리가 아닌가….]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YTN »

[속보]국민의힘 '대구 중남, 재보궐 공천 않기로 결정···서초갑은 공천'국민의힘이 대선과 함께 치러지는 오는 3월 9일 재·보궐 선거에서 대구 중·남구 지역은 공천하지 않기로 28일 결정했다.

野 '곽상도 사퇴한 대구 중남구는 무공천.. 윤희숙 사퇴 서초갑은 공천''대구는 곽상도 의원이 대장동 관련 범죄 혐의를 받아 수사 중이기 때문에 선거를 치르는 지역'이라며 '공당으로 무한한 책임감을 느끼며 책임정치 실현 차원에서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잘못의 인정도 그때그때 다르다는~ 대구야 누가나오든 자신들이 선택되겠지만, 서울은 다르다는 판단에... 서초는 김건희 엄마 판결해준 판사한테 공천약속했니?

국민의힘, ‘곽상도 지역구’ 대구 중·남구 무공천…‘윤희숙 지역구’는 공천거센 ‘무공천 압박’ 의식한 듯…“공당으로서 무한한 책임감” 무공천한대 속이다보인다 대구는 친야 성향 무소속 당선을 자신하는거죠 대구는 막대기만 꽂아도 국짐당이라는 자만심 대한민국은 생명부지 타인위해 희생한 의사상자들 버리는가요 어는누구하나 의사상자들에는 한마디업네요

곽상도 자리 무공천…김재원 탈당 선언 '무소속 당선되겠다''당 도움 없이 당선돼 돌아오라는명령에 무조건 복종한다'곽상도 김재원

“무소속 출마가 당의 명령” 김재원 최고위원 탈당하고 대구 간다보기 드문 출마다. 국민의힘이 대선과 함께 치르는 국회의원 재보궐선거에서 곽상도 전 의원이 사퇴한 대구 중·남 지역구에 후보를 내지 않기로 했다. 그러자 당 지도부인 김재원 최고위원은 “무소속으로 출마해 당선돼 돌아오라는 게 당의 명령”이라며 출마 뜻을 밝혔다. 죽기살기고 물어 뜯는 미친개 를 상대하려면... 맞서서 죽기살기로 싸우는 수 밖에 없다. 미친개에게 물려 죽고나서 할 수 있는 것은 아무 것도 없다. 기레기 니들이 이런 정치를 해도 되는 기사만 적어대고선… 니들은 이래도 된다는 기사인거지? 쓰레기.

'다 같은 거라꼬? 택도없다' 대구 사람 발끈케한 소울푸드언뜻 보면 다 비슷하지만,국물과 고명이 다 다릅니다.대구 서문시장 맛집 여행 누른국수

[앵커] 국민의힘이 3·9 재보궐 선거에서 대구 중·남구 무공천 방침을 밝히자, 김재원 최고위원 등 예비후보들이 잇따라 무소속 출마 의사를 밝혔습니다.곽상도 전 의원 지역구 제외 윤희숙 물러난 ‘서초갑’ 공천 권영세 국민의힘 선거대책본부장(가운데)이 지난 27일 국회에서 열린 선대본-원내지도부 연석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 제공: 연합뉴스 국민의힘이 오는 3월 9일 치러지는 재보궐선거에서 곽상도 전 의원의 지역구인 대구 중남구 지역에는 공천하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남소연 기자 nsy@vop.

더불어민주당은 무공천을 가장한 공천이라고 깎아내렸고, 정의당은 서초갑 공천이 유지된 데 대해 몰염치의 극치라고 비판했습니다. 김승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권영세 국민의힘 3·9 재·보궐선거 공천관리위원장은 이날 오전 비공개로 공천관리위원회를 마친 뒤 여의도 당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같이 밝혔다. [기자] 국민의힘이 대장동 의혹에 연루돼 사퇴한 곽상도 전 의원의 지역구인 대구 중·남구에 대해 공천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그러면서"이재명 민주당 후보의 대장동 게이트에 대한 국민 분노가 사그러들지 않고 있는 상황"이라며"내로남불 문재인 정권과는 다른, 분명한 새정치를 하겠단 의지"라고 말했습니다. 권영세 공천관리위원장은 불공정과 '내로남불'로 점철된 문재인 정권과는 다른 새 정치를 하겠다는 의지로 받아들여 달라고 강조했습니다. 즉 대구 중·남구 지역은 공천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반면 윤희숙 전 의원이 사퇴한 서울 서초갑에 대해선 범죄 행위와 관련 없는 개인의 결단이라면서 공천 방침을 유지했습니다.01.

[권영세 /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장 : 공당으로서 무한한 책임감 느끼며 책임정치 실현 차원에서 내려진 결정입니다. 권 위원장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성남시장 당시 설계한 건국이래 최대 부정부패 사건인 대장동 게이트에 대한 국민의 분노가 사라지지 않은 상황에서 대구 중·남구 선거는 대장동 게이트 관련 범죄 혐의로 수사중에 발생했다”고 말했다..] 윤석열 후보도 공천관리위원회 결정에 힘을 실어줬습니다. [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 후보 : 실망하게 할 만한 중대한 문제 있다고 당에서 스스로 판단할 때는 거기에 대해 공천하지 않는 것도 국민에 대한 정당으로서의 도리가 아닌가…. 보궐 후보 중심으로 대선 준비하던 대구 중남구 시민과 당원 여러분께 심심한 유감을 표한다”고 했다.] 앞서 더불어민주당이 3·9 재보선에 종로 등 세 곳에 '무공천 쇄신'을 띄운 데 대한 맞불 성격으로 풀이됩니다. 당이 무공천 방침을 밝히자마자, 대구 중·남구에 예비후보로 등록했던 김재원 최고위원이 무소속 출마 의사를 밝혔습니다. 부동산 부당거래 의혹으로 사퇴한 윤희숙 전 의원 지역구인 서울 서초갑은 공천을 진행하기로 했다. 그는 무공천 배경에 대해 '대장동 논란'과 연계된 논란으로 선거가 다시 치러지는 지역이라는 점을 강조했다.

당선돼 다시 당으로 돌아오라는 명령으로 해석하겠다는 겁니다. [김재원 / 국민의힘 최고위원 : 제가 최고위원으로서 지역에서 심판을 받고, 선택을 받아야 대선에서도 도움이 되리라 생각하고 있습니다. 서울 종로 공천 방식을 두고는 “(전략공천을 하지 않기로) 결정된 바 없다.] 김 최고위원뿐 아니라 예비후보로 등록한 도태우 변호사 등도 무소속으로 나가겠다는 뜻을 내비치면서 탈당 러시가 이어질 조짐입니다. 당장 더불어민주당은 무공천을 가장한 공천이라고 깎아내리면서 탈당 후 복당은 없다는 원칙을 분명하게 천명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정의당 배진교 원내대표는 윤희숙 전 의원 사퇴 자체가 귀책사유인데 서초갑에는 공천하겠다는 건 유권자들을 우롱하는 몰염치의 극치라고 쏘아붙였습니다. 해당 지역은 국민의힘의 당세가 강한 지역인만큼 경쟁이 치열한 상황이었다.

민주당과 국민의힘, 양당이 각각 일부 지역구 무공천을 쇄신 카드로 내놓았지만, 정당마다 이를 둘러싼 내부 셈법이 복잡해지는 모습입니다. YTN 김승환입니다. YTN 김승환 (ks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 한 공관위원 역시 회의 직전 민중의소리와의 통화에서"국민 눈높이에 맞게 결정할 것"이라며"상식에 어긋나는 결정은 하지 않겠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co.kr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