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세상] 포켓몬빵 열풍...'20ㆍ30세대 힐링 방식' | 연합뉴스

2022-03-12 오전 2:05:00

[SNS세상] 포켓몬빵 열풍...'20ㆍ30세대 힐링 방식'

[SNS세상] 포켓몬빵 열풍...'20ㆍ30세대 힐링 방식'

(서울=연합뉴스) 진영기 인턴기자='근처 편의점 10곳을 돌았는데 포켓몬빵을 한 개도 구하지 못했어요' 인터넷 커뮤니티 이용자 A씨

스티커, 중고거래에 고가로 등장하기도 전문가 "행복했던 과거 회상하게 해주는 수단" (서울=연합뉴스) 진영기 인턴기자="근처 편의점 10곳을 돌았는데 포켓몬빵을 한 개도 구하지 못했어요" 인터넷 커뮤니티 이용자 A씨 "어렸을 땐 포기했는데, 이번에는 151마리 모두 다 모아보려 합니다" 인터넷 커뮤니티 이용자 B씨 지난달 재출시된 포켓몬빵이 SNS에서 화제를 일으키고 있다.국가기간뉴스통신사인 연합뉴스는 국내 언론사 최초로 사진과 영상, 그래픽, 인물정보를 망라한 디지털 콘텐츠 판매 플랫폼인 '헬로 아카이브(Hello Archive, https://www..일일 최다 확진자 기록을 또 갈아치웠다.

11일 기준 인스타그램에 포켓몬빵 해시태그(#포켓몬빵)와 함께 올라온 게시물은 2만 3천여 개에 이른다.광고 포켓몬빵 품절 공지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co.재판매 및 DB 금지] 포켓몬빵 구매 열풍은 20~30대의 향수를 자극하는 포켓몬 '띠부씰'(뗐다 붙였다 할 수 있는 스티커) 수집 때문이다.2010년 이후 출시된 포켓몬빵의 스티커 디자인은 20~30대에게 생소한 최신 포켓몬이었던 것에 반해, 재출시된 포켓몬 스티커에는 '피카츄'처럼 그들에게 익숙한 포켓몬 151종의 일러스트가 그려져 있다.헬로 아카이브는 그동안 분리 운영했던 사진 플랫폼 '헬로포토'와 영상·그래픽·인물정보 판매 플랫폼을 통합해 전면 개편한 새로운 콘텐츠 판매 플랫폼이다.누리꾼들은 빵을 구하려 해도 재고가 없어 구할 수 없다며 물량부족을 성토했다.kr.

일부 누리꾼은 '허니버터칩 품절' 사건을 언급하며 인기가 금방 사그라들 것이라고 예상하기도 했다.연합뉴스의 보도사진과 이미지, 그래픽은 물론 AP와 DPA통신 등 외신 15개 사가 발행한 이미지도 구매할 수 있다.포켓몬빵을 구하려 편의점 네 곳을 방문했다는 김호준(가명ㆍ28)씨는"포켓몬 스티커를 모았던 추억이 떠올라 포켓몬빵을 샀다"며"초코빵을 먹었는데 맛은 예전과 다르게 느껴졌다"고 말했다.포켓몬빵ㆍ'띠부씰' 중고거래 [중고거래 앱 캡처.보도 관련 콘텐츠뿐 아니라 국내와 해외 유명 작가들의 작품도 살 수 있다.재판매 및 DB 금지] 포켓몬빵 품귀현상으로 인해 포켓몬 '띠부씰'은 중고거래의 대상이 됐다.포켓몬 스티커는 희귀한 정도에 따라 가격이 매겨지는데, 일반적으로 개당 2천~4천 원의 가격대가 형성돼 있다.연합뉴스는 이 같은 방대한 아카이브 구축을 위해 글로벌 비주얼 콘텐츠 플랫폼인 '오지큐(OGQ)'와 제휴를 맺은 바 있다.

희귀 포켓몬 '뮤'와 '뮤츠'가 그려진 스티커는 5만 원에 거래되기도 한다.포켓몬빵의 편의점 판매가가 1천500원인 것과 대조적이다.검색창에 텍스트뿐 아니라 이미지를 넣어 검색할 수 있다.빵을 맛보기 위해 스티커가 없는 빵을 산다는 구매자도 눈에 띄었다.한 구매자는"동네에 재고가 다 떨어졌다"면서"스티커는 필요 없으니 빵을 먹어보고 싶다"고 구매 게시물을 올렸다.소셜 미디어 연동 시스템을 적용해 회원가입과 로그인 절차가 간소해졌고 네이버페이, 카카오페이 등 소셜 페이도 쓸 수 있다.이은희 인하대 소비자학과 교수는"과거 포켓몬빵이 처음 출시됐을 때도 비슷한 현상이 있었다"며 포켓몬빵을 '20~30대가 과거와 같은 소비 패턴으로 행복했던 어린 시절을 추억하며 현재의 고통을 잠시 잊고 힐링하는 방식'이라고 해석했다.

young71@yna.eddie@yna.co.kr.kr.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연합뉴스 »
Loading news...
Failed to load news.

빵이나 처먹다 선제타격 으로 강제 징집이나 당해라.

연합뉴스 디지털 콘텐츠 판매 플랫폼 '헬로 아카이브' 오픈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국내외 비주얼 콘텐츠와 인물정보를 '원클릭'으로 간편히 구매할 수 있는 온라인 통합 플랫폼이 생겼다.

수퍼카·명품시계 과시 ‘플렉스 시대’ 땀의 가치는 어디로“부(富)를 부모에게 물려받았든, 운을 통해 얻었든, 아니면 정말 치열한 경쟁을 거쳐 획득했든 대중은 이제 별로 신경 쓰지 않는 것 같다”

군 코로나19 확진자 1천752명 추가…또 일일 최다확진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군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천752명 추가됐다고 국방부가 10일 밝혔다.

눈물의 해단식…李 '여러분은 지지 않았다, 내가 부족해서 패배'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홍지인 정수연 기자=더불어민주당이 10일 대선 패배 후 눈물 속에 선거대책위원회 해단식을 치렀다.

북한매체, 南향해 '막말' 비난…윤석열 당선과 맞물려 주목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북한 선전매체가 10일 정찰위성 개발의 정당성을 선전하면서 남측 정부를 막말을 동원해 비난했다. 저팔계

안철수, 새 정부 인수위 사령탑 유력…금명간 尹당선인과 회동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김연정 기자=새 정부 인수위원장에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다. 안철수가 정치 히면사 알박기는 제대로 배웠구나. 아무 효과도 없는 단일화로 힌자리 차지하겠네. 하지만 정치인생은 끝났다고 봐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