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일본 크루즈선 탑승 한국인 4명·일본인 배우자 1명 국내 이송 - 경향신문

[속보]일본 크루즈선 탑승 한국인 4명·일본인 배우자 1명 국내 이송 - 경향신문

[속보]일본 크루즈선 탑승 한국인 4명·일본인 배우자 1명 국내 이송

18일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일본 요코하마항에 정박 중인 크루즈선(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 탑승자 중 한국인...

18.2.2020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일본 요코하마항에 정박 중인 크루즈선 탑승자 중 한국인 4명과 일본인(탑승 국민의 배우자) 1명을 국내로 이송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18일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일본 요코하마항에 정박 중인 크루즈선(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 탑승자 중 한국인...

18일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일본 요코하마항에 정박 중인 크루즈선(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 탑승자 중 한국인 4명과 일본인(탑승 국민의 배우자) 1명을 국내로 이송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들을 태울 대통령 전용기는 이날 오후 서울공항에서 출발해 19일 오전 김포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국내 이송된 5명은 입국 후 14일 동안 인천공항 검역소 내에 마련된 임시생활시설에서 머물게 된다. 김강립 중앙사고수습본부 부본부장(보건복지부 차관)은 “입국인원이 소수인 점, 검역소 격리관찰시설은 정부가 운영하는 기관이면서 시설의 용도가 적합하다는 점 등을 고려해 시설을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우한 교민 1~3차 입국 때 대한항공 여객기를 투입한 것과 달리 이번에는 대통령 전용기인 공군 3호기를 투입했다. 김 부본부장은 “탑승인원 자체가 최대 5명, 여기서 가는 인력을 감안하더라도 10명을 좀 넘는 정도라서 탑승인원을 고려해 19인승인 공군 3호기를 선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경향신문

입진보들 말 절대 듣지 맙시다~ 지역구도 비례도 모두 1번 가즈아 대한민국 태극기~~~ 구출작전 개시 ~~,

일본 크루즈선 한국인 탑승자 수송 위해 군용기 투입한국인 탑승자는 승객 9명, 승무원 5명 등 모두 14명이다

'일본 정박 크루즈선 내 한국인, 귀국 희망하면 국내 이송 추진'코로나19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일본 요코하마항에 정박한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에 승선한 한국인 가운데 귀국 희망자가 있다면 국내 이송을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에서는 승객, 승무원 등 355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습니다.

[속보] 일본 크루즈선 승객 국내 이송된다면 14일간 격리 필요일본 크루즈선 승객 국내 이송된다면 14일간 격리 필요 SBS뉴스 당연하지!

정부 '일 크루즈선 내 한국인 귀국 희망자 이송 추진'우리 정부도 크루즈선에 있는 우리 국민 중 귀국하길 원하는 사람이 있다면 데려오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우선 크루즈.. 일본여행 가지마라 제발~ 불매운동 한지 얼마 안됬는데 그새 일본 여행하는 연놈들 일본 코로나 걸릴거야 꼭 미국이 해야만 따라하는 정부

오늘 대통령 전용기 띄운다…日 크루즈선 한국인 송환어제 또 99명의 추가 감염이 확인된 크루즈선을 비롯해 일본 내 코로나19 확진자 숫자가 빠르게 불어나고 있습니다. 500명을 훌쩍 넘어서면서 150여 일 앞으로 다가온 도쿄올림픽, 괜찮겠냐는 얘기까지 나오고 있습니다.

일본 크루즈 한국인 데려온다…‘대통령 전용기’ 오늘 출발이들은 19일 김포공항을 통해 국내로 들어온 뒤 인천공항에 마련된 격리시설에 14일 동안 머물게 된다



칼 빼든 정부…전국 학원에 '방역지침 어기면 영업 중단'

‘수술 중 상습 성희롱’ 아산병원 수련의 ‘수련 취소’

차명진 '세월호 텐트서 성행위' 막말...통합당, 제명 검토

디스코드 '모든 아동 성착취물 스캔…한국 당국과 공조 중'

신천지 이만희, 강제폐쇄 시설 허가없이 드나들어 '물의'

경북 80대 완치판정 9일 후 사망…대구서만 25명 '재확진'

‘음주운전·운전자 바꿔치기’ 장용준 첫 재판…“혐의 인정”

댓글 쓰기

Thank you for your comment.
Please try again later.

최근 뉴스

뉴스

18 2월 2020, 화요일 뉴스

이전 뉴스

[날씨] '곳곳 빙판길' 제주 아침까지 눈…추위 낮부터 풀려

다음 뉴스

'조현아 연합군' 밀리나…노조 비난에 이사 후보 자진 사퇴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