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부동산 두고 靑과 고성 다툼...쌍소리까지'

김동연 '부동산 두고 靑과 고성 다툼...쌍소리까지'

Ytn, 뉴스채널

2022-01-10 오전 2:10:00

김동연 '부동산 두고 靑과 고성 다툼...쌍소리까지'

새로운물결 김동연 대선 후보는 문재인 정부 초대 경제부총리로 일했을 당시 부동산 정책을 두고 청와대 정책 라인과 고성이 오갈 정도로 크게 싸웠다고 밝혔습니다.김 후보는 어제(9일) 경제 전문 유튜브 채널 '삼프로TV'에 출연해 거의 '1대 15~20'으로 싸웠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특히 자신은 공급 확대를 주장...

김 후보는 어제(9일) 경제 전문 유튜브 채널 '삼프로TV'에 출연해 거의 '1대 15~20'으로 싸웠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특히 자신은 공급 확대를 주장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고, 청와대 한 핵심 인사는 다주택자 양도차액에 대해 100% 과세를 해야 한다는 주장까지 폈다고 언급했습니다.이어 자신이 계속 반대하니 '대통령한테 항명하는 거냐'는 말까지 나왔다며, 따라 나온 수석과 비서실장과 대판 싸우며 화가 나서 쌍소리까지 했다고 회상했습니다.

당시 청와대는 임종석 비서실장, 장하성 정책실장 체제로, 김 후보는 당시 경제수석은 홍장표 수석이었으나 부동산 정책은 김수현 사회수석이 하긴 했다고 실명을 거론하기도 했습니다.소득주도성장과 최저임금 인상 등의 정책 추진 과정에서 경제부총리와 청와대 간 잦은 충돌이 주목받긴 했지만, 당사자인 김 후보가 직접 자세한 뒷얘기를 전한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김 후보는 부동산 문제는 오케스트라 지휘처럼 공급, 규제, 지역 균형 발전 문제까지 전체를 다 봐야 하는데 정부는 규제 강화만 했다며, 대통령이 결정하는 것도 많이 있다고 언급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YTN »

사이비 주택 전문가 주식전문가 비트코인 전문가에게 묻는다. 당신들의 재산은 현재 얼마이고 어떻게 투자를 잘해서 얼마나 많이 벌었는가? 군대도 안간 금수저가 공산주의 민주주의를 논하면 쥐닭도 비웃을 일이다!눈가리고 아웅? 김동연인 짜고 치는 가짜지. 어차피 한통속이면서 다른 편인 척.

김동연 “대통령에 부동산 보고하던 중 고성…쌍소리 나올 정도”경제부총리였던 김 후보는 문재인 정부의 소득주도성장, 최저임금 인상을 놓고 장하성 전 실장과 극심한 갈등을 빚은 것으로 전해진다. 김 후보와 장 전 실장을 비롯한 청와대 관계자들이 잦은 충돌을 벌였다고 알려졌지만, 자세한 상황이 알려진 건 이번이 처음이다. 눈알 비겁하게 생긴 아이야 무현 당시 진표가 꾼들을 무엇으로 잡았는가 72% 중과로 겨우 잠재웟다 80%는 때려야 꾼들이 손을 땔것이다 멸공!만이 대책이다

김동연 '부동산 문제로 청와대와 대판…쌍소리도 했다''제가 굉장히 험한 말, 쌍소리까지 했다'김동연 부동산 새로운물결

“불공평 사회의 시작은 부동산” 집 없는 이들의 절망“사전청약 처음 당첨된 순간 와이프한테 그랬어요. 우리 앞으로 몇년 동안 기념일이나 생일은 없다고요. 저는 잘 모르겠어요. 내집 마련이 된 건지….” 강기웅(34)씨는 신혼희망타운 사전청약에 당첨됐다. 그 순간, 걱정이 밀려왔다. 강씨 부부의 자산은 2천만원이 전부다. 8 & 뭐지 공산 빨갱이스러운 기레기는 잘하면 공산혁명일으키자고 할 기세네 언제는 모든 사람들이 집한채씩 가지고 있는 세상이었냐? 미친기레기야? 니들 패거리인 뭉가넘과 그일당이 저지른 일이다

30년 통치 카자흐스탄 전 대통령 일가, 영국에 수천억원대 부동산 보유30년 가까이 카자흐스탄을 통치해온 누르술탄 나자르바예프 전 대통령 일가와 측근들이 영국에 수천억원 규모의 부동산을 보유하고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부동산 '열망' 지켜본 기획부동산업체 잠입 취재기50대~60대 아주머니들, 코로나19로 직장을 잃은 조선족, 보험 영업을 하다 40대가 넘어 다른 곳에 취직이 안 돼 입사한 남성, 코인에 1억을 투자해 잃은 여성, 어머니가 주신 유산 7000만원으로 투자한 직원, 아들 두 명과 함께 2억 넘게 땅을 산 한 집안의 엄마 등.‘기획부동산업체’에 입사해 ‘기획부동산’을 자신들의 명의로 사기도 하고 가족을 포함한 타인에게 팔기도 한 사람들이다. 장필수 한겨레 탐사팀 기자는 “어쩌면 이들은 사회 끄트머리에서 희망을 품고 부동산으로 돈을 벌기 위해 입사한 사람들인데, 이 사람들은 기획부동산

김동연 '靑 핵심이 양도차액 100% 과세 언급…'미쳤냐'며 싸워'(종합)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김연정 기자='누구라고 말은 안하겠지만 모 핵심 인사는 (다주택자) 양도소득세 (중과)에 대해 '양도 차액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