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뉴스, 뉴스, 인질범, 여기자, 화제, 제압

Sbs 뉴스, 뉴스

中, 인질범 제압 도운 신출내기 여기자 '화제'

中, 인질범 제압 도운 신출내기 여기자 '화제' #SBS뉴스

2021-01-24 오전 8:09:00

中, 인질범 제압 도운 신출내기 여기자 '화제' SBS뉴스

쿤밍시 윈난사범대 실험중학교에서 지난 22일 56살 왕모 씨가 갑자기 흉기로 7명을 찌른 뒤 중학생 1명을 인질로 잡아 끌고 갔습니다. 인질범 왕 씨는 학생의 목에 흉기를 대고 경찰의 접근을 막으면서 여기자 와 10분간 인터뷰하게 해 줄 것을 요구했습니다.

중국 윈난성 쿤민에서 경찰도 아닌 신참 여기자가 인질극 현장에서 인질범을 마주하고 시간을 끌며 진압을 도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쿤밍시 윈난사범대 실험중학교에서 지난 22일 56살 왕모 씨가 갑자기 흉기로 7명을 찌른 뒤 중학생 1명을 인질로 잡아 끌고 갔습니다.인질범 왕 씨는 학생의 목에 흉기를 대고 경찰의 접근을 막으면서 여기자와 10분간 인터뷰하게 해 줄 것을 요구했습니다.이에 윈난 TV라디오에서 최근 기자증을 받은 신참 여기자가 급히 현장에 투입됐고, 이 여기자는 인질범 왕 씨와 가까운 거리에서 얘기를 나누며 왕 씨가 인질을 해치지 않도록 달랬습니다.

[취재후] 기후 비상…“텀블러 사용식 개인 실천으론 한계” 유은혜 “교직원 백신 우선접종 협의 중…감염상황 안정되면 등교 확대” “램지어 파면” 촉구…하버드대 앞 첫 장외 집회

특히 이 용감한 여기자는 인질범과 1미터 거리까지 접근해 물병을 건네기도 하는 등 대담한 행동으로 경찰에게 시간을 벌어줬습니다.쿤밍 경찰은 그 사이 저격수를 투입해 인질범 왕씨를 현장에서 사살했습니다.중국 SNS인 웨이보에서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2만 건 넘는 칭찬 댓글을 달았습니다.한 중국인 네티즌은"처음에 동영상을 봤을 때는 기자로 가장한 경찰 협상 전문가로 알았는데 진짜 여기자라는 걸 알고 나서 깜짝 놀랐다"고 적기도 했습니다.

사건현장인 윈난사범대 실험중학교 측은 왕 씨에게 먼저 살해당한 피해자들을 위해 촛불을 켜는 등 추모 행사를 진행하고, 이번 사건으로 충격을 받은 재학생들을 위해 단체로 심리 상담도 하기로 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SBS 뉴스 »

[2월 28일] 미리보는 KBS뉴스9

4차 재난지원금 19.5조…추가 지원 대상은? 더불어민주당와 정부가 4차 재난지원에 십구조 오천억 원을 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