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전환' 변희수 전 하사 '전역 취소' 판결 확정...군 소송 포기 - 경향신문

'성전환' 변희수 전 하사 '전역 취소' 판결 확정...군 소송 포기 - 경향신문

'성전환' 변희수 전 하사 '전역 취소' 판결 확정...군 소송 포기

성전환수술(성확정수술) 이후 강제 전역 처분을 받은 고 변희수 전 하사의 전역 처분을 위법하다...

2021-10-27 오전 3:26:00

군은 ‘남성이었던 변 전 하사가 성전환수술을 통해 일부러 심신장애를 초래했다’는 내용의 변론 요지를 바탕으로 다시 2심 판단을 받아보겠다는 뜻을 내비치기도 했으나, 행정소송 상소자문위원회 권고를 고려한 법무부의 항소 포기 지휘로 소장을 제출하지 않았다.

성전환수술(성확정수술) 이후 강제 전역 처분을 받은 고 변희수 전 하사의 전역 처분을 위법하다...

성전환수술(성확정수술) 이후 강제 전역 처분을 받은 고 변희수 전 하사의 전역 처분을 위법하다고 본 법원 판결이 27일 확정됐다.법조계에 따르면 육군참모총장은 항소 시한(판결문 도달 이후 2주)인 26일까지 대전지법에 항소장을 내지 않았다.군은 ‘남성이었던 변 전 하사가 성전환수술을 통해 일부러 심신장애를 초래했다’는 내용의 변론 요지를 바탕으로 다시 2심 판단을 받아보겠다는 뜻을 내비치기도 했으나, 행정소송 상소자문위원회 권고를 고려한 법무부의 항소 포기 지휘로 소장을 제출하지 않았다.

노재승 국민의힘 선대위원장 발언 논란 확산···5·18 발언 논란 이어 '가난 비하'까지 독일 숄츠 내각, '남녀 동수'로 출범한다 [속보] 서울 신수동 고물상에서 포탄 추정 물체 발견...폭발물처리반 출동

이로써 재판은 원고인 변희수 측의 승소로 재판이 종결됐다.지난 7일 대전지법 행정2부는 변 전 하사가 생전에 육군참모총장을 상대로 낸 전역 처분 취소 청구 사건에서 원고 승소 판결을 내렸다. 당시 재판부는 “군인사법상 원고 심신장애 여부 판단은 남성이 아닌 여성을 기준으로 해야 했다”며 “여성 기준으로 한다면 원고의 경우 심신장애로 볼 수 없는 만큼 피고 처분은 위법하다”고 판시했다.재판부는 또 변 전 하사 사례처럼 남군으로 복무 중 성전환을 해 여성이 된 경우 복무 계속 여부를 국가 차원에서 정책적으로 결정해야 한다고 덧붙인바 있다.

원고의 사망 이후 유족이 원고 자격을 승계(소송수계)한 것에 대해서는 “원칙적으로 군 지위(복무)는 상속 대상이 아니지만, 전역 처분이 취소되면 급여지급권을 회복할 수 있는 만큼 원고 권리구제 대상”이라는 이유로 적법하다고 재판부는 판단했다.2017년 3월 남군 부사관으로 선발돼 경기 북부지역의 모 육군부대에서 복무하던 변 전 하사는 2019년 휴가 중 외국에서 성전환수술을 받고 왔다가 심신장애 3급 판정 결정으로 지난해 1월 전역 처분됐다.변 전 하사는 이후 육군본부의 인사소청이 기각되자 지난해 8월 법원에 소송을 제기했다. 이후 첫 변론 전이자 부사관 의무복무 기간 만료일(2021년 2월 28일)을 넘긴 지난 3월 3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headtopics.com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경향신문 »

[11월 27일] 미리보는 KBS뉴스9

WHO “‘오미크론’ 우려 변이 지정”…확산 우려 세계보건기구가 새로운 코로나일구 변이에 ‘오미크론’이란 이...

故 변희수 하사 '전역 취소' 판결 확정고 변희수 하사에 대한 군의 전역 처분이 부당하다고 본 1심 법원의 판결이 확정됐습니다.육군참모총장은 항소 시한이었던 어제(26일)까지 항소장을 내지 않아 고인이 최종 승소했습니다.앞서 법무부의 항소 포기 지휘를 받은 육군은 소송을 끝내고, 성전환자의 군 복무에 대한 정책 연구를 진행하겠다는 입장을 밝...

故 변희수 하사 '전역 취소' 판결 확정고 변희수 하사에 대한 군의 전역 처분이 부당하다고 본 1심 법원의 판결이 확정됐습니다.육군참모총장은 항소 시한이었던 어제(26일)까지 항소장을 내지 않아 고인이 최종 승소했습니다.앞서 법무부의 항소 포기 지휘를 받은 육군은 소송을 끝내고, 성전환자의 군 복무에 대한 정책 연구를 진행하겠다는 입장을 밝...

아내가 먹던 음식에 ‘퉤’, 침 뱉은 남편…대법 “재물손괴죄”아내 앞에 놓인 반찬과 찌개에 침을 뱉은 변호사가 벌금형을 확정받았다. 재물손괴에 해당한다는 이유에서다. 그는 “반찬과 찌개는 내 소유의 물건이라고도 볼 수 있으므로 ‘타인의 소유’여야 하는 재물손괴죄 대상이 될 수 없다”고 주장했지만, 법원은 받아들이지 않았다. 5.18만 빼면 배울게 많다? 윤석열 대통령후보라는 자의 발언이다 광주시민을 학살한자에게 배울게있다고.잔고증명서 위조해서 사기친 장모에게 배울게있고 박사학위 논문표절.주가조작에 대해서도 배울게있고.국민대학교는 김건희가 주가조작의심되는 도이치모터스 26만주를 취득했는가 밝혀라 진짜 별 쓰레기같은 인간을 다보겠네….

11월부터 단계적 일상 회복…다중이용시설 시간 제한 해제전 국민 70% 접종완료에 따라 다음달부터 단계적 일상 회복(위드 코로나)으로 큰 걸음을 내딛는다. 다음 달 1일부터 유흥시설을 제외한 모든 시설의 시간제한이 없어진다. 오는 12월부터는 500명 미만까지 행사·집회가 가능해지고, 내년 1월에는 사적모임 인원제한도 사라진다

'신검 1급 받고 입대했는데...화이자 맞고 2달째 못걷는다''지난 4월에 입대해 현재 일병입니다'군대 군인 백신 반성은 커녕~

손준성 구속영장 기각…공수처 ‘승부수’가 ‘자충수’ 됐다윤석열 전 검찰총장 재직 시절 검찰의 ‘고발 사주’ 의혹 핵심 피의자인 손준성 전 대검 수사정보정책관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을 법원이 26일 기각했다. 윤석열 김명수 깐부끼리 '개 돼지 XX들아... 아직도 선거 개혁 그런 달달한 걸 믿냐?' '그러니까 개 돼지 XX들이다!' 경향쓰레기들, 기각이 그렇게 좋냐. 자충수는 무슨. 이런식이면 정경심교수는 무슨근거로 조사없이 기소했냐고 하는게 정상 아니냐. 뭐하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