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평로] 마지막 지키던 이들도 떠난다

2021-04-07 오후 3:30:00

'노무현의 실패는 회복할 수 없는 실패는 아니었다. 무능으로 욕먹었지만 가치까지 비난받진 않았다. 문 정권은 씨종자까지 한꺼번에 털어먹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조선일보 »

[4월 14일] 미리보는 KBS뉴스9

신규 확진자 97일 만에 최다…‘방역 강화’ 검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칠백서른한 명으로 구십칠 일만...

역대 최고 무능정권 노무현 정부 때도 조선일보의 태도는 마찬가지 아니었나? 정권을 퇴출할 수도 창출할 수도 있다고 믿는 극우 언론이 만들어낸 결과겠지. 자신들이 원하는 걸 얻기 위해서는 나라도 팔아 먹을 족속들. 문재인이 대통령 안됐다면 노무현이 무능의 극치였을거다. 조선일보는 노무현,문 정권은 들먹일 낮짝이 있나! 닥처라! 그건 맹바기, 그네 정권이 그런거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