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IOC, '도쿄올림픽 2021년으로 연기' 공식 발표

Sbs 뉴스, 2020 도쿄올림픽, İoc, 2021년, 공식, 연기

[속보] IOC, '도쿄올림픽 2021년으로 연기' 공식 발표 #SBS뉴스

Sbs 뉴스, 2020 도쿄올림픽

3/24/2020

[속보] IOC, '도쿄올림픽 2021년 으로 연기 ' 공식 발표 SBS뉴스

올해 7월 개막할 예정이던 2020 도쿄 하계 올림픽이 2021년 으로 연기 됐습니다. 국제올림픽위원회와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도쿄올림픽이 내년으로 연기 되고, 내년 여름 전에는 열릴 것이라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올해 7월 개막할 예정이던 2020 도쿄 하계 올림픽이 2021년으로 연기됐습니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도쿄올림픽이 내년으로 연기되고, 내년 여름 전에는 열릴 것이라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2021년에 열리더라도 대회 명칭은 그대로 '2020 도쿄올림픽'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 토마스 바흐 위원장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오늘 저녁 전화 회담을 갖고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의 전 세계적인 확산으로 인해 도쿄올림픽이 예정된 날짜에 치러질 수 없다는데 뜻을 같이했습니다. 전화 회담을 마친 뒤 아베 총리가 "도쿄올림픽을 1년 정도 연기하기로 바흐 위원장과 합의했다"고 밝힌 데 이어 IOC가 도쿄올림픽 조직위와 공동 성명을 통해 2021년 개최를 공식 발표했습니다. IOC는 내년 여름 전까지 올림픽을 치른다고만 발표하고 정확한 시기는 밝히지 않은 가운데, 로이터 통신은 도쿄올림픽 개막이 내년 5월이 될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SBS 뉴스

redmarine754 本当に根拠の有る情報なのかな?でも真夏よりは5月の方が絶対に良いですね。 코로나19 종식되면 지진,방사능이 기다리고 있다.....

[속보] 아베, 도쿄올림픽 ‘1년 연기’ IOC에 공식 제안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24일 밤(한국시각)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 위원장에게 도쿄올림픽 ‘1년 연기 ’를 공식 요청했다

[속보] 국제올림픽위 “도쿄올림픽 연기 검토”…아베도 “연기 판단할 수 있어”국제올림픽위 “4주 안에 논의 마무리…취소는 안 해”아베 “선수를 우선으로 생각할 수밖에 없다” marleynim 일본 올림픽 연기나 일본 올림픽 취소나.. 결국 제 때 못하는건 매한가지.. ^^

'도쿄올림픽 1년 연기 땐 경제손실 7조 원·취소 땐 52조 원'오는 7월 24일 개막 예정인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1년 연기 하면 경제손실이 6천400억 엔에 달한다는 추산이 나왔다고 NHK가 보도했습니다. 스포츠 경제학 등을 전문으로 하는 간사이대학의 미야모토 명예교수가 추산한 결과입니다. 방사능올림픽반대 그러든가 말든가

日 아베 “도쿄올림픽 연기 판단 하지 않을 수 없어”…IOC “한 달내 결론”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코로나19 대유행의 여파로 연기 ·취소 전망이 나오고 있는 도쿄올림픽에 대해 ' 연기 판단도 하지 않을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아베 총리가 '도쿄올림픽 연기 가능성'을 공개

IOC '도쿄올림픽 연기 등 세부 논의 시작…4주 내 결정'도쿄올림픽을 예정대로 여느냐 마느냐가 요즘 또 큰 이슈죠. 도쿄 조직위는 대회를 연기 할 준비에 들어갔다는 보도가 나온 상황에서..

IOC, 2주 연속 집행위…도쿄올림픽 연기 수순?도쿄올림픽 강행에 반대하는 세계 스포츠계의 목소리가 높아지면서 국제올림픽위원회, IOC도 어쩔 수 없이 대안을 모색하는 분위기입니다. 이례적으로 2주 연속 집행위원회를 소집해 대책을 논의합니다.



‘임계장’이 무슨 뜻인지 아시나요···63세 노동자가 쓴 극한의 노동일기

[성범죄법 잔혹사]①여성이 죽고, 분노해야…법은 바뀌었다

주한미군사령관의 무례한 '김칫국 마시다' 리트윗 논란

'얼마든 줄테니 기록 지워달라' n번방 45명이 전화 왔다

[Pick] '키 작은 사람, 투표용지 들지도 못해'…황교안, 이번엔 신체 비하 논란

문대통령 “예비군 훈련보상비 추가인상 계획”…예비군의 날 축전

모로코에 발 묶였던 한국인 105명…특별항공기로 '귀국길'

댓글 쓰기

Thank you for your comment.
Please try again later.

최근 뉴스

뉴스

24 3월 2020, 화요일 뉴스

이전 뉴스

'IOC, 도쿄올림픽 내년 연기 결정'…아베와 전화 논의

다음 뉴스

'촛불 vs 태극기' · '검경 대전'…강원 총선 대진표
가수 정준영, 성매매 혐의로 벌금 백만 원 약식명령 멕시코 ‘코로나 맥주’도 생산 중단 조주빈 공범 '이기야'는 군인...압수수색 진행 중 문 대통령 “제주 4·3, 그 학살의 현장 낱낱이 밝혀야 한다” 추미애, '채널A·검찰 유착 의혹' 대검에 재조사 지시 유세중이던 여성의당 당원에 돌 던진 남성… 여성의당 '명백한 여성혐오' [위근우의 리플레이]아이들 육아·훈육마저 이벤트화...비뚤어진 정상가족 이데올로기 양육의무 버린 부모에 상속금지 ‘구하라법’ 청원, 법사위 회부 박사방 홍보책 '이기야'는 현역 군인…군부대 압수수색 [2020총선] 60대 이상 유권자 첫 1천만명 돌파…3040은 대폭 감소 [2020총선] 안철수 “정당 선거지원금 440억 반납해 마스크 지급하자” 진중권 “정경심 때와 같은 세팅, 사기꾼과 MBC의 콜라보'
‘임계장’이 무슨 뜻인지 아시나요···63세 노동자가 쓴 극한의 노동일기 [성범죄법 잔혹사]①여성이 죽고, 분노해야…법은 바뀌었다 주한미군사령관의 무례한 '김칫국 마시다' 리트윗 논란 '얼마든 줄테니 기록 지워달라' n번방 45명이 전화 왔다 [Pick] '키 작은 사람, 투표용지 들지도 못해'…황교안, 이번엔 신체 비하 논란 문대통령 “예비군 훈련보상비 추가인상 계획”…예비군의 날 축전 모로코에 발 묶였던 한국인 105명…특별항공기로 '귀국길' 뉴욕증시 반등했지만, 미 실업자 2주 만에 천만 명 '급증' [긴급진단, 전문가 인터뷰]③김창엽 서울대 보건대학원 교수 “감염병은 시민참여형 방역 필수…개학 문제도 공론화를” [속보]코로나19 확진자 1만명 넘어서…첫 확진자 나온 지 74일 만 코로나19 폭로한 '의사 리원량'…뒤늦게 '열사' 추서 '사랑의 콜센타' 첫방 23%, 방송가 시청률 요정된 미스터트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