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김건희, 김건희, 윤석열, 도이치모터스, 권오수, 주가조작, 서울중앙지검, 반부패강력수사2부, 조주연, 한문혁, 박기태, 금융감독원

윤석열, 김건희

[단독] 검찰, 윤석열 부인 전화주문 녹취까지 샅샅이 팠다

동시다발적으로 압수수색을 벌인 것으로 파악됐다.

2021-07-23 오전 2:36:00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 씨의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관여 의혹과 관련해... 윤석열 김건희

동시다발적으로 압수수색을 벌인 것으로 파악됐다.

  증권사 사실상 상주 압수수색 22일 증권가 등에 대한 중앙일보 취재를 종합하면, 서울중앙지검 반부패강력수사2부(부장 조주연)는 이달 초 증권사 6곳에 대해 법원이 발부한 압수수색영장이 포함된 금융거래정보제공요구서를 제시하고 2009~2012년경 도이치모터스의 주식을 거래한 이들의 매매내역 자료를 확보한 것으로 나타났다. 해당 기간은 권오수 도이치모터스 회장이 김씨를 이른바 ‘선수’ 이모씨에게 소개한 뒤, 김씨가 10억원이 들어있는 모 증권사 계좌를 이씨에게 맡기는 방식으로 주가 조작에 가담했다고 의심받는 때다.

[인터뷰]‘어기영차 with BTS’ 제작진 “촬영 내내 웃음 잃지 않아…역시 BTS!” 왕릉 근처에 짓는 검단신도시 아파트 철거청원 10만명 동의 전입신고 '다음 날 효력' 악용…전입 날 '주인 바꾸기' 사기

 윤석열(왼쪽) 전 검찰총장이 신임 검찰총장 임명장을 수여받은 2019년 7월 25일 오전 청와대 본관 충무실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기다리며 부인 김건희씨와 나란히 앉아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검찰은 특히 A증권사에 대해선 당시 전화 주문 녹취자료까지 확보해 조사하고 있다고 한다. 김씨가 A증권사 계좌로 거래를 한 시기 A증권사 녹취시스템상으론 특정인의 특정 매매만 추출할 수 없다는 기술적인 문제에 따라, 검찰은 최근 수사관 등을 해당 증권사로 보내 수일간 증권사 직원 입회 아래 해당 기간의 녹취자료를 함께 열람하며 확보할 자료를 특정하는 작업을 이어갔다고 한다.

 A증권사 관계자는 “당시 녹취자료가 통째로 있기 때문에 이걸 그대로 제공했다간 수사와 관련 없는 고객의 자료까지 나가 문제가 될 수 있어 직원이 입회해 협조하고 있다”며 “해당 작업이 마무리 단계에 있는 것으로 안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 법조계에서는 “김씨 관련 자료를 특정하기 위해 해당 기간 아무 관련 없는 고객의 전화 녹취 내용까지 열람하는 건 과도하다”는 지적도 없지 않다.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검 전경. 중앙지검 반부패강력수사2부는 현재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의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과 코바나컨텐츠 '우회 협찬' 의혹을 수사하고 있다. 뉴스1 headtopics.com

이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 반부패2부는 지난달 검찰 중간간부 인사를 통해 박기태(45·사법연수원 35기), 한문혁(41·36기) 부부장검사 등을 수혈하는 등 조직을 정비한 뒤부터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다. 두 검사는 각각 서울남부지검 증권범죄합동수사단에 몸담았거나, 고(故)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을 상대로 총 270억원 상당의 횡령·배임 혐의를 수사하는 등 경제범죄 수사 경력이 많은 ‘베테랑’이다. 검찰은 지난달 2013년 권오수 회장을 소유지분 공시 의무 위반 혐의로 조사했던 서류 등을 확보하기 위해 금융감독원을 압수수색 하기도 했다.

 김씨와 도이치모터스 측은 주가조작 의혹과 관련, 2013년 경찰 내사에서 모두 무혐의로 종결된 사건이라 문제 될 게 없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최근 언론 등을 통해 김씨가 2012년 권 회장으로부터 신주인수권을 싸게 사들여 시세 차익을 거뒀다는 ‘특혜 거래’ 의혹이 제기된 데 대해서도 윤 전 총장 측은 “정상적인 거래일 뿐 특혜를 받은 사실이 전혀 없다”며 의혹을 부인하고 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중앙일보 »

[9월 21일] 미리보는 KBS뉴스9

그래도 추석, 마음은 ‘풍성’…도로 곳곳 ‘정체’ 코로나 일구 사태 속에 두 번째 맞는 추석인 오늘, 마음 만...

ㅋㅋㅋㅋ “ 샅샅이” 팠다고~ 느그들 메르스때 종이 한장 붙여놓고 방역 잘한다고 퉁~ 쳤던거 기억하지? 지금 느그는 기사로 또 그짓이니~?

[공덕포차] 윤석열 덮친 ‘윤석열 리스크’와 ‘친문 적통’ 김경수의 추락‘120시간 노동’ ‘대구 민란’ 발언 등... ‘처가 리스크’에서 시작된 윤석열 후보의 위기가 ‘본인 리스크’로 더 확대되고 있어... 김경수 뿌리뽑자 윤석열 뿌리뽑자

윤석열 '천안함 상사의 부인 소천…홀로 남은 아들 돕겠다'천안함 전사자의 부인이 세상을 떠났습니다. 폭침 당시 6세였던 아들은 홀로 남겨졌습니다. 윤석열 천안함 풉~ 그때 돕지 이제사 돕니 쑈~ 하냐? ㅋㅋㅋㅋ

‘민란’ ‘주 120시간’ 윤석열 발언…민주당 “국민 앞에 사과하라”야권 유력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자신의 발언과 관련해 여권의 집중 공격을 받고 있다. 지난달 정치 입문 이후 ‘처가 리스크’ 관련 의혹으로 곤혹을 치른 윤 전 총장이 … 문죄인이나 국민 앞에 석고대죄해랏! 사과 는 ㄴㅐ로남불 국개들이 먼저 ㆍㆍㆍ 대통령이 일본 방문 할까 말까 ㆍㆍ하다 안한다고 하자 마자 숨 한번 쉬지 않고 씹어대는 멍멍이 국개들 ㆍㆍ 시두때두 없이 짖어대는 충개들이 있어서 좋겠수

이준석 “윤석열 지지율 위험…과거 안철수 미숙했던 때와 비슷”이 대표는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윤 전 총장에 대해 계륵이 될 것이라고 한 데 대해 “송 대표의 바람이다. 국민의힘에 입당한다면 계륵은 아닐 것이다. 계륵이 닭갈비인데 춘천에 가면 맛있다”고 받아쳤다. 미숙한 정치인? 안철수, 윤석열 보다 이준석대표 아닌지 ㅡ? 옷을 벗자 마자 정치권에 뛰어들게 한 동기중 야당의 러브콜 작용이 크기 때문? 일부 지지자 제외? 대다수 국민은 신출내기 꼬마-정치인에게 쉽게 믿음 못 준다. 단, 기성 정치인들은 정치판을 쉽게 보게 한 책임을 져야 한다. 춘천닭갈비가 진짜 계륵만있다면 누가 그걸먹나 춘천닭갈비엔 계륵은 없고 고기만있다 준스가! 뭘알고 나불대라

황교안 “내가 왜 윤석열 X파일 만들겠나…우린 동지인데”황교안 “내가 왜 윤석열 X파일 만들겠나…우린 동지인데” - “이런 얘기 자꾸 퍼뜨리면 문제 삼겠다” 삼던가말던가다 그건 황가생각? 조까고 있네. 이게 기사라고 ㅎㅎㅎ 윤석열 건은 조선일보가 검찰총장 막기 위해서 만들어 놨다가 묻었던 게 흘러나왔다는 얘기가 있던데.. 조선일보를 캐보세요. 황교안씨! 그리고 정치판에 얼씬댈 생각 말고 전광훈이랑 태극기부대 선봉자나 하시면 딱입니다. 당신이 정치판에 기웃거리지 않는 것이 애국하는 길이예요.

윤석열, 이재명·이낙연과 양자대결서 모두 열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차기 대선후보 가상 양자대결에서 이재명 경기지사와 이낙연 전 대표 모두에게 열세라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엠브레인퍼블릭과 케이스탯리서치, 코리아리서치, 한국리서치가 조사한 결과, 가상 양자대결에서 이재명 경기지사는 46%의 지지를 받으며, 윤석열 전 총장을 13% 포인트 앞섰... 윤희숙 최재형 윤석열 기타 썩은 콩나물 대가리들 사필귀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