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큐] 사람 살리려다...의료진 최소 5명 '살인 진드기병(SFTS)' 감염

  • 📰 YTN24
  • ⏱ Reading Time:
  • 1 sec. here
  • 2 min. at publisher
  • 📊 Quality Score:
  • News: 4%
  • Publisher: 63%

대한민국 헤드 라인 뉴스

대한민국 최근 뉴스,대한민국 헤드 라인

이른바 '살인 진드기병'으로도 널리 알려져 있죠.주로 풀밭 등 야생에 사는 작은소참진드기에 물려 옮는 '중증 열성 혈소판 감소 증후군' 집단 감염이 발생했습니다.경북대학교병원 의사와 간호사 등 최소 5명이 넘는 의료진이 감염됐고, 8명은 검사를 받고 있는데요.이들은 안타깝게도 지난달 28일, 응급 환자...

경북대학교병원 의사와 간호사 등 최소 5명이 넘는 의료진이 감염됐고, 8명은 검사를 받고 있는데요.살인 진드기병에 감염되면 고열과 구토, 설사, 혈소판 감소 등의 증상이 나타나고, 심장과 콩팥을 포함한 다발성 장기 부전으로 이어집니다.현재 해당 환자는 숨졌고, 증상이 나타난 의료진들은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는데요.

 

귀하의 의견에 감사드립니다. 귀하의 의견은 검토 후 게시됩니다.
이 소식을 빠르게 읽을 수 있도록 요약했습니다. 뉴스에 관심이 있으시면 여기에서 전문을 읽으실 수 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 2. in KR

대한민국 최근 뉴스, 대한민국 헤드 라인

Similar News:다른 뉴스 소스에서 수집한 이와 유사한 뉴스 기사를 읽을 수도 있습니다.

[앵커리포트] '95억 보험금' 아내 사망, 살인 혐의 무죄...이유는?남편이 차를 몰다 주차된 화물차를 들이받아 조수석의 아내만 숨졌습니다.아내 이름으로는 95억 원의 보험금이 가입돼 있었습니다.보험 사기냐, 아니냐,6년을 끈 재판에서 남편은 졸음운전 혐의만 인정돼 금고 2년이 선고됐습니다.지난 2017년 5월 대법원이 살인 동기가 명확하지 않다며 사건을 대전고법으... 재판부 수수료 챙기나.. 무슨 말이야 방구야
출처: YTN24 - 🏆 2.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심폐소생술하다”…경북대병원 의료진 5명 SFTS 감염병원 측은 이들이 지난달 24일 기저질환때문에 들어온 응급환자에게 4시간 가량 심폐소생술을 하는 과정에서 SFTS에 감염된 것으로 보고 있다. 최대집과 의협지도부는 4시간가량을 환자를 살리겠다는 일념으로 심폐소생술을 하는 열정이 있나 환자를 위하여 최선을 다하시다 SFTS에 걸린 의료진께 감사와 더불어 쾌유를 빕니다. 코로나19와의 전쟁에서 수고해 주시는 모든 의료진들께 건강과 감사를 빕니다.
출처: kyunghyang - 🏆 14. / 51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뉴스큐] '당연한 일 했을 뿐'...낚싯배로 40명 구한 구례 '보트 영웅' 화제■ 진행 : 김영수 앵커, 강려원 앵커■ 출연 : 손성모 / 낚싯배로 주민들 구조*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앵커] 최근 기록적인 폭우로 특히 남부 지역에 비 피해가 컸는데요. 특히 전남 구례군 봉동리에서는 폭우 속 하천 제방이 ...
출처: YTN24 - 🏆 2.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경찰, ‘강남 여성 연쇄 폭행’ 수사중…“피해자 5명”서울 강남의 길거리에서 여성 5명을 이유없이 때리고 달아난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이 남성은 경찰 조사에서 “범행 당시 술에 취해 있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안봐도 일베. 술취하면 가중처벌 법 만들어라. 이게뭐야맨날 개만도 못한놈아 술에 취해있어라. 그리고 맞아라.
출처: hanitweet - 🏆 12. / 5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베이루트 폭발 참사 엿새만에 레바논 내각 총사퇴디압 내각이 총사퇴를 발표했지만 레바논 정국의 불안은 한동안 계속될 듯 하다. 복잡한 정치 체계 때문에 신속하게 새 정부가 구성돼서 권력을 이양받기는 쉽지 않아 보인다.
출처: hanitweet - 🏆 12. / 5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보험금 95억원’ 만삭아내 사망 교통사고 낸 남편 금고 2년거액의 보험금을 노리고 교통사고를 내 아내를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된 50대 남성이 파기환송심에서 살인죄를 벗고 금고 2년을 선고받았다. 재판부는 이 남성이 아내를 살해하려고 고의 사고를 낸 것이 아니라 졸음운전을 한 것으로 봤다. 보험금이 너무 커서 수상
출처: hanitweet - 🏆 12. / 5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