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내일 오후 중부에 '대설'...퇴근길 교통대란 우려

한파 속 잦아진 눈…내일 오후부터 전국 함박눈 내일 오후부터 수도권과 충청에 최고 7cm 대설 기상청 '서울에 올해 첫 대설주의보 내려질 수도'

Ytn, 뉴스채널

2022-01-18 오전 11:30:00

한파 속 잦아진 눈…내일 오후부터 전국 함박눈 내일 오후부터 수도권과 충청에 최고 7cm 대설 기상청 '서울에 올해 첫 대설주의보 내려질 수도'

한파 속 잦아진 눈…내일 오후부터 전국 함박눈 / 내일 오후부터 수도권과 충청에 최고 7cm 대설 / 기상청 '서울에 올해 첫 대설주의보 내려질 수도'

영하권 추위 속에 내일 오후부터 중부 곳곳에 많은 눈이 쏟아질 것이란 예보가 나왔습니다. 서울 등 수도권에 최고 7cm의 큰 눈이 쌓일 것으로 보여 퇴근길 교통 대란이 우려됩니다.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눈 전망 알아보겠습니다. 정혜윤 기자!한파가 좀처럼 누그러들지 않고 있는데, 내일은 대설 예보까지 나왔네요?[기자]네, 그렇습니다.어제 오후 서울에 함박눈이 내리면서 퇴근길에 불편이 있었죠?그런데 내일 예상되는 눈은 이보다 더 강할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청은 내일 오후 중부지방을 시작으로 밤에는 전국 대부분 지방에 눈이 내리겠다고 밝혔습니다.수도권과 충청 지방에 1~5cm, 많은 곳은 7cm의 눈이 올 것으로 보입니다.서울에는 올해 들어 처음으로 대설주의보가 내려질 가능성이 큽니다.또 강원 영동 지방에는 최고 20cm의 폭설이 쏟아지며 대설경보가 발령될 것으로 보입니다.특히 내일도 영하권의 추위가 이어질 것으로 보여 눈이 얼어붙어 빙판을 이루는 곳이 많겠습니다.따라서 내일 퇴근길과 모레 아침 출근길, 이면도로나 다리 위, 산간 도로는 빙판길로 인한 교통대란이 우려됩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YTN »

겸손한 암송, 하나님의 말씀으로 마음의 휴식, 꾸란을 들으십시오

[뉴스9 날씨] 밤사이 충북, 경북 일부에 눈 더 내려…내일 아침도 ‘한파’퇴근길 무렵, 곳곳에 눈을 뿌렸던 눈구름대는 대부분 빠르게 남동쪽으로 물러갔습니다. 다만, 밤사이 충북...

[날씨] 오후부터 곳곳에 눈‥주 후반까지 강추위다시 날씨가 많이 추워졌습니다. 경기 북부와 강원도의 한파경보가 그밖에 중부와 남부 내륙 지방을 중심으로 한파주의보가 내려진 곳이 많습니다. 이 시각 현재 서울의 기온 영하 8.6... 어제 강남에 겁나 짧은 치마입은 여성 감기 조심하세요.

[날씨] '체감 -3도' 맹추위 계속…내일 전국 곳곳에 눈찬 바람이 계속해서 불어 들고 있습니다. 오늘 아침에 서울 기온이 영하 9.9도까지 떨어졌고요, 체감 온도는 영하 15도를 밑돌면서 어제보다도 더 추웠는데요, 낮 동안 기온이 오른다고는 해도 영상권을 회복하지는 못하겠습니다.

'김건희 통화' 열린공감TV 방영금지 가처분 내일 심문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가 자신과 서울의소리 이명수 기자가 통화한 내용을 보도하지 말라며 유튜브 채널 '열린공감TV'를 상대로 낸 가처분 사건의 심문이 내일 열립니다.

“광주 붕괴 현장 수색, 세계 유례없는 고난도”…내일 국내 최고 전문가 대책회의23층에 무너진 콘크리트가 쌓이고 추가 붕괴위험까지 있는 사고 현장은 세계적으로 유례를 찾기 힘든 수색·구조기술이 필요하다는게 당국의 판단이다. . N 사업 한다고 깝죽대며 사람만 죽이는 악마•마귀 사장•공장장•대리•과장•부장•책임자• 주주총회 미필적 살인자들 다 사형시켜야 대한민국 올바르게 살아남는다 - 우리 아이들을 보호하고•사수하라 가정이 무너져 내린다

[날씨] 다시 매서워지는 칼바람‥내일 아침 서울 영하 9 도주말새 무뎌졌던 칼바람이 다시 매서워지고 있습니다. 경기 북부와 강원도에는 한파경보가 그밖의 중부와 일부 남부 내륙까지도 한파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내일 아침 철원의 수은주가 영하... Urgent News! Impending global food crisis! An astonishing solution! An introduction to the happiest place on earth! A place that is COVID-free and mask-free!' I’m sharing this video with you because it ensures humanity’s survival!

[앵커] 영하권 추위 속에 내일 오후부터 중부 곳곳에 많은 눈이 쏟아질 것이란 예보가 나왔습니다. 서울 등 수도권에 최고 7cm의 큰 눈이 쌓일 것으로 보여 퇴근길 교통 대란이 우려됩니다.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눈 전망 알아보겠습니다. 정혜윤 기자! 한파가 좀처럼 누그러들지 않고 있는데, 내일은 대설 예보까지 나왔네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어제 오후 서울에 함박눈이 내리면서 퇴근길에 불편이 있었죠? 그런데 내일 예상되는 눈은 이보다 더 강할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청은 내일 오후 중부지방을 시작으로 밤에는 전국 대부분 지방에 눈이 내리겠다고 밝혔습니다. 수도권과 충청 지방에 1~5cm, 많은 곳은 7cm의 눈이 올 것으로 보입니다. 서울에는 올해 들어 처음으로 대설주의보가 내려질 가능성이 큽니다. 또 강원 영동 지방에는 최고 20cm의 폭설이 쏟아지며 대설경보가 발령될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내일도 영하권의 추위가 이어질 것으로 보여 눈이 얼어붙어 빙판을 이루는 곳이 많겠습니다. 따라서 내일 퇴근길과 모레 아침 출근길, 이면도로나 다리 위, 산간 도로는 빙판길로 인한 교통대란이 우려됩니다. 기상청은 내일과 모레는 되도록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지자체에는 눈이 내리기 전 사전 제설작업을 서둘러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지금까지 문화생활과학부에서 YTN 정혜윤입니다. YTN 정혜윤 (jh030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