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중 칼럼] ‘국민의 힘’ 혼자서 이길 수 있을까

  • 📰 Chosun
  • ⏱ Reading Time:
  • 33 sec. here
  • 2 min. at publisher
  • 📊 Quality Score:
  • News: 16%
  • Publisher: 51%

대한민국 헤드 라인 뉴스

대한민국 최근 뉴스,대한민국 헤드 라인

'지난 총선에서 참패한 미래통합당이 이름과 간판만 바꿨을 뿐인데 갑자기 어디서 그런 자신감이 생긴 것인가?' ▶‘국민의 힘’ 혼자서 이길 수 있을까

지난 3일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의 기자회견을 보고 적잖이 놀랐다. 최근의 여러 정치 상황에 크게 고무됐는지 자신감이 생긴 것까지는 좋은데 너무 나가는 것 같았다. 후년 대통령 후보는 물론 내년 서울시장 보궐선거의 후보도 ‘충분히 당내에서 나올 것’이라고 자신했다. 지난 총선에서 참패한 미래통합당이 이름과 간판만 바꿨을 뿐인데 갑자기 어디서 그런 자신감이 생긴 것인가? 문재인 정권과 더불어민주당의 좌파 정책이 독재로 흐르면서 국민들의 반감을 사고 있는 것이 어디 야당의 힘으로 된 일인가?

착각은 자유지만 지금 벌어지고 있는 정치권의 지각 변동은 ‘국민의힘’이 잘해서 또는 비상지도부가 잘나서 벌어지고 있는 것이 아니다. 야당의 수치가 약간 올라간 것은 상대적인 것일 뿐, 국민의 마음이 야당으로 돌아섰음을 의미하는 어떤 징후도 발견한 것이 없다. 국민이 ‘국민의힘’을 밀어주며 옹호해 준다면 그것은 ‘국민의힘’과 지도부가 미덥고 좋아서가 아니라 국민의 열망과 역량을 담아낼 도구로서의 존재가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김 위원장은 ‘국민의힘’을 조금씩 좌 클릭해왔다. 스스로 “보수라는 말 자체를 좋아하지 않는다”며 기본소득 도입, 재정 역할 확대, 사회 안전망을 통한 시장경제 보완, 재난지원금 찬성, ‘약자와의 동행’ 등을 제기해왔다. 문제는 이런 ‘변화’가 김 위원장의 원맨쇼에 가깝다는 점이다. 내부 논의도 없고 어떤 진통도 없었다. 당 노선의 변화를 총의로 천명한 것도 없다. 김 위원장이 광주에 가서 무릎 꿇은 장면을 연출했을 때 그것이 야당의 진정한 변화로 보이려면 당 중진과 소속 의원들을 대동해야 했다. 한상진 서울대 명예교수는 김 위원장이 내놓은 좌 클릭 정책은 “자신이 보수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의 평균적인 의식의 흐름과는 동떨어져 있다”고 진단하면서 그의 이런 엘리트주의적인 접근으로는 성공한 사례가 없다고 했다.

 

귀하의 의견에 감사드립니다. 귀하의 의견은 검토 후 게시됩니다.

ㅋㅋㅋㅋ 저런 거짓말은 재네들 밖엔 못하지~

국민의 짐인.미통당!

아주 지랄을 하는구나.보수들

이 소식을 빠르게 읽을 수 있도록 요약했습니다. 뉴스에 관심이 있으시면 여기에서 전문을 읽으실 수 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 22. in KR

대한민국 최근 뉴스, 대한민국 헤드 라인

Similar News:다른 뉴스 소스에서 수집한 이와 유사한 뉴스 기사를 읽을 수도 있습니다.

이낙연 대표에게 주어진 193일, 마지막 주요 시험대는?대선을 향해 직진하는 ‘새로운 이낙연’을 바라볼 포인트 몇 가지를 짚어봤다.
출처: hanitweet - 🏆 12. / 5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사전청약 나도 가능할까?…국토부 1문1답국토교통부는 8일 3기 신도시 등 수도권 공공택지 주택 사전청약 제도 운용 방안을 발표했다. 신도시 사전...
출처: kyunghyang - 🏆 14. / 51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자차보험 들었는데…침수피해 보상 못받는다고요?보험은 아는 만큼 보상을 받을 수 있고, 아는 만큼 보험료를 절약할 수 있다.
출처: hanitweet - 🏆 12. / 5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전공의·의대생 “얻어낸 것 없다” 집행부 불신…내분 격화전공의협 집행부 총사퇴박지현 비대위원장 “8일 복귀” 전공의·의대생 8000여명 반발 집행부, 거부당하자 총사퇴 집단휴진 구심점 사라져 혼란 ‘버티면 이긴다’ 강경파 힘 실려 집단행동 뒤 처벌 사례 드물고 도제식 환경 탓에 이견 쉽잖아 의료_기술자들의_패악을_결코_잊지_않겠습니다
출처: hanitweet - 🏆 12. / 5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코로나 확진 아르헨티나 교수, 학생 40명 앞에서 비극적 죽음그는 숨을 헐떡이며 “I can’t (말을 할 수 없다)”라는 마지막 말을 남기고 세상을 떠났다.
출처: joongangilbo - 🏆 11. / 5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어린이 코로나는 달라요두통과 피로감, 식욕부진, 발진, 설사 등이 어린이에겐 ‘코로나19 증상’일 수 있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출처: kyunghyang - 🏆 14. / 51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