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미국, 코로나19 확산 가속…새 진원지 가능성”

Kbs 뉴스, Kbs

WHO는 미국이 새로운 진원지가 될 수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KBS뉴스 #KBS

Kbs 뉴스, Kbs

3/24/2020

WHO는 미국이 새로운 진원지가 될 수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KBS 뉴스 KBS

세계보건기구, WHO가 미국의 코로나19 확산세가 가파르다면서, 미국이 새로운 진원지가 될 수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마거릿 해리스 WHO 대변인은 현지시간 24일 화상으로 진행된 유엔 정례 브리핑에서 지난

입력 국제 세계보건기구, WHO가 미국의 코로나19 확산세가 가파르다면서, 미국이 새로운 진원지가 될 수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마거릿 해리스 WHO 대변인은 현지시간 24일 화상으로 진행된 유엔 정례 브리핑에서 지난 24시간 동안 신규 코로나19 확진자의 85%가 유럽과 미국에서 발생했으며, 그 가운데 40%가 미국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그는 미국이 새로운 진원지가 될 수 있느냐는 질문에"우리는 미국의 확산세가 매우 가속하는 것을 보고 있다"면서"그런 가능성이 있다"고 답했습니다. 이어"(미국에서) 매우 많은 발병이 일어나고 있고, 더 강력해지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해리스 대변인은 현재 전 세계 코로나19 확진자는 사망자 1만 4510명을 포함해 33만 4981명으로 보고됐다고 전했습니다. 기자 정보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KBS 뉴스

코로나19 확산 속 공룡 IT기업들 뜻밖의 ‘특수’“이번 사태 이후 거대 아이티 기업들이 더 큰 강자로 떠오를 수 있다”

코로나19 타격 여전한데 '회사채 만기'…기업들 우려다음 달 대부분의 기업들이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발행했던 회사채 만기를 앞두고 있습니다. 회사채 상환 또는 만기 물량이 역대 4월 중 가장 많은 것으로 집계됐는데요, 지금 같은 상황이 이어지면 기업들이 자금 압박에 시달릴 수밖에 없습니다. 윤석열 일가 사기사건은 언제 취재할거니? 검용 언론 sbs야.

[영상+] 한국의 코로나19 대응…외신은 어떤 부분에 주목하나한국의 코로나19 대응을 본보기로 소개하는 외신들대규모 검사 역량, 저렴한 검사 비용 등 주된 관심’드라이브스루’, ’워킹스루’ 검사…혁신적이란 평가 확진자 동선 공개 두곤 ‘사생활 침해’ 우려 나오기도 그리고 밀도 안되는 언론들.... 은 없었다는게 이상하네요. 저렴한 검사비용때문에 해외교민들이 기를 쓰고 기어들어와서 건보료 안내고 혜택받고 또 나몰라라 본인들 터전으로 떠나겠지요. 헬조선 외치면서...

靑 '코로나19 국채 발행 불가피'...다음주 '재난소득' 대상 나온다문 대통령, 1차 비상경제회의에서 취약계층 추가 지원 언급 / 靑, 지난 20일 각 지방자치단체에 가용 예산 총동원 요청 / '지자체 조달 계획 기다리면서 정부도 보고만 있지 않을 것' / 미래통합당도 40조 규모 ’코로나 극복 채권’ 발행 제안

콜롬비아도 한국 코로나19 검사시약 수입…“첫물량 5만 개”콜롬비아가 한국의 코로나19 검사 시약을 수입한다고 발표했습니다. 마르타 루시아 라미레스 콜롬비아 부통령은 현지시간으로 21일, 트위터에 '한국에서 코로나19 유전자 증폭(RT-PCR) 검사 시약 5만 개를 신뢰의 힘!

코로나19 사망 1만 5천 명…고삐 풀린 확산에 올림픽 연기론 급물살코로나19의 가파른 확산세에 봉쇄·격리 장벽도 나날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세계 최대의 축제 가운데 하나인 하계 올림픽의 올해 7월 일본 도쿄 개최는 사태 진정이 어려울 것이라는 비관 속에 불투명해졌습니다.



[단독] 반성문 낸 '박사방' 공익요원...과거 출소 뒤 '반성문 잘 써 형량 줄여' 과시

'온라인 소외 학생' 17만명…인터넷 환경도 제각각

아동문학계 노벨상 받은 ‘구름빵’ 작가 “절망에서 일어설 계기 돼”

'도쿄올림픽 유치에 뇌물 100억원…모리 전 총리 연루'

'구름빵' 백희나 작가, 한국인 첫 '아동문학계 노벨상'

‘강간문화’는 끝나야 한다, 우리는 인간이지 않은가

n번방 공범들, 줄줄이 '반성문' 호소…재판서 감형 노리나

댓글 쓰기

Thank you for your comment.
Please try again later.

최근 뉴스

뉴스

24 3월 2020, 화요일 뉴스

이전 뉴스

코로나19에 '온라인 결혼식' 올려…'중요한 건 축복'

다음 뉴스

[3월 24일] 미리보는 KBS뉴스9
메신저마다 '범죄 방'…'전담 경찰청' 지정해 수사한다 세브란스, 코로나19 '혈장 치료' 국내 첫 시도 '일부 긍정적 효과' ‘치료 미끼 성폭행’ 저명 심리상담사, 항소심서 집행유예로 감형 경산서 진료 중 감염 50대 의사 위독 “환경미화원 허리 휠라” 100ℓ짜리 쓰레기봉투 제작 중단 잇따라 [속보] 코로나19 확진 내과 의사 숨져…국내 첫 의료진 사망 ‘박사방’ 자료인데…성 착취 영상 등 2,600건 거래 미국 코로나19 환자 20만 명 돌파…13일 만에 20배로 급증 부산항 입항 신청 크루즈 2척 중 1척 입항 허용 [Pick] “방구석에서 꽃길 걸어요”…송파구, 석촌호수 벚꽃 온라인 중계 [속보] 외래진료 중 코로나19 감염 내과의사 사망 [뉴스체크|오늘] 네이버 '실검' 서비스 일시 중단
[단독] 반성문 낸 '박사방' 공익요원...과거 출소 뒤 '반성문 잘 써 형량 줄여' 과시 '온라인 소외 학생' 17만명…인터넷 환경도 제각각 아동문학계 노벨상 받은 ‘구름빵’ 작가 “절망에서 일어설 계기 돼” '도쿄올림픽 유치에 뇌물 100억원…모리 전 총리 연루' '구름빵' 백희나 작가, 한국인 첫 '아동문학계 노벨상' ‘강간문화’는 끝나야 한다, 우리는 인간이지 않은가 n번방 공범들, 줄줄이 '반성문' 호소…재판서 감형 노리나 [긴급진단, 전문가 인터뷰]①예방의학 전문가 “노동환경 바꿔 사회 전체 감염수준 낮추는 게 장기적 해법” 여기 온라인 개학에 냉가슴을 앓는 이들이 있다 10대 성착취물 170개 만들었는데…‘징역 3년’ 선고한 법원 강제징용 언급 쏙 빼놓고…일, 군함도 역사왜곡 전시관 콜센터 방역 지침 '무용지물'…하청 노동자들의 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