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악산국립공원, 흔들바위, 김한수 설악산국립공원, 설악산 흔들바위, 만우절 소문, 설악산 흔들바위 추락

설악산국립공원, 흔들바위

“흔들바위 추락” 만우절 소문에…설악산국립공원이 응답했다

“오늘 하루에만 100통이 넘는 문의 전화를 받았어요. 가짜뉴스에 실검 2위까지 하고 있네요”

2020-04-01 오후 4:21:00

“오늘 하루에만 100통이 넘는 문의 전화를 받았어요. 가짜뉴스에 실검 2위까지 하고 있네요”

“한 사람이 흔들바위 를 밀어도 1~2㎝ 정도는 움직이지만, 그 이상 바위를 움직이게 하는 건 어렵다'

만우절인 1일 ‘설악산 흔들바위가 추락했다’는 가짜뉴스가 인터넷상에 퍼지면서 설악산국립공원이 “흔들바위는 건재하다”는 공식 입장까지 내놨다.  이날 주요 포털 사이트에는 '설악산 흔들바위 추락'이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올랐다. 인터넷에는 흔들바위가 사라진 사진과 함께 '설악산 흔들바위를 밀어 떨어뜨린 미국인 관광객 11명이 문화재 훼손과 문화재보호법 위반 혐의로 입건됐다'는 내용의 기사까지 올라와 있다. 

MBC “소속 기자 ‘박사방’ 활동 인정···취재 목적으로 보기 어렵다” 결론 현직 부장검사 길거리서 강제추행 혐의로 체포 수면성분 든 요구르트 여성들에게 건넨 50대 경찰조사…경찰, “성범죄 의도 있어”

 인터넷에 떠돌고 있는 설악산 흔들바위 추락 가짜뉴스. [인터넷 캡쳐]흔들바위가 추락할 때 엄청난 굉음을 냈다는 목격자의 증언도 있다. 이 글은 '뻥이요'라는 문구로 끝을 맺었다. 이런 글이 급속히 퍼지면서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는 페이스북에 “설악산 흔들바위는 건재합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국립공원 측은 “가짜뉴스에 실검2위까지 하고 있네요. 2019년에 이어 올해도 검색 상위권을 기록하고 있다”며 “설악산 흔들바위는 언제나 그 자리에 잘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설악산과 흔들바위를 걱정해 주시는 탐방객분들의 문의 전화도 많이 오고 있다”며 “그러나 안심하세요. 그런 일은 절대로 없을 테니까요”라고 했다.

 이에 대해 김한수 설악산국립공원 행정과장은 기자와 통화에서 “오늘 하루에만 100통이 넘는 문의 전화를 받았다”며 “탐방객들이 ‘정말 흔들바위가 떨어졌냐’고 묻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런 내용으로 보도자료를 낼 수는 없어 대신 공식 SNS에 해명 글을 올렸다”고 설명했다. “흔들바위 1~2㎝ 이상 안 움직여” 성인 한 명이 설악산 흔들바위를 밀자 바위가 살짝 움직이는 모습. [설악산국립공원 제공]흔들바위는 설악산 울산바위 남쪽 계조암 앞에 있는 커다란 공 모양의 바위다. 흔들바위란 이름은 여러 사람이 밀어도 떨어지지 않고 흔들리기만 한다고 해서 유래됐다고 한다.

 그렇다면 설악산 흔들바위는 실제로 떨어질 수 있는 걸까? 김 과장은 “한 사람이 흔들바위를 밀어도 1~2㎝ 정도는 움직이지만, 그 이상 바위를 움직이게 하는 건 어렵다”며 “지형 자체가 공간이 협소하기 때문에 많은 사람이 올라갈 수가 없어 흔들바위가 추락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중앙일보 »

도쿄 재외국민 투표 첫날… ‘역대급 투표율’ 반전첫날 도쿄 투표자수 2012년 371명→2016년 355명→2020년 471명 “도쿄 봉쇄 소문에 서둘러”…투표소엔 발열감지기에 손소독제까지 blueangeljeje 어떤 정부를 선택할 것인가? 대만은 민주진보당 덕분에 비교적 일부 휴지만 빼면 평온한 상태~ 구적폐와 신적폐의 콜라보 ~ 박근혜 우상숭배가 문재인 우상숭배로 바뀐 현실!

[스브스타] 김재중 도 넘은 만우절 장난…실신·결혼발표 이력도가수 김재중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만우절 거짓말을 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김재중은 과거에도 만우절 거짓말로 결혼 소식을 알리거나 무대에서 실신하다는 등 지나친 장난을 한 것으로 알려져 뭇매를 맞고 있습니다.

가수 김재중 '코로나에 걸렸다'…만우절 거짓말 논란1. '훔친 차로 사망사고' 10대 8명…촉법소년 논란훔친 차로 경찰과 추격전을 벌이다가 사고를 내서 19살 오토바이 운전자를 .. 그래서 저 새끼는 무슨 처벌을 받나. 이런미친..! 또라이 아니면 돌대가리 아냐? 할짓이 없어 이런짓을.. 한낱 만우절 농담을 하기위해 한류스타가 모든걸 내려놓으면서 농담했을거라고 믿습니까? 그동안 그 어떤 연예인보다 팬들에게 코로나19의 위험성과 경각심을 본인 sns를 통해서 1월서 부터 누누히 강조해오던 김재중이었습니다 기부도 했고요 이런 사람이 만우절에 농담이나 하려고 글을 썼다고요?

김재중 '코로나 감염, 만우절 농담…경각심 새기자는 의미' [전문]'확진 판정을 받아 병원에 입원했다'고 SNS에 올렸으나, 거짓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올해 만우절 거짓말 하지말자인데 장난 할게 따로있지 👹👹👹👹👹👹👹👹👹👹👹👹👹👹👹👹 재중아 ~ 코로나 장난이 아니군요. 건강 조심하세요 😷 농담할걸 해라. 장난 잔화 한통도 갈려오지 읺았단다.

'코로나 확진 거짓말' 김재중 뭇매…처벌 청원도 등장가수 김재중 씨가 자신의 SNS에, 코로나19에 걸렸다고 썼다가 뒤늦게 만우절 농담이었다고 밝혔습니다.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부적절한 행동이었다는 비판이 쏟아졌습니다. 김형래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