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앙을 어떻게 온라인으로 공부하듯 하나”…현장예배 34곳 적발

  • 📰 KBSnews
  • ⏱ Reading Time:
  • 39 sec. here
  • 2 min. at publisher
  • 📊 Quality Score:
  • News: 19%
  • Publisher: 51%

대한민국 헤드 라인 뉴스

대한민국 최근 뉴스,대한민국 헤드 라인

“신앙을 어떻게 온라인으로 공부하듯 하나”…현장예배 34곳 적발 KBS뉴스 KBS

점검 결과, 34곳이 현장 예배를 진행하다 적발됐습니다. 대부분 5명에서 20명 안팎의 인원이 참석했는데, 오늘 예배에 참석해 적발된 인원은 400여 명입니다. 특히 지난주에 이어 또다시 현장예배를 한 곳도 있었습니다. 서울 중구의 한 교회는 지난 일요일 대면 예배를 진행했는데, 오늘 또 58명의 신자가 와서 예배를 했습니다.오늘 현장점검은 지난주 집합제한명령을 위반한 교회를 중심으로 진행됐습니다. KBS 취재팀도 그중 한 곳에 예배 시간에 맞춰 찾아갔습니다. 현장에서 만난 교인들은 불안하지 않으냐는 질문에"불안할 게 없다","불안하면 안 나왔다"라고 답했습니다.

대면예배를 금지했는데 안 나오는 게 맞지 않느냐는 취재팀의 질문에 한 교인은"우리는 거리 두기도 지키고, 순수한 신앙으로 한다. 우리 교회는 어떤 정치나 이런 것과는 전혀 관계가 없다"며,"정부에서 코로나 때문에 온라인 예배를 하라고 하지만, 신앙을 어떻게 온라인으로 공부하듯이 하느냐"고 반문했습니다. 또"신앙이라고 하는 건 양심의 자유고, 우리 헌법이 내에서 하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유튜브 등 온라인으로 예배를 볼 생각이 없느냐는 질문엔"나이 든 신자가 있어 알지 못하는 분들이 상당히 많다"고 말했습니다.반복되는 현장점검에도 계속해서 대면 예배를 진행하는 교회들은 어떻게 될까요? 서울시 관계자는 앞서 비대면 예배는 집합제한명령으로 하게끔 한 거라며, 지키지 않을 경우 집합금지명령을 내리게 된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럴 경우 아예 교회가 폐쇄되는 것과 마찬가지여서 온라인 예배도 어렵게 됩니다.

서울시 관계자는"만약 집합금지명령까지 내렸는데도 계속 대면 예배를 하는 게 확인되고 그 안에서 확진자가 나오면, 감염병 예방법에 근거해 고발할 것"이라며, 그 이후엔 경찰이 조치를 취하게 된다고 덧붙였습니다. 부산의 한 교회에서는"교회가 미안합니다"라고 현수막을 붙이는 등 반성의 목소리도 나오고, 대다수의 교회는 정부의 방역 지침을 따르는 상황입니다. 대면 예배를 강행하는 소수의 교회로 인해 방역이 무너지지 않도록 모두의 협조가 필요해 보입니다.

 

귀하의 의견에 감사드립니다. 귀하의 의견은 검토 후 게시됩니다.

이런 미친놈들 같으니!

신과는 어덯게 대면하나 ?

예수님이 지금 오셨다면, 온라인으로 할 수있다. 지금이 1세기냐? 성전이 아닌 호수가에서 가르치신 분이다. 형식을 뛰어 넘어 계셨다. 지금이라면 이 시대의 문명을 더 잘 활용하시겠지. 먼저 이웃을 사랑하라 가르치셨다 이 사이비 족들아

지들만 신앙 있나. 유별스럽게도 말하네. 그냥 영업이익 때문이라 말하지. 어떤 사탄을 믿으면 이렇게 되나. 그냥 다죽자 아니야

이 소식을 빠르게 읽을 수 있도록 요약했습니다. 뉴스에 관심이 있으시면 여기에서 전문을 읽으실 수 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 21. in KR

대한민국 최근 뉴스, 대한민국 헤드 라인

Similar News:다른 뉴스 소스에서 수집한 이와 유사한 뉴스 기사를 읽을 수도 있습니다.

[인-잇] 의사이자 작가이며 유튜버, 어떻게 다하냐고요?내 나이 마흔을 넘겼지만 후배들에게 남길 조언은 딱히 없다. 아무리 생각해봐도 나는 부족한 사람이 맞다. 후배들에게뿐만 아니다. 의사로서 전문지식을 가지고는 있어도 그저 진료를 볼 뿐, 더 나아가 전문가에게 강의를 하기엔 아직 부끄럽다. 아프면 대도시로 서울로 온가족이 동원되거나 여의치 않으면 아픈사람 혼자서 의료난민이 되야하는 상황을 고치겠다는 국가에게, 독과점 수익이 줄어든다고 이 시국에 협박하고 있는 한국의 잘난 전공의들. 사회를 집단이기주의 정글 지옥 만들어 갑질인생 살고자 오늘도 애쓰는 일원짜리 인생들.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경주시체육회, 폭행·임금체불 등 노동관계법 위반 20건 적발故 최숙현 선수 인권침해 사건이 발생한 경주시 체육회에서 폭행, 임금체불 등 총 20건의 노동관계법 위반 사항이 적발됐습니다. 고용노동부는 경주시체육회를 대상으로 특별근로감독을 실시한 결과, 총 20건의 개판이었네. 오죽했으면 어린 선수가 스스로. 쯧. 관용을 주는자도 공범이다. 단호히 처벌하라
출처: KBSnews - 🏆 21. / 51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이개호 '친일파·토착왜구들, 아베 물러나면 상실감 어쩌나'“우리나라 친일파와 토착 왜구들은 아베 총리가 물러나면 그 상실감을 어떻게 회복해야 할까.” 얘네가 상실감 느낀다고? 가까운 사이니 위로나 해줘라. 토착왜구같은 인종주의적 단어를 아무생각없이 쓰는 파쇼들이 친일청산 타령하는 웃긴나라. 무솔리니나 프랑코가 히틀러 때려잡자 하는것과 똑같은 수준. 최대집이 파시스트 운운했다고 무식하다 하는데 파시스트 맞구만 니미!ㅋ 재들은 또 다른 아이템 백프로 찿읍니다 어떤글귀로 자극할지 기대됌
출처: joongangilbo - 🏆 11. / 5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인-잇] 의사이자 작가이며 유튜버, 어떻게 다하냐고요?내 나이 마흔을 넘겼지만 후배들에게 남길 조언은 딱히 없다. 아무리 생각해봐도 나는 부족한 사람이 맞다. 후배들에게뿐만 아니다. 의사로서 전문지식을 가지고는 있어도 그저 진료를 볼 뿐, 더 나아가 전문가에게 강의를 하기엔 아직 부끄럽다. 아프면 대도시로 서울로 온가족이 동원되거나 여의치 않으면 아픈사람 혼자서 의료난민이 되야하는 상황을 고치겠다는 국가에게, 독과점 수익이 줄어든다고 이 시국에 협박하고 있는 한국의 잘난 전공의들. 사회를 집단이기주의 정글 지옥 만들어 갑질인생 살고자 오늘도 애쓰는 일원짜리 인생들.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민주당 온라인 전당대회 시작…5시쯤 대표 당선자 발표더불어민주당의 새 대표와 최고위원을 선출하기 위한 전당대회가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시작됐습니다. 오늘 전당대회는 코로나19 재확산으로 현장 참석 인원을 최소화한 채 온라인으로 진행 중이고, 자가 격리
출처: KBSnews - 🏆 21. / 51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포스트 아베' 누가 될까…유력 후보들에 촉각그러면 도쿄 연결해서 앞으로 어떻게 되는 건지 또 짚어보도록 하겠습니다. 유성재 특파원, 다음 총리 누가 된다 이런 얘기 지금 나오고 있습니까? 집권 자민당이 다음 주 초에 차기 총재를 뽑는 선거 일정을 논의할 예정인데 빠르면 다음 달 선거를 치를 가능성이 있습니다.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