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호, 1박2일, 청원글, 걱정, 하차 반대, 배우 김선호, 시청자 청원

김선호, 1박2일

“순식간에 무너져 걱정…1박 2일 하차 반대” KBS에 쏟아진 청원글

팬들은 ‘하차 반대’ 청원을 쏟아내고 있다.

2021-10-21 오후 3:34:00

김선호 는 고정 출연 중이던 KBS ‘1박 2일’에서 하차했습니다. 김선호 1박2일

팬들은 ‘ 하차 반대 ’ 청원을 쏟아내고 있다.

이 중 ‘김선호 하차반대입니다’ 제목의 청원은 오후 9시 현재 1만9749명의 동의를 얻었다. KBS 시청자 청원은 게재 후 30일 동안 1000명 이상이 동의하면 해당 부서의 책임자가 직접 답변한다.해당 청원을 올린 청원인은 “물론 연예인이기에 본인 직업에 충실해야하고 좋은 모습을 (대중에게) 보이는 것은 맞지만, 과거 일로 순식간에 무너지는 모습에 팬들과 저 또한 마음이 아프고 걱정이 된다”고 적었다.청원인은 “(김선호도) 연예인이 되기 전 일반인이고 똑같은 사람이었다”며 “같이 해결하고 상대방 입장도 들어보고 결정했으면 좋겠다는 심정으로 이렇게 청원이라도 올려본다. 다 함께하는 프로그램 6명 쭉 갔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변호사 강용석의 ‘고발 폭력’…“피해자 악질적 괴롭히기” '여성 젖소 비유'하며 불법촬영한 서울우유 광고…누리꾼 “여성혐오…역겹다” [뉴스9 날씨] 내일 수도권 미세먼지 ‘나쁨’…오전까지 짙은 안개

KBS 시청자권익센터에 올라온 청원. [KBS 홈페이지 캡처]김선호의 전 연인 A씨는 지난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K 배우’로부터 임신 중절을 회유 받았으며 아이를 지운 뒤 이별을 통보받았다고 폭로했다.폭로 3일이 지난 20일 김선호는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저는 그분과 좋은 감정으로 만났다. 그 과정에서 저의 불찰과 사려 깊지 못한 행동으로 그분에게 상처를 줬다”면서 “그분과 직접 만나서 사과를 먼저 하고 싶었으나 지금은 제대로 된 사과를 전하지 못하고 그 시간을 기다리고 있는 중이다. 이 글을 통해서라도 그분께 진심으로 사과하고 싶다”고 했다.

같은 날 A씨도 김선호로부터 사과를 받았다며 “더는 사실과 다른 내용이 알려지거나 저나 그분의 이야기가 확대 재생산되지 않기를 바란다”고 밝혔다.21일에는 A씨 측이 “악의적인 내용의 보도·게시글·댓글에 대해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며 2차 피해에 대한 법적 대응도 예고했다. 이어 “A씨가 추가 피해를 보지 않도록 도를 넘는 억측과 명예훼손은 자제해 주시길 정중히 요청드린다”고 당부했다.사생활 논란을 인정하고 사과하면서 김선호는 사실상 연예계 퇴출 수순을 밟고 있다. headtopics.com

고정 출연 중이었던 ‘1박 2일’ 하차가 결정됐고, 출연 예정이었던 영화 ‘2시의 데이트’에서도 하차했다. 광고계에서도 그가 등장하는 광고를 모두 내리며 발 빠른 ‘손절’에 나서고 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중앙일보 »

[11월 27일] 미리보는 KBS뉴스9

WHO “‘오미크론’ 우려 변이 지정”…확산 우려 세계보건기구가 새로운 코로나일구 변이에 ‘오미크론’이란 이...

김선호, ‘1박 2일’ 하차 이어 영화 출연도 줄줄이 무산 김선호 의 차기작으로 알려진 영화는 ‘2시의 데이트’, ‘슬픈 열대’, ‘도그 데이즈’ 등이다.

김선호 ‘1박2일’ 하차···“촬영분 최대한 편집할 것”사생활 논란을 빚은 배우 김선호 가 고정 출연 중이던 KBS 예능 1박2일 시즌4에서 하차한다. 잘 좀 하지. 씁쓸하다.

윤석열, 마스크 안 쓰고 택시 하차···윤 캠프 '내릴 때만 벗었다'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마스크를 쓰지 않고 택시에서 내리는 장면이 ... 내린다음에 마스크 벗는게 상식 아닌가..? 윤석열 은 다른건 몰라도 돌대가리 인것은 확실한것 같다 저 머리로 서울대 에 사시는 어떡해 합격 했을까.. 거짓말이 생활화된 듯. 내리려고 벗은 거라면 손에 있어야지. 이친구는의도적으로한다 나쁜소리도언론에나올려는 의도적행위이다(검찰출신이잖아)

강물에 통째로 떠내려간 집…인도 폭우로 최소 46명 사망 (현장영상) / SBS인도에서 때아닌 폭우가 연일 이어지며 수십 명이 다치거나 목숨을 잃었습니다.현지 시간으로 20일 로이터 등 외신들은 남부 케랄라주를 비롯한 인도 일부 지역에서 발생한 홍수와 산사태 등으로 최소 46명이 사망했다고 보도했습니다.공개된 피해 영상에는 집이 통째로 무너져 강 속으로 떠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