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당했다”···직장동료 허위 고소 30대 여성 징역형

성폭행을 당했다며 직장 동료를 허위 고소한 30대 여성이 징역형을 선고받고 법정구속됐다. 청주지...

“성폭행 당했다”···직장동료 허위 고소 30대 여성 징역형 - 경향신문

2021-11-28 오전 8:16:00

재판부는 회사원 A씨가 직장 동료 B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날 이들이 주고받은 SNS 등을 토대로 A씨의 주장을 사실이 아니라고 판단했다.

성폭행을 당했다며 직장 동료를 허위 고소한 30대 여성이 징역형을 선고받고 법정구속됐다. 청주지...

청주지법 형사1단독 남성우 부장판사는 무고 혐의로 기소된 A씨(37)에게 징역 2년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고 28일 밝혔다.회사원인 A씨는 2019년 6월과 11월 회사 기숙사와 모텔에서 직장 동료 B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며 거짓으로 고소장을 작성해 경찰에 제출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재판부는 A씨가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날 두 사람의 행동과 이들이 주고받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메시지 등을 토대로 A씨의 주장을 사실이 아니라고 판단했다.

청주지법 전경.A씨는 2019년 6월 기숙사에서 B씨에게 성폭행을 당했고, 이후 11월에는 모텔에서 성폭행을 겨우 막아낸 뒤 B씨와 택시를 타고 회사 기숙사로 이동했다고 진술했다.재판부는 “기숙사에서 성폭행을 당한 뒤에도 오히려 피고인이 먼저 B씨에게 안부를 묻고 이모티콘을 사용해 대화를 나눴다”며 “성폭행을 당할 뻔했음에도 이후 모텔에서 나와 각자 이동하지 않고 함께 택시를 타고 회사로 갔다는 피고인의 진술은 경험칙상 부자연스러워 신빙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경향신문 »

'군대 가기 싫어' 온몸 가득 문신 새긴 22살 형량팔, 등, 다리, 배 등 온몸에 문신을 했습니다.군대 군인 병역기피 문신 타투 남조선 최고 애국자네... 표백제에 푹 담갔다 군대 가세요

동창생을 성노예로 부린 20대 여성 징역 25년…피해자는 사망학교 동창이자 직장 동료였던 여성을 성노예로 부리고, 한겨울에 냉수 목욕을 시키는 등 가혹행위 끝에 숨지게 한 20대 여성과 그의 동거남이 중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사진은 왜 남자냐 태영건설 방송사 남녀갈등 지피고싶냐 조국은 입싹닫은 그렇게 알고싶다 보유 방송사 Shit not only men, women are scary too. 남녀 성별 떠나 평등하게 징역 때려야함. 봐 주는 거 없이 20년은 아깝고 종신형 때려야함.

길거리 주저앉은 만취 여성…경찰은 머리채를 잡았다경찰관들을 향해 팔을 휘두르는 여성.그러자 경찰관이 한 행동은...부산 경찰

'빨갛게' 물든 콜로세움…'여성 향한 폭력 멈춰야' 한목소리유엔이 정한 '여성폭력 추방의 날' 이탈리아 로마의 콜로세움은 빨간 조명으로 물들었습니다. 폭력에 희생당한 여성의 이름이 새겨.. QoBo8kegilcdjR7 말장난 하는 기레기와 찢일베 어떻게 살인을 데이트 폭력이라 하나? 남성을 향한 폭력도 멈춰주세요~~!!!

승강기서 어깨 부딪쳤다고 “꿇어”…거절하자 전치 6주 폭행승강기를 타다가 어깨를 부딪쳤다는 이유로 무릎을 꿇고 사과할 것을 강요하다가 거절당하자 이웃을 폭행해 전치 6주의 상해를 입힌 30대 남성에게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26일 울산… 이제는 사람답게 살수있는 그런 나라 - 미국 서부시대 버금가는 정당방위 합법화로 대한민국 올바르게 살아남아라- 이에는 이, 눈에는 눈으로 평등하고•공정하고•아름답게 서로에게 주고 받고 •갚아줄건 갚아주고

‘일잘’ 여성들이여, 우리 더 늠름해집시다여성의 성취는 특혜의 결과이고 업무 중 과실은 여성 전체의 문제인 것처럼 여겨지는 환경 속에서, 드라마 ‘이렇게 된 이상 청와대로 간다’의 신원희 같은 캐릭터의 존재는 잠시나마 숨을 돌릴 수 있는 창구가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