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뉴스, Kbs

Kbs 뉴스, Kbs

‘혈장 치료’ 코로나19 환자 완치…치료제 개발 박차

국내 연구진이 완치자의 혈장을 환자들에게 직접 투여해서 코로나19를 치료한 사례가 처음 발표됐습니다. #KBS뉴스 #KBS

2020-04-07 오후 4:20:00

국내 연구진이 완치자의 혈장을 환자들에게 직접 투여해서 코로나19를 치료한 사례가 처음 발표됐습니다. KBS 뉴스 KBS

[앵커] 전세계 코로나19 환자 수, 7만 3천 명을 넘어섰습니다. 각국이 치료제 개발에 매달리고 있는데요. 국내 연구진이 완치자의 혈장을 환자들에게 직접 투여해서 코로나19를 치료한 사례가 처음

각국이 치료제 개발에 매달리고 있는데요.국내 연구진이 완치자의 혈장을 환자들에게 직접 투여해서 코로나19를 치료한 사례가 처음 발표됐습니다.김도영 기자가 보도합니다.한 달간 치료를 받고 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은 김수현 씨(가명), 이번에는 혈장 기증자로 병원을 찾았습니다.수현 씨의 혈장이 코로나19 중증환자의 치료에 이용됐습니다.완치자의 혈장에는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항체가 만들어져 있습니다.의료진은 이 혈장을 70대 남성, 60대 여성 2명의 중증환자에게 직접 투여했습니다.

[속보] 정부, 오후 4시 '사회적 거리두기' 관련 입장 발표 [스브스타] '5번째 멤버 됐다'…블랙핑크와 협업 소감 전한 레이디 가가 “생리는 원래 빨갛다”...오랜 공식 깬 생리대 광고

두 환자 모두 급성호흡곤란증후군으로 위독한 상태였지만, 혈장 치료 이후 완치 판정을 받았습니다.[최준용/연세대 세브란스병원 감염내과 교수 :"군데군데 하얗게 된 부분이 염증이 진행된 부분이고요. 스테로이드 약물을 썼었고 동시에 회복기 혈장 기증을 받아서 투여를 했었고요. 그 이후 엑스레이에서 까맣게 호전되는 걸 볼 수 있었습니다."]의료진은 치료 효과가 과장돼서는 안 되지만, 일부 중증환자들에게 대안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최준용/연세대 세브란스병원 감염내과 교수 :"지금은 항체를 갖고 있으니까 바로 쓸 수 있다는 장점, 급하게 우리가 필요로 할 때 쓰는 걸 하나 갖고 있자는 의미입니다."]문제는 혈장 확보, 완치자들에게서 혈장을 기증 받고 확보해둘 수 있는 시스템이 따로 없기 때문입니다.[권준욱/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 :"회복기 혈장의 확보 또는 투입과 관련된 여러 가지 체계가 가동될 수 있도록 신속하게 준비를 할 것입니다."]

백신과 치료제 개발 경쟁에도 가속도가 붙었습니다.1,500여 개 약물이 보관된 냉동고, 연구원들이 밤낮 없이 씨름을 하고 있습니다.[이홍근/한국파스퇴르연구소 박사 :"신약의 후보물질, 그 다음에 치료제를 개발하는 건 어떤 게 가장 최선일까, 어떤 게 좋은 걸까를 골라내는 작업이니까요. 그런 쪽에 굉장히 많은 시간을 투자하게 되고 여러가지를 다양하게 해봐야죠."]국립보건연구원이 백신 후보물질 자체 제작에 성공했다고 밝힌 가운데, 현재 코로나19와 관련해 6건의 치료제 임상시험이 정부의 허가를 받고 진행 중입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KBS 뉴스 »

구충제로 코로나19 치료?…'아직 안전성 입증 안돼'전 세계가 치료제 개발에 큰 관심을 쏟는 요즘, 특정 성분의 구충제가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억제한다는 세포실험 결과가 나왔습니다. 아직 환자에게 사용할 수 있는 건 아닌데, 어느 정도 단계인 건지 남주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아베는 걱정 말거라 아비의 간이 있다

코로나19 영향?…최근 두 달간 아동학대 신고 13% 증가경찰청은 최근 두달 동안 112에 접수된 가정 내 아동학대 신고 건수가 전년도보다 13.8%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2월과 3월 112에 접수된 가정 내 아동학대 신고 건수는 1558건으로 전년보다

'코로나19 바이러스, 마스크에 일주일 동안 생존'[앵커]코로나19가 전 세계로 확산하는 가운데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마스크 겉면에서 일주일 동안 남아있을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지폐나 플라스틱·유리 등에서도 며칠간 전파력을 유지한다고 하니까 마스크 등을 만진 뒤에는 꼭 손을 씻는 습관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합니다.보도에 김형근 기자입니...

대구 미군기지, '사과 식초'로 코로나19 가려낸다주한미군이 코로나19 의심자를 감별하기 위해 사과 식초를 이용한 후각 검사를 도입했다.미군 기관지 성조지(The Stars and Stripes)는 5일 '대구 부대 캠프 워커가 코로나19 증상을 보이는 인원을 감별하기 위해 후각 검사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이는 코로나19 초기 증세 가운데 하나가 후각과 미각의 마비라는 의료 ... 주한미군내에 많은 확진자가 있는줄 알고있다 최근에 작전중인 항공모함도 귀항했다 전시도 아닌데 주한미군은 병사들을 위해서 일단 귀향하고 코로나가 끝나고 돌아오길 바란다 수송비는 방위비에서 떼어 섭섭지않게 줄것이다

먼길 달리고, 장갑 끼고 '한 표'...코로나19 뚫은 재외투표 열기마스크 쓰고 왕복 5∼6시간 걸려 투표소행 / 열 감지 카메라 설치, 2m 간격 대기선 등 준비 철저

'코로나19 정점 기대' 뉴욕증시 7% 급등…다우지수 1,600p↑뉴욕증시 코로나19 확산세가 정점을 찍은 것 아니냐는 기대감이 나오면서 7%대 치솟았다. 6일(현지시간) 다우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627.46포인트(7.73%) 상승한 22,697.99에 거래를 마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