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스트레이트, 23일 '김건희 녹취록' 후속방송 안 하기로 | 연합뉴스

MBC 스트레이트, 23일 '김건희 녹취록' 후속방송 안 하기로

2022-01-20 오후 12:54:00

MBC 스트레이트, 23일 '김건희 녹취록' 후속방송 안 하기로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MBC 시사 프로그램 '스트레이트'가 오는 23일 방송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의 통...

김건희 씨 '7시간 전화 통화' 일부 공개(서울=연합뉴스) 임화영 기자=16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 걸린 전광판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의 '7시간 전화 통화' 내용을 다루는 MBC 프로그램 '스트레이트'가 방영되고 있다. 2022.1.16 hwayoung7@yna.co.kr(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MBC 시사 프로그램 '스트레이트'가 오는 23일 방송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의 통화 녹음파일 후속 보도를 하지 않기로 했다.

'스트레이트'는 20일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김건희씨 녹취록 관련 내용을 방송한 뒤 사회적 파장이 컸던 만큼 후속 취재를 진행해 왔다"며"그러나 취재 소요시간, 방송 분량 등 여러 조건을 검토한 결과 23일 160회에서는 관련 내용을 방송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이어"대선 후보와 가족에 대한 검증보도는 앞으로 MBC 뉴스데스크 등을 통해 충실히 취재, 보도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연합뉴스 »

그러면 이재명 거 나오나요? 공정해야지. 나다짜근엄마 왜 효과가 시원찮아 그분한테 욕 좀 드셨나? hojun2561 ㅋㅋㅋ 엠빙신이 엠빙신했네 염병떤다...저 더럽디 더럽고 천하디 천한 중퀴 밑 핥기 문지랭이 각다귀덜의 츠언한 밑 핥기인 나날이 방송과 염병티빈 반드시 폐국시켜야한다!...착짱죽짱!, 만고의 진리! 이렇게 노골적으로 편향된 방송을 하면 창피하지 않나? 구역질난다. 전사범것도 한번은 틀어야 공정하지. 안그래? MBC의 공신력이 무너지고 있구나! 방송 결정을 신중하게 하던지, 방송을 강행하던지, 방송 중지에 대한 이유가 납득할 수 있어야 했다.

그럼 혜경이 욕설 이재명 욕설도 방송해야지! 하면서 이재명이 형이 사준 엄마 집 팔아서 지가 가져가서 일이 시작된 것도 알리고! 왜냐? 김건희 녹취는 방송할 수록 김건희 인기만 올라 가거든. ㅉㅉ. dalsesang 사장님 도가니는 안녕하신지.

'택배노동자 파업 23일-단식 14일째, 정부여당이 적극 나서야''택배노동자 파업 23일-단식 14일째, 정부여당이 적극 나서야' 택배노동자 진보당_경남도당 윤성효 기자

•둘 다 틀어 봐라! 년놈(女者)들이 무슨 말을 하는지? •들을만 하겠는데? •評價는 視聽者가 할께? •1/16일, MBC는 報道로 亡身 당했고? 放送逆風? 錄取錄 까보니 女人은 '정치천재' '여장부중 여장부' '지지율↑' •曺國의 敵은 民主黨이라고? •安熙正 票까지 吸收? •김건희 代表가 이겼다고? 이재명 파일도 공개하자 취재 소요시간, 방송 분량 등 여러 조건을 검토한 결과 23일 160회에서는 관련 내용을 방송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ㅡ 웃기네. 더 긁어봐야 뭐 석열이 표가 막산이 표로 가지 않고 역효과 날 것이 뻔하니 저러는거지. 성제 사장님 건강 조심하세요

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 공평하게 이재명 욕설파일도 방송해야지~~~ 재명이 한테 귀빵망이 쳐맞았구나 ㅋㅋㅋㅋ 차라리 서울의 소리, 열린공감TV, 고발뉴스.. 이런곳에서 이슈화 시켜서 설명까지 첨부해서 올리고 레거시에서 여론몰이 하는 것도 좋을 것 같음. 1차를 보니 이렇게 하는 것이 ㅎㅎ 하나씩 선거판 꽃놀이패로 던져주는 것이 나을수도... 순전히 제 사견임^^ 법원에서 들어보니 특별한 내용이 없다고 판단해서 방송허가 내줬고 mbc에서도 큰것 한 방이 없다고 판단해서 방송 포기한 것 일수도. 내용없이 전파만 낭비하고 기대치만 올렸다가 내용없으면 이재명한테도 mbc한테도 역풍에 휘말릴수도 있다고 볼 수 있는 여지도 있다고 봄. 차라리 유튜브를 통해서

‘김건희 녹취록’ 보도 가치 따져물은 KBS ‘야권’ 이사들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배우자인 김건희씨 녹취록이 공개돼 파장이 이어진 가운데, 이에 대한 KBS 보도 기조를 두고 야권 이사들이 따져 묻는 촌극이 벌어졌다.19일 KBS 이사회는 지난해 수립한 ‘대선방송 공정성 확보방안’ 추진 상황을 보고 받았다. 해당 계획은 전임 양승동 사장 시절 경영진이 추진했으나, 김의철 사장 취임 이후에도 ‘정신을 이어간다’는 취지로 이행하고 있다. △선거방송준칙·선거보도준칙 개정 △대선특별취재팀·정책검증전담팀 구성 △여론조사·대선보도 각 자문단 구성 △팩트체크 강화 △이용자관여팀 모니터링 강화 등이

건희 녹취파일 방송 내보냈어면 공평하게 이재명 쌍욕 녹취파일도 내보내야 공평하지 성제야 몸조심 해라. 이제 찢길 차례다. 관심음따씨팔 왜..? mbc 호기롭게 세상뒤집을 듯 하더니.. 이리 쉽게 꼬리를 내려..? 그럼 대신.. 이재명 새로 나온 쌍욕 녹취록 틀어라. 거기 후보 사퇴해야할 사유 많던데.. 공평하게 그거 틀어야지.. 언론으로서의 자존심도 없네 쫄았냐? ㅋㅋ ㅋㅋㅋㅋㅋ 왜?죄명이 욕설방송하기뭐해서? 왜 안해? 김거니 걸크러쉬 좋던데.. 염비씨 박성제는 반달한테 졸라 까이게 생겼다. ㅋㅋㅋㅋㅋ mh12151108 이재명 쌍욕 녹취록은 방송해야죠

MBC 김건희 녹취보도 갑론을박 논쟁 뜨거워지난 주말 시청자 이목은 MBC 시사 프로그램 ‘탐사기획 스트레이트’에 집중됐다. 16일 오후 본방송에서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 배우자 김건희씨와 이명수 서울의소리 기자의 ‘7시간 통화’ 내용 일부가 공개돼서다. 통화 녹취에는 김씨와 이 기자가 지난해 7월부터 12월까지 통화한 내용이 담겼다. MBC 보도 이후 서울의소리가 순차적으로 통화 녹취를 공개하며 논란은 계속 이어지고 있다. 이번 MBC 보도에 취재 윤리 차원의 여러 평가가 나온다. 보도 가치가 있느냐는 물음이다. MBC 방송은 법원이 지난 14일 방송을 막아달라는 김씨의

hunna21c 모지리들 언론인으로서의 최소한의 자존심도 없넹 너도 재떨이 맞은거 아니냐 발목이랑 얼굴 내밀어 봐라 확인하게 박성제 이재명에게 불려가서 디지게 얻어터진 모양이군ㅋ 🤣🤣🤣🤣🤣🤣🤣🤣🤣🤣🤣🤣🤣🤣🤣🤣🤣🤣🤣🤣🤣🤣🤣🤣🤣 그럼 이재명 쌍욕 방송 틀어

선관위 '김건희 '1억 줄 수도' 발언, 선거법 위반 판단 어렵다'(종합)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정수연 기자=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배우자 김건희 씨가 유튜브 매체 기자에 '캠프에 오면 1억원도 줄 수... 선관위가 거짓말을 하네.. 선거법위반 맞는데 연합뉴스와 선관위 관계자?의 통화니까 판단을 받아봐야겠지? 선거법은 미수범은 없습니다.ㅎㅎ

국민의힘 '법원, 헌법상 인격권·사생활보호권 본질침해'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이슬기 기자=국민의힘은 19일 법원이 유튜브 채널 '열린공감TV'에 윤석열 대선 후보 배우자 김건희 씨의 '7시간 통화' ... 국민의똥당은 보수우파국민들 상대로 사기을 치고 있다. 남조선 보수우파국민들은 국민의똥당을 쳐발라 버려야 자유민주주의을 되찾을수 있다. 정당이 정책도 내세우지 못해서 다른 정당 정책 카피나 하고...

[2보] 법원, 열린공감TV 김건희 통화 방영 허용…일부만 금지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법원이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배우자 김건희 씨의 통화 내용 가운데 일부분만 유튜브 채널 '열린공감TV'에...

"대선 후보와 가족에 대한 검증, 뉴스데스크서 취재·보도" 김건희 씨 '7시간 전화 통화' 일부 공개 (서울=연합뉴스) 임화영 기자=16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 걸린 전광판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의 '7시간 전화 통화' 내용을 다루는 MBC 프로그램 '스트레이트'가 방영되고 있다. 2022.1.16 hwayoung7@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MBC 시사 프로그램 '스트레이트'가 오는 23일 방송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의 통화 녹음파일 후속 보도를 하지 않기로 했다. '스트레이트'는 20일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김건희씨 녹취록 관련 내용을 방송한 뒤 사회적 파장이 컸던 만큼 후속 취재를 진행해 왔다"며"그러나 취재 소요시간, 방송 분량 등 여러 조건을 검토한 결과 23일 160회에서는 관련 내용을 방송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대선 후보와 가족에 대한 검증보도는 앞으로 MBC 뉴스데스크 등을 통해 충실히 취재, 보도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광고 '스트레이트'는 지난 16일 방송에서 김씨가 서울의소리 이명수 기자와 나눈 '7시간 통화' 중 일부 내용을 공개했다. 또 김씨 측이 추가 반론 보도 요청을 할 경우 다음 방송에 반영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었다. 16일 방송 이후 김씨는 MBC를 상대로 녹취록 추가 공개에 대한 방송금지 가처분을 법원에 신청했다. 심문기일은 오는 21일 오전으로 잡혀있다. aera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