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노조 '법원 판결 존중...'방송 금지' 부분 보도 제외할 것'

2022-01-14 오후 7:20:00

MBC 노조 '법원 판결 존중...'방송 금지' 부분 보도 제외할 것'

Ytn, 뉴스채널

MBC 노조 '법원 판결 존중...'방송 금지' 부분 보도 제외할 것'

MBC 시사 프로그램 '스트레이트' 제작진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배우자 김건희 씨의 통화 녹음 내용 가운데, 법원이 방송을 금지한 일부 발언에 대해선 보도 내용에서 제외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전국언론노동조합 MBC 본부는 어제(14일) 성명을 통해 법원의 방송금지 가처분 일부 인용 판결과 관련해 '보도...

전국언론노동조합 MBC 본부는 어제(14일) 성명을 통해 법원의 방송금지 가처분 일부 인용 판결과 관련해 '보도의 공익성을 인정한 판단'이라고 해석한다면서 이 같은 입장을 전했습니다.다만, 제작진이 판단하기에 해당 녹취록에는 김 씨의 세계관과 언론관을 검증할 수 있는 핵심적인 발언들도 상당수 포함돼 있다며 사법부 판단에 아쉬운 점도 있다고 언급했습니다.이어 해당 발언들이 국민과 유권자의 알 권리를 위해 반드시 보도가 필요한 내용이라고 보지만, 겸허히 사법부 결정을 존중해 방송 내용에서 제외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서울서부지방법원은 김 씨와 관련해 수사가 진행 중인 사안이나 이미 MBC가 방송하지 않기로 한 사적 대화 부분 등을 제외한 다른 부분에 대해선 방송을 허용하는 '일부 인용' 결정을 내렸습니다.이에 대해 MBC 노조 측은 재판부가 녹취 취득 과정에 불법성이 없다고 정리해줬고 김 씨가 언론의 검증 대상인지에 대해서도 '공적 인물'에 해당한다고 봤다며, 김 씨 측이 주장하는 반론권 침해 부분 역시 김 씨가 스스로 스트레이트 제작진의 반론 취재에 응하지 않은 거라고 지적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YTN »

그럼 나머지 부분은 서울의 소리에서 들어야 하남? 방송금지한 부분. 이미 인터넷으로 돌고 있다. 관련된 분들이. 인터넷에 언급되는 내용이. 그거 맞다고.그거 MBC가 방송 못하는거라고. 나도 그 내용보고. 이준석 대표의 전에 한말이 떠오른다. 가면을 찢어주겠다는. 이준석 대표의 말이. 우리쪽을 얘기한줄 알았는데 윤서결쪽 말이구나

[영상] 국민의힘 'MBC 권력의 편' 시민단체 '지켜드릴게요 MBC'14일 국민의힘 원내지도부의 MBC 김건희 음성 녹취록 보도 항의 방문을 막아선 시민단체 ‘개혁과 전환 촛불행동연대’는 성명서를 통해 국민의힘에 “김건희씨 발언의 어떤 내용이 공개되면 안 되는지 밝히기를 바란다”고 촉구했다. 이어 “사생활 관련 내용이라면 보호받는 것이 옳지만, 야권 대선 후보의 배우자라는 위치에서 공적 파장이 일어날 수 있는 발언을 했고, 공당인 국민의힘이 숨기려 든다면 이는 국민들의 판단을 오도하고 그르치겠다는 공작적 발상”이라고 지적했다. 반면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무엇이 그렇게 두려워서 진실의 목소리, 미디어오늘이 경향 꼴페미 여기자들의 사주받아 진실을 덮은 기사 쓴 언론이었군여 몰라서 sns,유투브구독하고 댓글 응원도 수십차례 했는데 완전 진실덮은 페미언론이었네요 전부 취소합니다 그리고 미디어오늘 규탄합니다 미디어오늘은 경향 꼴페미 여기자들의 사주받아 공모하고 진실을 취재보도한 열린공감tv 강진구기자를 탄압하는 기사를 쓴 언론이었군요!!몰라서 sns,유투브구독하고 댓글응원도 수차례 했는데 그냥 진실덮은 페미언론이군요 구독,지지 전부 취소합니다 미디어오늘도 조중동과 다를바없는 기레기였군요

법원, MBC ‘김건희 7시간 통화’ 중 '수사 관련 빼고 방송 가능'법원이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김건희씨의 ‘7시간 녹취’와 관련해 수사 중인 사안 등 일부 발언을 제외한 내용을 보도해도 된다고 판단했다.

법원, MBC ‘김건희 통화녹음’ 가처분 ‘3가지 발언’만 인용법원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 배우자 김건희씨의 통화녹음 파일 보도를 예고한 MBC를 상대로 김씨 측이 제기한 방송금지 가처분 신청을 일부 인용했다.서울서부지법 민사합의21부(박병태 수석부장판사)는 14일 오후 김씨가 MBC를 상대로 신청한 방송금지 가처분 신청에 일부 인용 결정을 내렸다. 재판부는 통화녹음 내용 가운데 김씨의 3가지 발언에 한해 “방송프로그램으로 제작, 편집, 방송, 광고하거나 인터넷 등에 게시해서는 안 된다”고 밝힌 뒤 “나머지 신청을 모두 기각한다”고 결정했다.방송금지 가처분 결정된 3가지는 김씨 발언 중 △ 일반국민은 바보다 보수는 돈을 줘서 미투가 안터진다. 이런 거 국민이 알아야하는 거 아닌가 정리나 제대로 해라. 기사 내용이 왜 이리 횡설수설이야. 너 모르고 받아썼지? 미디어오늘은 경향 꼴페미 여기자들의 사주받아 공모하고 진실을 취재보도한 열린공감tv 강진구기자를 탄압하는 기사를 쓴 언론이었군요!!몰라서 sns,유투브구독하고 댓글응원도 수차례 했는데 그냥 진실덮은 페미언론이군요 구독,지지 전부 취소합니다 미디어오늘도 조중동과 다를바없는 기레기였군요

[영상] 국민의힘, '김건희 7시간 통화' MBC 항의 방문…시민단체와 충돌오늘 오전 서울 상암동 MBC 본사를 항의 방문한 국민의힘 의원들을 시민단체 등이 막아 서면서 격렬한 충돌이 벌어졌습니다. 국민의힘 의원들은 MBC가 윤석열 후보 배우자 김건희 씨의 '7시간 통화 녹음' 보도를 예고한 데 대해 편파 방송이라고 항의하며 사장 면담 등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MBC '김건희 7시간 통화' 방송될까…14일 중 결론난다김 씨 측은 '공식 취재가 아닌 사적 통화를불법적으로 공개하려 하고 있다'고 했습니다.MBC 김건희 스트레이트 이런 걸로 이재명, 김혜경 쌍욕막말을 덮어 볼랴고요?

또 ‘김건희 리스크’…국힘 ‘통화 녹음’ 보도 금지 총력 대응국민의힘이 13일 윤석열 후보의 부인 김건희씨와의 통화 내용을 보도하려는 문화방송(MBC)을 상대로 방송금지 가처분을 신청하는 등 전방위적 대응에 나섰다. 당 내부에서는 또 다시 불거진 ‘김건희 리스크’가 발목을 잡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재명은 사퇴하라. 나는_영부인_후보의_정체를_알고싶다

MBC 시사 프로그램 '스트레이트' 제작진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배우자 김건희 씨의 통화 녹음 내용 가운데, 법원이 방송을 금지한 일부 발언에 대해선 보도 내용에서 제외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AD155442644961.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씨가 지난달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허위경력 의혹 등에 대한 입장문 발표를 하고 있다.#AD155442644961.

전국언론노동조합 MBC 본부는 어제(14일) 성명을 통해 법원의 방송금지 가처분 일부 인용 판결과 관련해 '보도의 공익성을 인정한 판단'이라고 해석한다면서 이 같은 입장을 전했습니다. 다만, 제작진이 판단하기에 해당 녹취록에는 김 씨의 세계관과 언론관을 검증할 수 있는 핵심적인 발언들도 상당수 포함돼 있다며 사법부 판단에 아쉬운 점도 있다고 언급했습니다.ad-template . 이어 해당 발언들이 국민과 유권자의 알 권리를 위해 반드시 보도가 필요한 내용이라고 보지만, 겸허히 사법부 결정을 존중해 방송 내용에서 제외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재판부는 “김씨는 대통령 후보의 배우자로서 공적 인물에 해당하므로 사회적 이슈에 대한 그의 견해는 공적 관심 사안”이라고 판단했다. 앞서 서울서부지방법원은 김 씨와 관련해 수사가 진행 중인 사안이나 이미 MBC가 방송하지 않기로 한 사적 대화 부분 등을 제외한 다른 부분에 대해선 방송을 허용하는 '일부 인용' 결정을 내렸습니다.ad-template . 이에 대해 MBC 노조 측은 재판부가 녹취 취득 과정에 불법성이 없다고 정리해줬고 김 씨가 언론의 검증 대상인지에 대해서도 '공적 인물'에 해당한다고 봤다며, 김 씨 측이 주장하는 반론권 침해 부분 역시 김 씨가 스스로 스트레이트 제작진의 반론 취재에 응하지 않은 거라고 지적했습니다.col .

논란이 된 7시간 분량의 음성 파일에는 문재인 정부 비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검찰수사, 정대택 씨 국정감사 증인 불출석 등에 대한 내용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는데 해당 내용은 오는 16일, MBC 시사·교양 프로그램인 '스트레이트'를 통해 방송될 예정입니다.ad-view { position:relative; display:inline-block; } 14일 국민의힘 원내지도부의 MBC 김건희 음성 녹취록 보도 항의 방문을 막아선 시민단체 ‘개혁과 전환 촛불행동연대’는 성명서를 통해 국민의힘에 “김건희씨 발언의 어떤 내용이 공개되면 안 되는지 밝히기를 바란다”고 촉구했다. 다만 법원은 목록을 지정해 특정 내용들에 관한 발언은 방송해서는 안 된다고 판단했다. YTN 김대겸 (kimdk1028@ytn.co.  반면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무엇이 그렇게 두려워서 진실의 목소리, 국민의 항의 목소리를 듣지 않고.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 재판부는 이어 “김씨가 부정적인 기사 내지 발언 등을 한 언론사나 사람들에 대해 불만을 표현하는 과정에서 다소 강한 어조로 발언한 내용이 포함돼 있다”며 “위와 같은 발언이 국민 내지 유권자의 적절한 투표권 행사 등에 필요한 정치적 견해 등에 해당한다고 보기 어렵다”고 판시했다.co. 영상엔 시민단체의 입장과 김기현 원내대표, 박성중 국민의힘 의원의 대치 상황에서의 발언을 담았다.  재판부는 인용 결정한 대목과 관련, “향후 채권자(김씨)가 위 사건에 관해 수사 내지 조사를 받을 경우 형사절차상 보장받을 수 있는 진술거부권 등이 침해될 우려가 커 보인다”고 했다.

kr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