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인 총격 여파 보이콧…트럼프 'NBA는 정치 집단'

  • 📰 SBS8news
  • ⏱ Reading Time:
  • 2 sec. here
  • 2 min. at publisher
  • 📊 Quality Score:
  • News: 4%
  • Publisher: 63%

대한민국 헤드 라인 뉴스

대한민국 최근 뉴스,대한민국 헤드 라인

흑인 총격 여파 보이콧…트럼프 'NBA는 정치 집단' SBS뉴스

[트럼프/미국 대통령 : NBA에 대한 평가가 매우 안 좋은 걸로 알고 있습니다. 참 안된 일이네요. 그들은 정치 집단처럼 됐습니다. 그건 스포츠를 위해서나 국가를 위해서도 좋은 일이 아닙니다.][트럼프/미국 대통령 : 그들은 정치적인 이유로 그렇게 하는 것입니다.바이든 민주당 대선 후보는 트럼프 행정부가 인종 차별을 조장하며 폭력을 부추기고 있다고 비난했습니다.

조지 플로이드 사건 이후 백악관 주위에 다시 쇠 울타리가 등장했습니다.

 

귀하의 의견에 감사드립니다. 귀하의 의견은 검토 후 게시됩니다.

보이콧 아니고요 파업입니다.

이 소식을 빠르게 읽을 수 있도록 요약했습니다. 뉴스에 관심이 있으시면 여기에서 전문을 읽으실 수 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 4. in KR

대한민국 최근 뉴스, 대한민국 헤드 라인

Similar News:다른 뉴스 소스에서 수집한 이와 유사한 뉴스 기사를 읽을 수도 있습니다.

흑인 총격 일파만파…MLB·NBA 선수단 경기 ‘보이콧’사건이 일어난 위스콘신주를 연고로 하는 밀워키 브루어스는 경기 보이콧에 나섰다. 당장 신시내티와의 홈 경기가 취소됐다. 포스트시즌을 치르고 있는 NBA는 아예 모든 경기를 취소했다.
출처: hanitweet - 🏆 12. / 5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美, '흑인 피격' 시위 격화…총격전 속 3명 사상·곳곳 약탈미국에서는 어린 자녀들이 보는 앞에서 경찰이 흑인 남성에게 총격을 가한 사건을 두고 항의 시위가 격화되고 있습니다. 시위 과정에서 2명이 숨졌고 시위대들의 방화와 약탈에 한인들의 피해도 잇따르고 있습니다.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총격당한 흑인 아빠 '하반신 마비'…美 시위 격화미국에서 경찰이 어린 자녀들과 함께 있던 흑인을 향해 총을 쏘는 일이 일어나면서 인종차별 반대 시위가 연일 격렬하게 벌어지고 있습니다. 시위는 미 전역으로 확산됐고, 사건이 일어난 위스콘신 주는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흑인 피격' 시위 잇따라…미 위스콘신주 비상사태 선포경찰의 흑인 총격으로 격렬한 시위 사태가 벌어진 미국 위스콘신주가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AP·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토니 에버스 위스콘신 주지사는 현지시각 25일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사태 진원지인 커노샤에 배치된 주방위군 병력을 기존 125명에서 250명으로 두배 증원했습니다.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트럼프·펜스, 흑인 피격 사건 ‘과잉대응 외면’한 채 “법과 질서”트럼프 “약탈과 폭력, 무법 용납 않을 것”펜스, 공화당 부통령 후보 수락 연설에서“미니애폴리스든 커노샤든 폭력은 멈춰야…바이든의 미국에서는 안전하지 않을 것”바이든은 피해자 가족과 대화하고 “정의 실현” 이 바보는 재앙이 뭔지 모르는 건지, 아니면 재앙이 닥쳐오면 좋겠다는 건지, 아무튼 바보네. “흑인 남성 제이컵 블레이크가 아들 셋 앞에서 경찰의 총격으로 중상을 입은 사건과 관련해...” 숨진 건 아니라고 기사 본문에도 나와 있습니다. 트윗 수정 필요합니다. 백인 청소년이 시위대에게 머리를 맞고 쓰러져서 결국 자신 방어 했다는 내용은 왜 안나오죠? 블레이크도 자기 애들 앞에서 죽은게 아니라 애들을 납치하려다 경찰보고는 차안에서 칼 꺼내다가 총맞은 건데...
출처: hanitweet - 🏆 12. / 5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백인 소년, 시위대에 총격 2명 사망…‘흑인 피격 사건’ 대결 격화리튼하우스는 소셜미디어 등을 통해 경찰에 대한 애착과 숭배를 평소 보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흑인 생명도 소중하다' 운동에 대항하는 '경찰 생명도 소중하다' 운동의 구호, 그리고 제복을 입고 소총을 든 사진 등을 게시해왔다. 민간 시위대원 한 명을 사살하고 현장을 떠나면서 '나 사람 죽였어'하고 말하는 영상이 발견되었고 그 직전에는 현지 경찰로 부터 생수를 건네받고 뛰어 다니는 모습이 포작되기도 하였습니다. 리튼하우스는 올 초, 드모인에서 열린 트럼프 선거 유세 행사에도 참여했습니다. 미국, 언제쯤 바뀔까요? 총기사망자 1위라며 총기규제 안하는 나라 무기업자 로비받는 정치인이 다수라서?
출처: hanitweet - 🏆 12. / 5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