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자용 마약류 빼내 투약한 간호사, 그러고 환자 돌봤다 (자막있슈) / SBS

2021-12-07 오전 8:42:00

서울의 한 #대학병원 간호사가 환자에게 사용할 #마약류진통제 를 빼돌려 상습적으로 투약했다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이 간호사는 진통제를 맞은 상태에서 환자를 돌본 것으로 알려졌는데, 하루에 많게는 10번을 투약한 사실이 알려졌습니다. #자막있슈 ▶

대학병원, 마약류진통제

서울의 한 대학병원 간호사 가 환자에게 사용할 마약류진통제 를 빼돌려 상습적으로 투약했다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이 간호사 는 진통제를 맞은 상태에서 환자를 돌본 것으로 알려졌는데, 하루에 많게는 10번을 투약한 사실이 알려졌습니다. 자막있슈

서울의 한 대학병원 간호사 가 환자에게 사용할 마약류 진통제를 빼돌려 상습적으로 투약했다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이 간호사 는 진통제를 맞은 상태에서 환자를 돌본 것으로 알려졌는데, 하루에 많게는 10번을 투약한 사실이 알려졌습니다.원문 기사 더보기 https://news.sbs.co...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SBS 뉴스 »

[단독] 환자용 마약류 빼돌려 투약한 대학병원 간호사 '덜미'서울의 한 대학병원 간호사 가 환자에게 사용하는 마약류 를 빼돌려 상습 투약한 사실이 SBS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서울 성북경찰서는 서울 모 대학병원 간호사 40대 A 씨를 마약류 관리법 위반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단독] 환자용 마약류 빼내 투약…대학병원 간호사 '덜미'서울의 한 대학병원 간호사 가 환자가 맞아야 할 마약류 진통제를 조금씩 빼돌려서 상습 투약해오다 붙잡혔습니다. 이런 강력한 마약류 를 하루에 10번가량 맞고 근무하기도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단독] 환자용 마약류 빼돌려 투약한 대학병원 간호사 '덜미'서울의 한 대학병원 간호사 가 환자에게 사용하는 마약류 를 빼돌려 상습 투약한 사실이 SBS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서울 성북경찰서는 서울 모 대학병원 간호사 40대 A 씨를 마약류 관리법 위반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환자 마약류 빼돌려 하루 10번도···수상했던 그 대학병원 간호사 마약류 를 투약한 상태에서 중환자들을 돌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대학병원 간호사 마약

오늘의 SBS 8뉴스 예고 (12월 6일)[SBS 8뉴스] 오늘 SBS 8뉴스에서는 ▶ 청소년 방역패스 적용에 학부모와 학생 등 반발 확산 ▶ '기말고시 이후 접종'...… ㅇㅓ여 정권 바뀌어서 방역 담당자들 싹다 물갈이 되엇음 좋겠어

코로나19 위증증 환자 774명 ‘최다기록’…신규 확진 4,954명국내에서 코로나19가 발생한 이후 위중증 환자가 770명대를 기록하며 최다치가 나왔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 99%가 어르신 희생자 은경이가 어르신들에게 닥치고 맞으라 한 항체형성율 낮은 아제가 문제 아닌가 은경이는 모든 책임을 져야한다 '코로나19 위중증 환자 774명...최다기록' 백신 접종보다 손을 잘 씻으면 병에 안 걸린다. 한편 나라가 디비진다. 💀국정원 해킹사건(빨간 마티즈)에 연루된 서훈(국가안보실장)이 곧 체포되며 제거된다. 많관부! 나이지리아 다녀온 목사 부부의 거짓말이 온 나라를 쑥대밭으로 만드는구나. 교회에서 거짓말 하라고 가르쳤나? 경제적 손실,국민들의 허탈감은 누가 책임질거야? 언론이라는 이름의 0레기들은 오늘도정부책임으로 언론보도에 혈안이되어있고..영화 지옥의 종교집단의 내용과 똑같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