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세도 '아는 만큼'…돈 빼돌려 수십억 강남 집 샀다

Sbs 뉴스, 탈세 백화점, 아는 만큼, 강남, 수십억, 변호사, 십억 원

전관들의 치밀한 탈세…돈 빼돌려 수십억 강남 집 샀다 #SBS뉴스

Sbs 뉴스, 탈세 백화점

2/18/2020

전관들의 치밀한 탈세…돈 빼돌려 수십억 강남 집 샀다 SBS뉴스

국세청이 전관예우로 돈을 많이 번 변호사 와 고액 수강료를 받는 입시 컨설턴트를 비롯해 탈세 혐의가 있는 138명에 대한 세무조사에 나섰습니다. 일부는 빼돌린 돈으로 서울 강남 수십억 원짜리 아파트를 사기도 했습니다.

글자크기 작게보기<앵커>국세청이 전관예우로 돈을 많이 번 변호사와 고액 수강료를 받는 입시 컨설턴트를 비롯해 탈세 혐의가 있는 138명에 대한 세무조사에 나섰습니다. 일부는 빼돌린 돈으로 서울 강남에 수십억 원짜리 아파트를 사기도 했습니다. 정성진 기자입니다. 전관 출신 변호사 A 씨는 300억 원 상당의 대형 사건을 수임했습니다. 공식 소송 외에 퇴직 전 인맥을 활용한 로비활동까지 맡아 수임료가 커졌습니다. [로펌 변호사 : 해당 수임료가 적법한 수준을 넘어서는 변론 활동의 대가가 아닌가 하는 생각입니다.] 탈세 작전은 치밀했습니다. 몇몇 변호사를 고용한 뒤 명의위장 사무실을 설립해 수입을 분산하고 사무장 명의로 유령 컨설팅업체를 만들어 수십억 원을 비용으로 처리했습니다. 성공보수금은 이중 계약서를 작성해 절반으로 줄였습니다. '탈세 백화점' 수준입니다. [김완일/세무사 : (유령 사무실 설립 등이) 말로는 그래도 쉬운 것 같지만, 현실적으로 그렇게 쉬운 일은 아니어서 일반적은 (탈세) 유형은 아닙니다.] 고액 입시 컨설팅 강사는 수강 사실을 노출하고 싶지 않아 현금을 주로 쓰는 재벌과 연예인들의 심리를 노렸습니다. 학생들이 희망하는 대학 출신의 컨설턴트를 고용하고 비밀리에 소수 그룹의 학생을 모집했습니다. 기본 수강료는 수백에서 수천만 원까지, 목표로 한 대학에 합격하면 거액의 성공보수도 챙겼습니다. 수입은 지인들 차명 계좌에 숨겼습니다. 이렇게 만든 탈세 수익이 향한 곳은 강남의 고가 아파트였습니다. 전관 출신 전문직 종사자는 강남에 70억 원 상당의 아파트 세 채를 샀고, 한 입시 전문 컨설턴트는 소득도 없는 배우자 명의로 20억 원짜리 아파트를 샀습니다. 국세청은 이런 고액 탈세 혐의자 138명을 조사대상으로 선정하고 가족의 재산 형성과 편법 증여 혐의도 조사할 계획입니다. (영상취재 : 김민철, 영상편집 : 소지혜)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SBS 뉴스

손흥민 독일인 스승 '모든 감독이 원하는 선수'7년이 흘러 손흥민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정상급 골잡이가 됐다.

30년 전 건져 올린 한 컷…‘창백한 푸른 점’은 등골을 오싹하게 했다‘창백한 푸른 점’은 30년 만에 보정돼 좀 더 선명해졌다. 하지만 칼 세이건이 이 사진을 찍었던 본질은 그대로다. “우리를 구하기 위해 다른 곳에서 도움이 올 것이라는 암시는 없다. 우리가 알고 있는 유일한 집을 지키고 소중히 여기는 우리의 책임을 강조하고 싶다.” 영어를 공용어로 미국 달러를 공용화폐로 채택해서 대한민국 올바르게 살아남아라

'오를 만큼 올랐다'…총선 앞두고 '수용성 규제' 고심수원·용인·성남, 이른바 '수용성' 지역 집값이 폭등하면서 정부가 이들 지역을 투기과열지구 등으로 추가 규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총선 앞두고 지역 여론을 우선하는 여당의 반대 입장에 밀려 선뜻 결정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감염이유 없는데 발열·호흡기 증상 나타나면?[코로나19,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⑧원인불명 증상 의심 땐 발열·호흡기 이상땐 집 머물며 1339에 선별진료소 문의해 검사 결과 확인한 뒤 일상생활 복귀

보건소 직원이 마스크 구매대행?…경찰 조사 착수[앵커] 보건소 직원이 품귀 현상을 보이는 마스크와 손 세정제를 대량 구매해 주겠단 글이 인터넷 커뮤니티에 올라와 보건소에 문의 전화가 빗발쳤습니다. 경찰이 사실 여부 확인에 나섰습니다. 윤경재 기자입니다.

얼굴 붉힌 첫 의원총회…'돈 봉투' 전력에 영입 취소범보수가 합친 미래통합당이 오늘 첫 의원총회를 열었는데, 시작부터 불만이 터져 나왔습니다. [정병국/미래통합당 의원 : 왜 자리를 이렇게 따로 만들어놓고, 우리가 나와서 왜 인사를 해야 하는지..



댓글 쓰기

Thank you for your comment.
Please try again later.

최근 뉴스

뉴스

18 2월 2020, 화요일 뉴스

이전 뉴스

'집값 폭등' 수용성, 담합도 기승…추가 대책 나온다

다음 뉴스

[팩트체크] 도쿄 올림픽 '취소·연기' 누가 정하나?
동물병원 진료비 사전 고지…수의사법 개정안 입법예고 [단독] 박사방 조주빈, 마약 팔겠다며 200만 원 챙겨 마스크 ‘매점매석’ 586명 검거…1349만 장 확보 업주들 반발에 배민 “요금 개편안 사과, 개선책 강구” 한미 통화스와프 자금 85억달러 9일 추가 공급 정부 '확진자 감소, 검사 적었던 탓...언제든 급증 가능' [현장영상] '푸른요양원, 격리해제 후 재양성 사례 7명 발생' 이탈리아·스페인 확산세 주춤…사망자 연속 '감소' [속보] 호텔 서비스 요금 논란 청년주택에 서울시 “개선하겠다” 코로나19 영향?…최근 두 달간 아동학대 신고 13% 증가 '구충제 이버멕틴, 코로나 바이러스 48시간 내 사멸시킨다' ‘n번방’ 통로 역할 ‘와치맨’ “피해자에 진심으로 사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