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서도 해외 입국자 2명 코로나19 확진… 관리 ‘비상’

Kbs 뉴스, Kbs

충청북도는 확진 판정을 받은 입국자가 규정을 어긴 경우 병원 치료비 등을 모두 본인이 부담하도록 할 계획입니다. #KBS뉴스 #KBS

Kbs 뉴스, Kbs

26.3.2020

충청북도는 확진 판정을 받은 입국자가 규정을 어긴 경우 병원 치료비 등을 모두 본인이 부담하도록 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KBS

충북에서도 해외 입국자 가운데 코로나19 확진 사례가 나와 방역 당국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충청북도는 증평군에 거주하는 60세 여성 A씨가 미국을 다녀온 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충북에서도 해외 입국자 가운데 코로나19 확진 사례가 나와 방역 당국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충청북도는 증평군에 거주하는 60세 여성 A씨가 미국을 다녀온 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A씨는 이달 초 미국 뉴욕에 사는 가족을 만난 뒤 지난 24일 입국했습니다. 무증상으로 공항 검역을 통과한 A씨는 입국 하루 뒤인 25일 발열과 인후통 등 증상을 보였고,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해 진단검사를 실시한 결과 코로나19 양성으로 확인됐습니다. 청주에 사는 21세 남성 B씨도 지난 10일부터 20일까지 유럽 여행을 다녀왔고, 25일 코로나19 진단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B씨 역시 입국 당시에는 증상이 없었지만, 입국 비행기 동승자 가운데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와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가 진행됐습니다. 충북에서는 처음으로 해외 입국자의 코로나19 확진 사례가 나오자 충청북도는 자가 격리 규정을 강화하는 내용의 행정명령을 발동했습니다. 특히 A씨가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한 뒤 곧바로 집으로 가지 않고 은행과 병원, 식당 등을 방문한 것으로 파악되면서 자가 격리자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겠다는 방침입니다. 충청북도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해외 입국자가 자가 격리 규정을 어긴 사실이 확인될 경우 병원 치료비나 생활비 등을 지원하지 않고 모두 본인이 부담하도록 할 계획입니다. 한편 충북의 27번째 확진자가 어제(25일) 퇴원하면서 충북의 코로나19 확진자 40명 가운데 퇴원 환자는 14명으로 늘었습니다. 이에 따라 충북 지역 코로나19 확진자의 완치율은 35% 수준을 보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KBS 뉴스

sade121734 좋은 생각입니다. Woaldhkakfl 규정을 어긴 모든 입국자에게 그리고 코로나 확진자및 자가격리자에게 적용되어야합니다. 검사및치료비는 믈론이고 추가로 타인을 감염시켰을 경우 그 법적 책임까지 물어야합니다. dkgsk7 공영방송국이 모범이 되기는 커녕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해도 모자를판에 최동석아나운서와 전아나운서 박지윤은 지인가족과 여행간걸 sns에 올리고 그걸 비판하는 사람들에게 비꼬는 댓글 달고 그럼에도 방송국은 어떤 징계도 주지 않고 그냥 주의를 주었다? 이런 기사 올릴 자격있나? qlrvkdlqlrvkdl 당연한거다 내국인도 그리 해야한다

계획만 발표하지 말고 제발 실천 좀...

신규 확진 절반 해외 유입···'미주발 입국자 전수 검사 검토'신규 발생한 확진자 104명 중 해외 유입 사례는 57명으로 절반을 넘습니다. 한 번도 보지 못한 감염자 물타기. 지금이라도 입국금지시켜라 이유 당신들이 약속을 이행하지 않았서다 하면되지 왜 돌아다니면서 퍼트리는데 댁들 이러려고 입국 합니까 신상공개다 해라 문통의 危大한 業積

[속보] 코로나19 확진 97살 여성 완치…국내 최고령포항의료원에 옮겨져 집중 치료를 받았다. 그 결과 지난 25일 완치 판정을 받고 현재 청도군 각남면 자택에서 자가격리 중이다

[현장영상] '해외 입국자 자가격리 무단 이탈하면 즉시 고발'[윤태호 /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 3월 26일 목요일 정례브리핑을 시작하겠습니다.금일 오전 0시 기준 코로나19로 치료받고 있는 확진자는 4966명이며 4144명이 완치되어 격리해제되었고 131명이 사망하였습니다.어제 신규확진자는 104명이며 격리해제는 414명이고 안타깝게도 다섯 분이 사망하셨습니다....

'신규 확진자 절반 이상 해외 유입'...하루 신규 확진 104명신규 확진자 104명…누적 코로나19 감염 환자 9,241명 / 어제 하루 5명 숨져…누적 사망자 131명 / 격리 해제 414명…누적 완치 판정 4,144명 사망 131명. 그냥 숫자냐? moonriver365 sk0926 mohwpr KoreaCDC

신규 확진 과반이 해외 유입…미국발 입국자도 자가격리국내 환자는 어제보다 100명 더 늘어서 9천137명이 됐습니다. 추가 확진자 가운데 외국에 다녀온 뒤 확진 판정받은 사람이 51명으로 절반을 넘었습니다. 다녀왔던 지역을 살펴보면 유럽이 29명으로 제일 많았고, 확진자가 빠르게 늘고 있는 미국이 13명으로 그 뒤를 이었습니다.

이탈리아 코로나19, 이틀째 감소세...터널 끝 한줄기 빛?2주일 전까지만 해도 20% 안팎을 기록했던 확진자 증가율도 두자릿수에서 한 자릿수로 떨어졌다. 로이터통신은 이날 누적 확진자 증가율이 지난달 21일 북부 롬바르디아주에서 첫 지역 감염 사례가 확인된 이래 최저치라고 전했다.



교사 73% '4월 6일 이후로 추가 개학 연기 필요'

[속보] 합참 '북한, 미상 발사체 동해상으로 발사'

“n번방 사건 재판 오덕식 판사 배제” 국민청원 하루만에 30만 육박

n번방은 어느날 갑자기 나타나지 않았다

겹겹의 문 안에 최초의 괴물이 있었다

권영진 대구시장 '실신' 앞뒤 상황 보여드립니다

집단감염 반복되는데…일부 교회 '내일도 예배 강행'

댓글 쓰기

Thank you for your comment.
Please try again later.

최근 뉴스

뉴스

26 3월 2020, 목요일 뉴스

이전 뉴스

폼페이오, 사우디 왕세자에 원유 증산 중단 요청

다음 뉴스

약물재창출 진행 화학연, 코로나 19에 ‘렘데시비르’ 약효 우수
정부 '외국인 입국금지는 불합리, 우리도 해외서 필수업무 해야' 조주빈과 ‘아동살해 모의’ 공익요원, 고교 담임 여성교사 7년간 스토킹 [단독] 경찰 수사 좁혀오자 n번방 운영자들 “검거 돕겠다” 변신 허공에 맴도는 사회적 거리두기…부산교회 558곳 주말 예배 교육부, 늦어도 31일까지 추가 개학 연기 여부 결정 황교안 '교회 내 감염 거의 없다' SNS 글 논란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또 주말 예배 강행…'전원 고발' 의정부↔서울중앙…검찰, 윤석열 장모 사건 ‘핑퐁게임’ 속절없이 녹는 그린란드·남극 ‘빙하’…거침없이 치솟는 ‘해수면’ 서울 강남구청장 '제주 방문 모녀 확진자 관련 발언 사과' '출발지·국적 안따진다'…4월부터 모든 입국자 2주간 의무 격리 “교회 감염 거의 없다” 황교안 무리수에 “당대표가 전도사냐” 비판
교사 73% '4월 6일 이후로 추가 개학 연기 필요' [속보] 합참 '북한, 미상 발사체 동해상으로 발사' “n번방 사건 재판 오덕식 판사 배제” 국민청원 하루만에 30만 육박 n번방은 어느날 갑자기 나타나지 않았다 겹겹의 문 안에 최초의 괴물이 있었다 권영진 대구시장 '실신' 앞뒤 상황 보여드립니다 집단감염 반복되는데…일부 교회 '내일도 예배 강행' 자가격리 통보받은 부녀, 공항서 발각…강제 조치 “코로나19 완치율 50% 달성, 축하할 작은 성과” n번방의 '박사들'은 어디에서 왔는가? “‘박사방’ 조주빈은 유일하고 이상한 악마가 아니다” [속보] 주말 종교시설 276곳 특별점검…신천지 행사는 해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