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교시설 방역패스 대신 '대면 예배 인원제한' 만지작

종교시설 방역패스 대신 '대면 예배 인원제한' 만지작

중국 우한, 신종 코로나

2021-12-07 오후 4:40:00

종교시설 방역패스 대신 '대면 예배 인원제한' 만지작

이렇게 오미크론 변이가 국내에서 교회를 중심으로 번지자 종교시설에 대한 방역을 더 강화하잔 얘기가 나옵니다. 방역패스 대상에..

이렇게 오미크론 변이가 국내에서 교회를 중심으로 번지자 종교시설에 대한 방역을 더 강화하잔 얘기가 나옵니다. 방역패스 대상에서도 빠져있는데 정부는 방역패스 보다는 대면 예배 인원을 줄이는 쪽에 무게를 두고 있는 걸로 확인됐습니다.윤영탁 기자입니다.[기자]국내 첫 오미크론 확진자가 다닌 인천의 A교회, 접촉이 일어난 지난달 28일 예배 때 411명이 참석한 걸로 파악됐습니다.2천500명이 참석할 수 있는 예배당이라 방역수칙을 어긴 건 아닙니다.현 규정상 백신 접종자들만으론 정원 전체를 채울 수 있고 그렇지 않아도 50%까지는 대면 예배가 가능합니다.

미접종자도 1천200명 넘게 모일 수 있습니다.그러나 예배 참석자 명단에 없던 사람들도 변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출입명부 관리가 제대로 안 된 겁니다.[박영준/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팀장 (어제) : 동행인, 가족 단위 또는 동행자가 같이 왔었을 때 한 사람 이름만 수기로 등록하는 사례들이 일부 있었다고 해서…]A 교회처럼 종교시설에서 집단감염이 터질 때마다 교인을 추적하느라 방역당국은 확산세를 잡을 시기를 놓쳐왔습니다.그래서 종교 시설에도 방역패스를 도입해야한다는 목소리가 나옵니다.

정부는 A 교회 관련 변이 확진자만 30명 가까이 나오고 나서야 대책 마련에 들어갔습니다.[손영래/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 : 종교시설 쪽의 방역을 강화할 수 있는 방안들을 협의 중에 있습니다.]그런데 방역패스를 적용하기보단 대면 예배 참석 인원을 더 제한하는 정도로 그칠 가능성이 높습니다.정부 고위 관계자는 아직 논의 초기단계라 구체적인 내용은 결정된 게 없다면서도 "당장 또 다시 바꾸긴 쉽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아직 다른 종교 시설에선 변이 전파 사례가 나오지 않았다는 겁니다. headtopics.com

이재명, '형수욕설' 오열 해명... '7인회' 후퇴에 '86 압박용' 해석도

다만 많은 사람들이 모여서 예배하고 찬송가를 부르는 걸 생각하면 정부가 더 적극적으로 움직여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JTBC 뉴스 »

기독교 인들 자성좀 해라 허기사 주말에 많은 신자들이 와야 헌금을 받아야 하니까 ㆍㆍ 문죄 죄악이다 죄악

방역패스 논란 확산…김총리 '방역패스, 부당한 차별 아냐'〈사진-청와대 국민청원 캡처, 김부겸 국무총리〉오늘(6일)부터 방역패스(백신패스)가 강화됩니다. 미접종자들 사이에선 방역패스는.. 나는 맞았지만 패스 강요는 심하지요. 안맞고 싶으면 안 맞을수도 있죠. 그에대한 책임만 지면되죠. 확진후 비용등등~~ 또다른 한가지 지금이니까 청원이라도 올릴수 있지. 그네때나 도리가 도리치면 닥치고 접종 뭐 이렇지 않을까 생각은 해봅니다 그래 백신접종이 필수라치자 곧 종식될거라그 국민들의 안전벨트를 풀게 만들고 그 여파로 사망한 국민에대해서는 책임을 져줘야할거 아니냐 인과성 따지고 뒤로 빠지지말고, 절대적인 책임보상을 해줘라 적어도 세월호 유족보다 더 크고 진심어리게

일상회복 4주간 '일단 멈춤'...인원제한·방역패스 강화[앵커]오늘(6일)부터 백신 접종 여부와 관계없이 수도권은 6명, 비수도권은 8명까지만 사적 모임이 허용됩니다.그동안 유흥시설 등에 국한해 적용됐던 방역 패스가 식당과 카페로 확대 적용되는데요,영화관이나 독서실 등은 방역패스 없으면 입장이 불가능합니다.최명신 기자가 보도합니다.[기자]어렵...

“미성년자에 사실상 백신 강요” vs “12~18세 보호위해 방역패스”“어른들이 방역에 실패해 놓고, 학원을 볼모로 아이들에게 백신 접종을 강요하는 것 아닌가요?”(서울 송파구 학부모 A 씨) 정부가 3일 12∼18세 소아·청소년 대상 ‘방역패스(…

사적모임 수도권 6명·비수도권 8명…식당·카페도 방역패스오늘(6일)부터 사적모임 최대 인원이 수도권 6명, 비수도권 8명까지로 제한됐습니다. 식당과 카페를 비롯한... '사적모임 수도권 6명-비수도권 8명...식당-카페도 방역패스' 하지만 방역효과가 거의 없지 않을까 싶다. 한편 나라가 디비진다. 💀국정원 해킹사건(빨간 마티즈)에 연루된 전현직 총리들(황교안,이낙연,정세균,김부겸)이 7월 5일 대검에 피소됐는데...조만간에 모두 구속될 수도 있다. 많관부!

金총리 “방역패스, 미접종자 보호 조치…연말까지 오미크론 대응 집중”김부겸 국무총리는 6일 “방역패스는 부당한 차별이라기 보다 공동체를 보호하기 위해 모두 함께 지켜야 할 최소한의 약속”이라고 밝혔다.김 총리는 이날 오전 서울시청에서 코로나19 중…

[굿모닝] '학원·독서실도 적용'...학생 방역패스 반발 확산백신 접종을 증명하는 방역 패스 적용 대상을 청소년으로 확대하기로 한 정부 방침에 비판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습니다.고등학교 2학년이 올린 국민 청원에는 20만 명 넘게 동참해 청와대와 정부의 답변 기준을 충족했습니다.화면으로 보겠습니다.정부가 이번에 방역 패스 적용 시설을 대폭 확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