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코비치, 프랑스오픈도 못 가나...'백신 맞아야 출전 가능'

조코비치, 프랑스오픈도 못 가나...'백신 맞아야 출전 가능'

Ytn, 뉴스채널

2022-01-17 오후 8:50:00

조코비치, 프랑스오픈도 못 가나...'백신 맞아야 출전 가능'

남자 테니스 단식 세계 랭킹 1위 노바크 조코비치가 코로나19 백신을 맞지 않으면 호주오픈에 이어 5월 프랑스오픈에도 출전하지 못할 가능성이 제기됐습니다.AFP 통신은 프랑스에서 스포츠 경기 출전을 원하는 선수는 누구든 코로나19 백신을 맞아야 한다고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습니다.프랑스 보건부는 추...

AFP 통신은 프랑스에서 스포츠 경기 출전을 원하는 선수는 누구든 코로나19 백신을 맞아야 한다고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습니다.프랑스 보건부는 추후 공지가 있을 때까지 스포츠 경기 관련 백신패스가 자원봉사자, 해외에서 오는 정예 선수를 포함한 모든 사람에게 적용된다고 밝혔습니다.백신을 맞지 않은 조코비치는 앞서 올해 첫 메이저 대회인 호주오픈에 출전하려 했지만 법정 다툼 끝에 입국 비자가 취소돼 고국으로 발길을 돌렸습니다. YTN 이종수 (js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전화] 02-398-8585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YTN »

조코비치·어빙·디섐보…코로나19 백신 거부하는 스포츠 스타들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노바크 조코비치(세르비아)의 호주오픈 테니스 대회 출전 여부가 최근 국제적인 이슈로 떠오른 것은 그가 신종 코...

조코비치, 호주오픈 출전 무산…비자 소송 패소코로나 19 백신 접종을 거부해 온 테니스 남자단식 세계랭킹 1위 노박 조코비치의 호주오픈 출전이 무산됐습니다. 호주 연방 법원은 심리를 열고 호주 정부가 취소한 입국 비자를 재발급해달라는 조코비치 측의 요구를 만장일치로 기각했습니다.

'백신 미접종' 조코비치 호주 오픈 출전 무산‥비자 소송 패소호주 입국 비자가 취소된 테니스 스타 조코비치의 호주 오픈 출전이 결국 무산됐습니다. 호주 법원은 오늘 비자 취소 결정에 불복해 조코비치가 제기한 소송을 만장일치로 기각했습니다. ... 김건희 통화 내용이랑 이재명 욕설녹취랑 김혜경 조카 통화도 같이 틀자 그래서 국민의 선택에 맞기자

'백신 미접종' 조코비치, 결국 호주에서 추방남자 테니스 세계 1위 노박 조코비치(35·세르비아)가 코로나19 예방접종 문제로 결국 호주에서 추...

조코비치 소송 패소‥'호주 오픈 못 나온다'백신을 맞지 않아 비자가 취소된 테니스 스타 조코비치가 결국 호주 오픈에 출전할 수 없게 됐습니다. 호주연방법원은 오늘 비자 취소 결정에 불복해 조코비치... 초코비치는 정신상태부터 고쳐야 한다 우리나라 같았으면 통과시켰겠지

'백신 거부' 조코비치, 호주오픈 출전 결국 무산코로나19 백신 접종을 거부한 남자 테니스 세계 1위 조코비치의 호주오픈 출전이 개막을 하루 앞두고 결국 무산됐습니다. 호주 연방 법원은 호주 정부의 입국 비자 취소 결정을 번복해 달라는 조코비치 측의 요청을 만장일치로 기각했습니다.

남자 테니스 단식 세계 랭킹 1위 노바크 조코비치가 코로나19 백신을 맞지 않으면 호주오픈에 이어 5월 프랑스오픈에도 출전하지 못할 가능성이 제기됐습니다. AFP 통신은 프랑스에서 스포츠 경기 출전을 원하는 선수는 누구든 코로나19 백신을 맞아야 한다고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프랑스 보건부는 추후 공지가 있을 때까지 스포츠 경기 관련 백신패스가 자원봉사자, 해외에서 오는 정예 선수를 포함한 모든 사람에게 적용된다고 밝혔습니다. 백신을 맞지 않은 조코비치는 앞서 올해 첫 메이저 대회인 호주오픈에 출전하려 했지만 법정 다툼 끝에 입국 비자가 취소돼 고국으로 발길을 돌렸습니다. YTN 이종수 (js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