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뉴스, 개학, 4월, 총리, 순차, 9일

Sbs 뉴스, 개학

정 총리 '4월 9일부터 순차 온라인 개학…등교는 연기'

[속보] 정 총리 '4월 9일부터 순차 온라인 개학…등교는 연기' #SBS뉴스

2020-03-31 오전 2:37:00

[속보] 정 총리 '4월 9일부터 순차 온라인 개학…등교는 연기' SBS뉴스

정세균 국무총리는 개학 일정과 관련해 '4월 9일부터 순차적으로 개학하는 것이 합리적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무작정 개학을 연기하기는 쉽지 않아 대안으로 온라인 형태의 개학을 유력하게 고려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3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무작정 개학을 연기하기는 쉽지 않아 대안으로 온라인 형태의 개학을 유력하게 고려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정 총리는 또 "시험과 입시 일정도 그에 맞춰 조정될 것"이라고 말해 대학수학능력시험도 연기될 것임을 시사했습니다.정부는 당초 전국 학교의 신학기 개학일을 4월 6일로 연기한다고 밝혔지만, 여전히 소규모 집단 감염이 이어지는 점 등을 고려해 순차적 개학이라는 절충안을 택한 것으로 보입니다.

쿠팡 파트타임 확진자, 알고보니 콜센터 상담원…‘확산 우려’ 트럼프 “소셜미디어 강력 규제하거나 폐쇄할 것” 서울 강동구 상일미디어고 3학년 확진…서울 등교 학생 첫 확진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SBS 뉴스 »

뭔개소리냐

[속보] 정세균 총리 '4월 6일 개학 어려워...4월 9일부터 온라인 개학 준비'정세균 국무총리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4월 9일부터 온라인으로개학을 온라인으로 하는 방안을 언급했습니다.정 총리는 예정됐던 4월 6일 개학이 어렵다며 송구하다고 밝혔습니다.그러면서 온라인으로 순차적으로 개학하는 방안을 준비해달라며, 4월 9일부터 개학할 수 있도록 당부했습니다.개학과 ...

[속보] 정세균 총리 '4월 9일부터 순차 온라인 개학…등교는 연기'[속보] 정세균 총리 '4월 9일부터 순차 온라인 개학…등교는 연기' 학생들 개학 서두를 필요 전혀 없습니다. 안전이 최우선이고 의료인들이 숨고르고•숨돌릴 시간의 여유와 재충전할 시간이 가장 필요합니다. 이번에 코로나바이러스 못잡으면 대한민국 망합니다. 일본것들이 대한민국 날로 삼켜 버릴거야 학생들 등교는 10순위도 아닌 100순위가 되야합니다. 안전•안전•안전이 우선이고 의료진들이 쉬면서 재충전할 시간이 필요합니다. 이번에 코로나바이러스 잡지 못하면 대한민국 망합니다 🚫이젠 온라인개학까지 한다규? 진짜 어이가없네 문정권 하는짖은 공안국 공산사회독재국가틀이네 지금이 어느시댄데 자꾸 후진적 정치를 하려하지 국민발목잡는후진적정치금지령 이땅에사회주의의몰락이오고있다 중국몰락북한붕괴 문제인평생무상급식먹게하면끝 자유민주대한민국을망치지마라

4월 1일부터 모든 입국자 '2주간 의무 격리' 특단의 조치코로나19 확진자, 이제 9천500명을 넘었습니다. 새로 105명이 늘었는데, 중요한 부분이 이 중에 40%는 해외에서 들어온 사람들이라는 겁니다. 이번 달 첫째 주만 해도 해외에서 온 환자가 4명이었는데 마지막 주에 268명으로 확 뛰었습니다. 국민청원 빗발칠 때 들었으면 얼마나 좋았겠나. 돌탱이 문재앙 하나 때문에 오천만이 고생이잖아. 그렇게 가치 판단이 안 되나? 시진핑한테 무슨 코뚜레를 궤이었기에 저렇게 한심한 짓을 하고 있을까? 책임감 있는 자발적인 참여를 원했지만... 그것이 잘 지켜지지 않는다면 의무 격리가 답인듯... 문잰스런것들 진즉에 햇어야지

정세균 총리 “4월 1일부터 국적 불문 모든 입국자 2주간 의무격리”정세균 국무총리가 “4월 1일 0시부터 지역·국적과 관계없이 모든 입국자의 2주간 의무적 격리를 확대 시행하겠다”고 발표했다...

정세균 총리 '4월 1일부터 모든 입국자 2주간 의무격리'미국, 유럽, 중국 등 모든 해외발 입국자에 대해 2주일간 의무격리가 부과된다. 대한민국 만세 외국인들 처벌도 강화하시길 규정 위반시 처벌한다고 처벌할수있는법이 없다는게 말이돼 긴급으로 해야지 이 시국에 외국인 싸 돌아다니게 두면되나

[속보] 정 총리 '4월 1일부터 모든 입국자 2주간 의무 격리'정세균 국무총리는 29일 '4월 1일 0시부터 지역과 국적에 관계없이 모든 입국자에 대한 2주간의 의무적 격리를 확대 시행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정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회의에서 '정부가 유럽과 미국발 입국자에 대한 검역을 강화했지만 유례없이 가파른 글로벌 확산세를 감안하면 추가 대응이 필요하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