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회

속보, 사회

입국 땐 증세 없던 54세 한국인 남성, 일주일 후 ‘우한 폐렴’ 확진…국내 세번째

#속보 국내 세 번째 '우한 폐렴' 확진자 발생... 54세 한국 남성

26.1.2020

속보 국내 세 번째 '우한 폐렴' 확진자 발생... 54세 한국 남성

20일 우한서 입국 때 증상 없어 검역대 통과기침·가래 보이자 25일 신고 후 격리 조치 국내에서 세 번째로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

입력 2020.01.26 10:10 | 수정 2020.01.26 11:45 20일 우한서 입국 때 증상 없어 검역대 통과 기침·가래 보이자 25일 신고 후 격리 조치 국내에서 세 번째로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 환자는 25일 병원 격리 전까지 6일 동안 일상생활을 했기 때문에 지역사회 전파가능성도 제기된다. 질병관리본부는 20일 중국 우한에서 입국한 54세 한국인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이 환자는 중국 우한시에 거주하다 20일 일시 귀국했다. 귀국 당시엔 증상이 나타나지 않아 공항 검역대를 통과했다. 입국때 증상이 나타나지 않아 통과됐다가 나중에 확진판정을 받은 첫 사례다. 환자가 자진 신고를 하지 않을 경우 검역망이 무용지물이 될 수 있음을 보여준다는 지적이다. 이 환자는 22일부터 열감, 오한 등 몸살을 느껴 해열제를 복용하고 나아졌지만 25일부터 기침과 가래 증세가 나타나자 질병관리본부 콜센터에 신고했다. 보건당국은 이 환자를 유증상자로 분류해 신고 당일인 25일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경기도 명지병원)에 격리했고 26일 확진 판정을 내렸다. 질병관리본부는 현재 이 환자에 대한 심층 역학조사를 실시 중이다. 이 환자는 20일 귀국 시점부터 25일 신고 전까지 감염 사실을 모른 채 일상생활을 했기 때문에 지역사회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전파했을 가능성도 제기된다. 질병관리본부는"환자가 입국 후 증상이 발생하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행동수칙에 따라 1339로 신고하고, 연계된 보건소의 지시에 따라 격리됐다"며"역학 조사 결과가 나오는 데로 오후 5시쯤 추가로 상황을 공유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세번째 확진자까지 국내 환자는 모두 3명이다. 25일 확진판정을 받은 두번째 남성 환자(55)는 입국때 유사증상을 보인 뒤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첫 번째 환자인 중국인 여성(35)은 인천의료원에서 치료받고 있다. 중국을 다녀와 14일 이내 발열과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나타난 조사대상 유증상자는 48명이다. 이 중 47명은 검사 음성으로 격리해제, 1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좋아요 0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우한 폐렴 사태에 시진핑 1인체제 문제까지 부각 오광진 기자 中 '우한폐렴' 사망자 56명으로 늘어… 에이즈 치료제까지 동원 박현익 기자 "북한도 막는데…" 중국인 입국 금지 靑청원 20만명 넘겼다 최락선 기자 '우한폐렴 공포' 中, 27일부터 해외 단체여행 전면 금지 김민정 기자 티베트 뺀 中 전역이 전염병 감염…시진핑 “현재 가장 중요 업무” 베이징=김남희 특파원 외교부, 中우한시 여행경보 2→3단계 '철수권고' 상향조정 뉴시스 필리핀 “우한서 온 중국 관광객, 모두 돌려보낸다” 김민정 기자 우한폐렴 감시대상 오염지역 '우한'→'중국전역' 확대 이상빈 기자 질병관리본부"'우한폐렴' 두번째 확진자 상태 안정적" 이상빈 기자 우한 폐렴 확산 차단, 이번주가 고비... 中 시진핑, 설 연휴 반납하고 초강력 대책 천명 유진우 기자 美 이어 캐나다 첫 우한폐렴 확진… "북미 전역 영향권" 박현익 기자 Copyright ⓒ 조선일보 & Chosun.com 제휴안내구독신청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조선일보

우한바이러스도 사스나메르스가 정상적인사람이 걸리면 독감 앓고 낫듯 그렇게 지나갔음 사망자는 대부분지병이있어 면역력이약한사람들이었고 의사는왜죽었냐고?의사들건강진짜나빠.피곤이상접해있는사람들이 대학병원의사들이야. 메르스사스이후 돈벌곳이있지.제약회사와그주식소유주들.작작좀해라 조응찬 검사님 누구?ㅋㅋㅋㅋㅋ '국내 세 번째 '우한 폐럼 '확진자 발생' 조심해야 한다...'치료가 아주 어렵다'고 한다. 한편 나라가 디비진다. 💀💀국정원 해킹사건(빨간 마티즈)에 연루된 이낙연(전 총리)-정세균(현 총리)-서훈(국정원장)이 긴급체포되며 구속된다(사유는 메인트윗의 '이 스레드' 참고). 조선의 많은 관심요.

조심해야 한다...'치료가 아주 어렵다'고 한다. 우리 정부는 왜 중국인을 안내보내냐구?

일본서 두번째 우한 폐렴 환자…관광 입국 40대 남성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한 것으로 추정되는 '우한 폐렴'이 중국에서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일본에서도 두 번째 환자가 확인됐습니다. 일본 후생노동성은 중국 우한 시에 거주하다 이달 19일 일본으로 여행을 온 40대 남성에게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국내 '우한 폐렴' 확진 환자 두 번째 발생중국 우한에서 발생한 폐렴을 일으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 환자가 국내에서 두 번째로 발생했습니다. 메르스도 독감아니냐 코로나바이러스라고 표제에 써라 중국인들 입국제한해라 이것도 못해? Wu Hon very dangerous ever people go to, they all have virus

[속보] 국내 두번째 ‘우한 폐렴’ 확진 환자 발생WHO는 아직 국제적 비상사태 선포 단계까진 아니라고 했지만, 중국은 봉쇄를 점차 확대하고 있다 곧 ,뒤질놈도 속출하겠구만.. 8만명 사망한 미국은? 지난 겨울 미국인 8만명 이상 독감으로 사망 | 다음뉴스

'우한 폐렴' 2호 확진자, 발열 있었는데 왜 바로 격리 안됐나능동감시자로 지내던 중 점점 증상이 심각해졌고, 본인이 보건소에 이런 상황을 설명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검사를 받게 됐습니다. 격리 조치하면 중국이 싫어 할까봐?

중 ‘우한 폐렴’ 사망 26명·확진 860여명…봉쇄 확대후베이성 벗어난 허베이·헤이룽장에서도 사망자 속출'우한 고립' 500명 한국 교민·유학생 귀국 방안 모색 ''우한 고립' 500명 한국 교민-유학생 어쩌나' 정부는 긴급히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 한편 나라가 디비진다. 💀💀국정원 해킹사건(빨간 마티즈)에 연루된 이낙연(전 총리)-정세균(현 총리)-서훈(국정원장)이 긴급체포되며 구속된다(사유는 메인트윗의 '이 스레드' 참고). 한겨레의 많은 관심요.

프랑스서도 우한 폐렴 환자 2명 나와…유럽까지 번져전 세계적으로 확산하고 있는 신종 호흡기 전염병 '우한 코로나'가 프랑스에서도 2건 확인됐다고 프랑스 보건장관이 밝혔습니다. 중국 중부 도시 우한이 진원지인 우한 코로나 바이러스가 유럽 대륙에서 발생한 것은 처음입니다.



하루 검사 7500건 한계…질본 '1만건까지 가능하게 할 것'

'무릎 호소’ 엄마들 기억하시나요···서진학교 개교합니다

'부산·대구 등 음압병상 다 찼다'…방역당국 안간힘

광화문 집회 금지에도…'광장에선 안 옮는다'며 강행

전광훈 '감염돼도 상관없다…집회하면 병 나아' 이틀째 강행

대구 확진 총 302명…'최연소' 4세 어린이 확진, 상태 양호

대구 4세 아동, 국내 최연소 확진···세계적으로도 드문 사례

댓글 쓰기

Thank you for your comment.
Please try again later.

최근 뉴스

뉴스

26 1월 2020, 일요일 뉴스

이전 뉴스

열나는데 사흘뒤 신고한 3번째 확진자, '우한 폐렴' 지역사회 전파 우려

다음 뉴스

동해 펜션서 가스 폭발... 투숙객 4명 사망·3명 중상
박원순 '신천지 신도명단 제출 거부하면 압수수색' 대구시 보건소 의약팀장도 확진…'신천지 대구교회 교인' 부산에선 온천교회 무더기 확진…한마음창원병원 코호트 격리 경찰 '연락두절된 신천지 교인, 21명 빼고 소재 파악' 모리셔스, 한국 신혼부부 18쌍 입국 보류…정부 '엄중 항의' '일단 대구에 집중…4주 이내 조기안정화 이루겠다' [나는 한국의 택시운전사]“승차거부” “반말” “짜증”…택시기사 부정적 인식 높아 의학단체들 “정부, 이젠 중증환자 줄이기에 집중해야” [속보]대구 서구보건소서 감염예방 업무 총괄 공무원 코로나19 확진 말라리아 치료제가 코로나19 완치약? 유튜브 가짜뉴스 기승 국회 본회의 연기…심재철·곽상도·전희경 '코로나19 검사' ‘우한 코로나’ 확진자 161명 추가 발생…총 763명으로 늘어
하루 검사 7500건 한계…질본 '1만건까지 가능하게 할 것' '무릎 호소’ 엄마들 기억하시나요···서진학교 개교합니다 '부산·대구 등 음압병상 다 찼다'…방역당국 안간힘 광화문 집회 금지에도…'광장에선 안 옮는다'며 강행 전광훈 '감염돼도 상관없다…집회하면 병 나아' 이틀째 강행 대구 확진 총 302명…'최연소' 4세 어린이 확진, 상태 양호 대구 4세 아동, 국내 최연소 확진···세계적으로도 드문 사례 [속보] 대구시장 '우한폐렴 안 쓰듯 대구폐렴 · 대구코로나 용어 안돼' 문 대통령 '위기경보, 최고 단계인 '심각' 단계로 올려 대폭 강화' 박원순 “집회 중 코로나19 감염 시 누가 책임질 건가”…종로구, 범투본 고발 대구서도 첫 사망자 발생…경북대병원 50대 여성 코로나19 신규환자 123명 추가…국내 확진자 총 556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