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매체 '한국, 김연경 영웅시…김연아처럼 CF로 먹고 살 듯'

2021-09-17 오후 2:56:00

또 '한국인들은 이들 선수로 인해 우월감을 느낀다'고 주장했다.

일본, 김연경

일본 매체는 '한국은 일본을 이긴 선수들을 영웅시하는 경향이 있다'고 지적했습니다.일본 김연경 김연아

또 '한국인들은 이들 선수로 인해 우월감을 느낀다'고 주장했다.

[일본 매체 '데일리신초' 홈페이지 캡처]일본 매체가 최근 국가대표에서 은퇴한 김연경 선수에 대해 “한일전에서 승리한 후 언론에 안 나오는 날이 없다”며 “김연아 선수처럼 CF 광고료로 생활할 수 있을 것 같다”고 평가했다.지난 15일 일본 주간지 ‘주간신초’의 온라인판 ‘데일리신초’는 “16년간 한국 배구계를 견인하다 도쿄올림픽 직후 은퇴를 선언한 김연경 선수는 최근 한국 언론에서 안 보이는 날이 없다”며 “이는 그녀가 한일전을 승리로 이끈 원동력이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매체는 “김연경 선수 자신도 이런 사실을 의식했는지, ‘제일 힘들었던 승리는 한일전이다. 최종세트를 12-14로 역전승했다. 말로는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기뻤다’고 표현했다”고 전했다. 이어 “2002년 한일 월드컵에서 한국이 아시아 역사상 최초로 4강 진출을 했을 때나 피겨스케이팅에서 아사다 마오를 꺾은 김연아 선수가 그랬듯이, 한국에서는 일본을 이기거나 국제 대회에서 상위권에 진입한 선수들을 영웅시하는 경향이 있다”고 지적했다.매체는 “일본인의 경우에는, 한일전에서 이기면 많은 사람이 기뻐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그 사실 하나만으로 영웅시해주는 경우는 흔치 않다. 패했다고 해서 질타할 수도 없지 않나. 특히 최근 한일 여자배구전에서의 패배를 기억하는 일본인이 얼마나 되겠느냐”고 반문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중앙일보 »

종양 또 본토 걱정이 크네 그럼 영웅이지 뭐냐 멍충아 카악 퉤 하하하, 일본섬 태평양에 주저앉을때 하늘나라에선 박수치고 콧노래 부르리 ~ 서울가신 오빠는 소식도 없고 나뭇잎만 우수수수 떨어집니다 신경 끄고 느그 나라 코로나나 잘 해결해라

일본, 후쿠시마 원전 격납 용기에서 강력 방사선 확인2011년 폭발 사고가 일어난 일본 후쿠시마 원전의 격납 용기에서 강력한 방사선이 측정됐습니다. 일본 원자...

“잼이라도 발라진 줄”…달랑 3장 ‘김연경 식빵’ 가격 논란SPC 삼립이 배구선수 김연경 을 모델로 내세워 출시한 신제품 ‘식빵언니’를 두고 소비자들 사이에서 불만 섞인 반응이 나오고 있다. 잼이나 크림 등 별도의 첨가물 없이 식빵 3장으… 역시 삼립 빠리바게뜨네. 자 18원이나 처먹어랏! (주부 직장인 대학생 가능) 본계정문의yeon90216 재테크 투자 옷스타일 마실룩 옷스타그램 업비트 비트코인캐시 업비트 존맛 선팔 맛집 핵존맛 투잡 광고료주려면 트럭으로 3천대 팔아야되 이해하지 ?

일본, 후쿠시마 원전 격납 용기에서 강력 방사선 확인2011년 폭발 사고가 일어난 일본 후쿠시마 원전의 격납 용기에서 강력한 방사선이 측정됐습니다. 일본 원자...

‘게임 체인저’ 한국 SLBM, 핵탄두는 장착 못해 한계게임 체인저 한국 SLBM, 핵탄두는 장착 못해 한계 文정부, 이 시점에 전략무기 공개 왜 그저 트집트집트집 추해라.. 누가 조선일보좀 폭시켜줬으면... 조선총독부 건물처럼 vQwDVHFM5FCNmbo 북 도발에 대응도 해야겠고... 박지원 선거개입이 핵폭탄 될까 두려워 북을 끌어 들이는 것. 상황이 이래도 미국여행은 가려고...ㅋ

'식빵하며 먹으란건가'…달랑 빵 3장 '김연경 식빵' 논란잼 등의 별도 첨가물 없이 식빵 3장으로만 구성돼 있는데 가격이 비싸다는 것입니다. 김연경 식빵 식빵 트집잡지말고 걍 안사먹으면 되는거아니냐...

“쿠팡에 30억 달러 투자 日 소프트뱅크, 쿠팡 주식 16억 9,000만 달러 매각”손정의 회장이 이끄는 일본 소프트뱅크그룹의 비전펀드가 보유 중이던 쿠팡 주식 16억 9천만 달러, 우리 돈...

하수영 기자  [일본 매체 '데일리신초' 홈페이지 캡처] 일본 매체가 최근 국가대표에서 은퇴한 김연경 선수에 대해 “한일전에서 승리한 후 언론에 안 나오는 날이 없다”며 “김연아 선수처럼 CF 광고료로 생활할 수 있을 것 같다”고 평가했다.입력.사진=SPC삼립 제공 SPC삼립이 배구선수 김연경을 모델로 내세워 출시한 신제품 ‘식빵언니’를 두고 소비자들 사이에서 불만 섞인 반응이 나오고 있다.입력.

지난 15일 일본 주간지 ‘주간신초’의 온라인판 ‘데일리신초’는 “16년간 한국 배구계를 견인하다 도쿄올림픽 직후 은퇴를 선언한 김연경 선수는 최근 한국 언론에서 안 보이는 날이 없다”며 “이는 그녀가 한일전을 승리로 이끈 원동력이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매체는 “김연경 선수 자신도 이런 사실을 의식했는지, ‘제일 힘들었던 승리는 한일전이다. 최종세트를 12-14로 역전승했다. 한 누리꾼은 “프랜차이즈 빵집 식빵 400g이 2900원인데 120g짜리 제품이 1800원이라니 너무 비싸다”고 했다. 말로는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기뻤다’고 표현했다”고 전했다. 이어 “2002년 한일 월드컵에서 한국이 아시아 역사상 최초로 4강 진출을 했을 때나 피겨스케이팅에서 아사다 마오를 꺾은 김연아 선수가 그랬듯이, 한국에서는 일본을 이기거나 국제 대회에서 상위권에 진입한 선수들을 영웅시하는 경향이 있다”고 지적했다.

매체는 “일본인의 경우에는, 한일전에서 이기면 많은 사람이 기뻐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그 사실 하나만으로 영웅시해주는 경우는 흔치 않다. ‘식빵언니’엔 식빵 3장과 김연경 스티커가 들어있는데, 3장으론 샌드위치 등을 해먹기도 애매하다는 것이다. 패했다고 해서 질타할 수도 없지 않나. 특히 최근 한일 여자배구전에서의 패배를 기억하는 일본인이 얼마나 되겠느냐”고 반문했다. 매체는 “한국에서는 한국 선수에게 패배한 일본 선수의 이름이 열거되는 장면을 쉽게 접할 수 있다. 누리꾼 사이에서는 “제품 뜯자마자 ‘식빵’ 욕을 외치면 된다”, “식빵을 연발하며 먹는 제품”, “진짜 그냥 식빵이네” 등의 반응이 나왔다. 한국인들은 이들 선수로 인해 (일본에 비해) 우월감을 느낀다”며 “김연경 선수도 이러한 이유로 국민들로부터 엄청난 지지를 얻었기 때문에, 앞으로 김연아 선수처럼 CF 출연료만으로 생활할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일본 매체 '데일리신초' 홈페이지 캡처] 매체는 그러면서 한국 문화체육관광부 역시 같은 맥락에서 일본을 깎아내리는 게시물을 공식 웹사이트에 올린 적이 있다며 비판했다. 매체는 “문체부는 지난 7월 ‘쇠퇴하는 일본‧선진국으로 격상된 한국…코로나19 방역 실패와 경기침체로 국력 저하’라는 제목의 대학교수 기고문을 공식 웹사이트에 올린 적이 있다. 김연경은 2020 도쿄 올림픽 여자 배구 4강을 이끈 주역으로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다. 이에 대해 ‘정부 기관이 공식적으로 다른 나라에 대해 ‘쇠퇴’라는 부정적 용어를 쓰는 것은 결례’라는 비판이 있어 곧 변경됐다. 문체부는 도쿄 올림픽 선수촌에 반일 현수막을 내걸고 선수촌에 제공되는 식재료에 ‘방사능 오염 식재료가 사용되고 있다’고 선전하며 ‘방사능 없는 도시락’을 만들기도 했다”고 지적했다. 하수영 기자 ha. 앞서 SPC삼립은 지난 9일 ‘식빵언니’를 출시하며 뜨거운 물로 반죽하는 탕종법을 적용해 촉촉하고 찰진 식감을 즐길 수 있다고 홍보했다.

suyoung@joongang.co.kr .com 창닫기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베스트 추천 뉴스Copyright by dong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