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 대사 불러들인 외교부, 사도광산 세계유산 추진에 “강한 유감”

2022-01-28 오후 3:30:00

아이보시 고이치 대사 초치해 강력 항의

정부가 한국인 강제노역 피해 현장인 ‘사도광산’을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 추진키로 결정한 일본 정부를 향해 강한 유감을 표명하며 등재 추진을 중단하라고 엄중하게 촉구했다.

아이보시 고이치 대사 초치해 강력 항의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후원하기 후원제 소개 두근거리는 미래를 후원해주세요 소외 없이 함께 행복한 세상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한겨레 »

안될걸.. 이제 한국눈치도 볼긴더.

[속보] 외교부, 日 '사도광산' 등재 추진 중단 촉구...日 대사 초치외교부, 日 ’사도광산’ 추천 철회 촉구…日 대사 불러 항의▷ 자세한 뉴스 곧 이어집니다.※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전화] 02-398-8585[메일] socialytn.co.kr

외교부, 日 대사 초치...사도광산 세계유산 추천 항의외교부는 아이보시 고이치 주한 일본대사를 불러 일본 정부가 사도광산을 세계문화유산으로 추천 결정한 데 대해 항의했습니다.최종문 외교부 2차관은 오늘 저녁 외교부 청사로 아이보시 대사를 초치했습니다.굳은 표정으로 청사에 들어선 아이보시 대사는 지금은 드릴 말씀이 없다며 침묵을 지켰습니다.오늘 ...

일본 사도광산 등재 추진···한일 사활을 건 외교전쟁 불가피한국 정부는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가 28일 사도 광산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추천하겠다고 공식 발표한 직후 “즉각 중단하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대한민국 정부와 국방부는 재일교포•재일동포 사수할 방법을 강구하라 한국은 군함도에 당 하고 사도광산에 도 담할텐가 군항도에 잘못도것부터 바로 잡아라 빙신정부야 ~?!!!

정용진, 中 대사 만나 새해 인사… “베이징 올림픽 성공 개최 기원”최근 ‘멸공 논란’ 때문에 싱 대사와 만난 것이냐는 질문에는 “그런 것은 전혀 아니다. 정 부회장이 원래 싱 대사와 개인적인 친분이 있었다”라고 했다.

외교부 '사도광산 세계유산 추진에 강한 유감'…日대사 초치(종합)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김경윤 기자=외교부는 28일 아이보시 고이치(相星孝一) 주한 일본대사를 불러 일본 정부가 사도(佐渡) 광산을 유네스...

외교부, 日 대사 초치...사도광산 세계유산 추천 항의외교부는 아이보시 고이치 주한 일본대사를 불러 일본 정부가 사도광산을 세계문화유산으로 추천 결정한 데 대해 항의했습니다.최종문 외교부 2차관은 오늘 저녁 외교부 청사로 아이보시 대사를 초치했습니다.굳은 표정으로 청사에 들어선 아이보시 대사는 지금은 드릴 말씀이 없다며 침묵을 지켰습니다.오늘 ...

일본 정부가 한국인 강제노역 피해 현장인 사도광산을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 추진하기로 결정한 28일, 아이보시 고이치 주한일본대사가 외교부 청사로 초치되고 있다.외교부, 日 ’사도광산’ 추천 철회 촉구…日 대사 불러 항의 ▷ 자세한 뉴스 곧 이어집니다.외교부는 아이보시 고이치 주한 일본대사를 불러 일본 정부가 사도광산을 세계문화유산으로 추천 결정한 데 대해 항의했습니다.일본 정부가 일제강점기 조선인 징용 현장인 사도 광산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추천하기로 결정한 28일 아이보시 고이치 주한일본대사가 외교부 청사로 초치되고 있다.

연합뉴스 정부가 28일 제2차 세계대전 시 한국인 강제노역 피해 현장인 ‘사도광산’을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 추진키로 결정한 일본 정부에 “강한 유감”을 밝히며 등재 추진을 중단하라고 엄중하게 촉구했다. 최종문 외교부 2차관은 이날 저녁 아이보시 고이치 일본 대사를 정부서울청사 별관(외교부 청사)으로 불러 “등재 추진 중단”을 촉구하며 항의했다.co. 정부는 이날 저녁 ‘외교부 대변인 성명’ 내어 “지난 7월 세계유산위원회에서 ‘일본 근대산업시설’ 관련 일본의 위원회 결정 불이행에 대해 심각한 유감을 표한 바 있음을 상기하며 일본 정부가 2015년 세계유산 등재 시 스스로 약속한 후속 조치를 충실히 이행하는 것이 선행돼야 함을 재차 강조한다”고 밝혔다. 오늘 초치는 한국 정부의 반대에도 기시다 후미오 총리가 사도 광산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추천한다는 결정을 내린 데 따른 것입니다. 일본 정부가 ‘군함도’(하시마) 등에서의 조선인 강제노역을 설명하겠다는 약속을 이행하지 않아 지난해 7월 세계유산위원회가 심각한 유감을 표명한 사실을 환기한 것이다.co.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는 이날 저녁 총리관저에서 기자들한테 사도광산의 유네스코 세계유산 추천과 관련해 “올해 신청해서 조기에 논의를 시작하는 것이 등재 실현에 지름길이라는 결론에 도달했다“며 추천 방침을 공식화 했다. 한국 정부는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가 28일 사도 광산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추천하겠다고 공식 발표한 직후 “즉각 중단하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이제훈 선임기자 nomad@hani.co.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kr. 후원하기 후원제 소개 두근거리는 미래를 후원해주세요 소외 없이 함께 행복한 세상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일본은 다음달 1일 각의 결정으로 사도 광산 등재를 정식으로 추진할 것으로 예상된다.

여러분의 후원이 평등하고 자유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후원하기 후원제 소개 관련기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