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유동규 개인적으로 배신감… 인사권자로 깊이 사과”

행안위 경기도 국정감사 시작 앞서 언론에 유동규 관련 소회 발언“아직도 믿기지 않는 상황”…민영개발보다 낫다는 주장은 고수

2021-10-18 오전 4:33:00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대장동 사건’으로 구속된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 관련해 “관련 공직자 일부가 오염되고 민간사업자가 유착했다는 의혹에 대해 인사권자로서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행안위 경기도 국정감사 시작 앞서 언론에 유동규 관련 소회 발언“아직도 믿기지 않는 상황”…민영개발보다 낫다는 주장은 고수

“아직도 믿기지 않는 상황”…민영개발보다 낫다는 주장은 고수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8일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증인 선서를 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대장동 사건’으로 구속된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 관련해 “관련 공직자 일부가 오염되고 민간사업자가 유착했다는 의혹에 대해 인사권자로서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18일 오전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 국정감사를 앞두고 기자들과 만나 “나는 아직도 믿기지 않는 상황인데, 국가기관에서 수사해보니 유착 가능성이 높다고 법원이 구속까지 했으니 뭔가 잘못이 있을 것”이라며 “참으로 안타깝고 개인적으로 보면 배신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어 이 후보는 “다시 한 번 인사권자로서 직원관리 100% 완벽히 못 한 점을 사과한다”고 말했다. 대장동에 투자한 민간사업자 화천대유 대주주인 김만배씨와 관련해선 “알지 못하는 사람”이라며 “언론 보도한 대로 인터뷰를 하러 왔던 분이고, 그 외 만난 적 없다”고 선을 그었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 국정감사를 하루 앞둔 지난 17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관계자들이 국감장을 점검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그러면서 이 후보는 “(대장동을) 당시 국민의힘 성남시의회 요구처럼 민영개발을 했다면 1조원 개발이익 전부를 민간업자들이 가져갔을 것”이라면서도 “국민들이 박탈감을 느끼고 성남시장으로서 왜 그거밖에 못 했냐는 지적에 동감하고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국민의힘이 ‘경기도의 자료제출 미흡 주장’도 사실이 아니라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4600건이라는 도정사의 유례없는 대규모 자료제출 요구했고, 사생활, 휴가 일정 등 그런 것을 제출하지 않았을 뿐”이라며 “대장동 관련 자료는 1만 페이지 넘는 분량을 국민의힘 의원들에게 제공했다”고 말했다. 서영지 기자 yj@hani.co.kr 더불어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 언론 한겨레 구독신청 하기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한겨레 »

참 기분 더럽다. 저러면 우리가 속을 거라고 생각하는 건가. 적어도 변명하는데 성의가 있어야지. 우리 국민을 바보 취급 하는 거 같아 심히 기분 나쁨. 뭐 하나 책임지는 걸 못 봤음. 그래서 리더의 자격이 없는 거 모든서류 결재를 점바기가 햇다는것은 모든 지시 또한 점바기로 귀착된다 배임으로 감옥 가야지, 사과는 무슨? ㅋㅋㅋㅋㅋㅋㅋㅋ 직원들끼리 잘못해서 저지릇 짓이다.. 난 몰랐다~~ 이거지..? 가증스런놈~ 이재명과_국민이바라는_주거안정

[단독] 남욱, '유동규, 이재명 재선되면 경기도공 사장된다고 했다'SBS 특파원이 대장동 개발사업 의혹의 핵심 인물 가운데 하나인 남욱 변호사를 만났습니다. 천화동인 4호의 소유주인 남욱 변호사는 샌디에이고 집 앞에서 만난 SBS 취재진에게 '유동규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이 이재명 시장이 재선되면 자신이 성남도공 사장이 되고 싶다고 말했었다'고 밝혔습니다. 이죄명 대똥되면 유똥규는 국토부장관? 이것들이 나라를 지들 먹이감으로 아네.. 곽상도의 뿌리깊은 그림자(하나은행)실체가 점점 드러나는 그분의 그림자~YouTube에서 '화천대유 누구껍니까? 대장동 게이트의진실을 완전 공개한다 게임체인저 드디어 그분이 등장했다! (ft.)김만배 구속영장 기각의 진실' 보기

'이재명 국감' D-1...與 '반전 기회로' vs 野 '이재명 몸통'[앵커]내일(18일) 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경기지사로서 출석하는 국정감사를 앞두고, 민주당은 방어 차원을 넘어 반격 태세로 전환했습니다.국민의힘은 대장동 의혹의 몸통이 이재명 후보란 걸 반드시 밝혀내고 말겠다며 파상공세를 예고하고 있어, 여야 대격돌이 예상됩니다.송재인 기자의 보도입니다.[... 자료제출이나 하고 반전타령을 해라 시험 답안지도 안내놓고 점수부터 내라는 소리하고 뭐가 달라? 어쩌면, 곽상도 아들은 왜 50억을 받았을까🤔

이종배 “이재명, 대장동 공문에 10번 이상 서명”…이재명 쪽 “당연한 절차”국민의힘은 이를 대장동 개발 사업을 통한 민간의 과도한 이익을 예상하고도 이 지사가 방치한 배임의 증거라고 주장하지만, 이 지사 쪽은 산하기관의 보고 문건에 서명한 것은 시장으로서 통상적인 절차라는 입장이다. 곽상도의 뿌리깊은 그림자(하나은행)실체가 점점 드러나는 그분의 그림자~YouTube에서 '화천대유 누구껍니까? 대장동 게이트의진실을 완전 공개한다 게임체인저 드디어 그분이 등장했다! (ft.)김만배 구속영장 기각의 진실' 보기 그게 배임이다… 내용도 모르고 결재한 재용이는 뭉가넘일당이 고초를 겪게했다 점바기는 최소 40년은

이재명 '구속될 사람은 윤석열...이해 못 할 우연 많아'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대장동 관련 봐주기 수사 의혹을 제기하면서 아무래도 구속될 사람은 자신이 아니라 윤석열 전 총장 같다고 밝혔습니다.이 후보는 SNS를 통해 윤 전 총장이 지난 2011년 부산저축은행 수사 당시 주임 검사로서 대장동 관련 대출을 수사 대상에서 제외한 것은 봐주기 수사라고 의혹을 ... 둘ㅇㅣ 손 잡고 사이좋게 빵 갑시다! 곽상도의 뿌리깊은 그림자(하나은행)실체가 점점 드러나는 그분의 그림자~YouTube에서 '화천대유 누구껍니까? 대장동 게이트의진실을 완전 공개한다 게임체인저 드디어 그분이 등장했다! (ft.)김만배 구속영장 기각의 진실' 보기 개식용논란 개인적 선택 법으로하면 돼지 소는 도축할때 왕방울 눈물 유통과정을 투명하게 될수 있도록 최고임금을 최저임금처럼 관리될수 있도록 투명하게 마련 공기업소수정예화그들 만의 임금상승 좋은 일자리 늘이고 최저임금 상승 비정규직 줄일수 있는기회를 공정한 세상 더불어사는 세상

‘대장동 특혜’ 역공 나선 이재명 “구속될 사람, 나 아닌 윤석열”윤 전 총장이 지난 2011년 부산저축은행을 수사하면서 대장동 관련 대출을 제외해 ‘봐주기 수사'를 했다는 주장이다. 부산 엘시티 특검 그래서 인허가를 한 당신은 유동규는요~~~~ 유감스럽게도, 윤석열 구속 문재인은 못해도 이재명은_합니다

'이재명 인성에 문제있다' 동갑내기 도지사 원희룡의 저격원희룡 후보는 '상대의 상처에 대한 존중이 전혀 없다'고 말했습니다.이재명 원희룡 윤석만의뉴스뻥 인성만 문제있간디... 대한민국 군법을 형사법•민사법 밑에 두어야 대한민국 올바르게 살아남는다 - 군법을 바로 세워라 그거 힘당 국개들과 힘당 정권이 국민들에게 상처를 주고 해놓고 국민에 대한 존중은 수십년이 지난 지금에도 없었던 그 존중 말하는거가? 원희룡이 일마이거 인성이 완전 개똥이네~?

행안위 경기도 국정감사 시작 앞서 언론에 유동규 관련 소회 발언 “아직도 믿기지 않는 상황”…민영개발보다 낫다는 주장은 고수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8일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증인 선서를 하고 있다.SBS 특파원이 대장동 개발사업 의혹의 핵심 인물 가운데 하나인 남욱 변호사를 만났습니다.[앵커] 내일(18일) 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경기지사로서 출석하는 국정감사를 앞두고, 민주당은 방어 차원을 넘어 반격 태세로 전환했습니다.이종배 국민의힘 의원실 제공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성남시장 시절 대장동 개발 계획과 관련한 공문에 최소 10차례 서명한 사실이 확인됐다.

국회사진기자단 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대장동 사건’으로 구속된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 관련해 “관련 공직자 일부가 오염되고 민간사업자가 유착했다는 의혹에 대해 인사권자로서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18일 오전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 국정감사를 앞두고 기자들과 만나 “나는 아직도 믿기지 않는 상황인데, 국가기관에서 수사해보니 유착 가능성이 높다고 법원이 구속까지 했으니 뭔가 잘못이 있을 것”이라며 “참으로 안타깝고 개인적으로 보면 배신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남 변호사는 또"이재명 시장이 재선돼야 한다고 한 것은 당시 사업에 참여하고 있던 사람으로서 당연한 얘기였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이 후보는 “다시 한 번 인사권자로서 직원관리 100% 완벽히 못 한 점을 사과한다”고 말했다. [기자] 경기도 국정감사 앞둔 이재명 후보와 민주당의 태도는 한마디로"자신있다"였습니다. 대장동에 투자한 민간사업자 화천대유 대주주인 김만배씨와 관련해선 “알지 못하는 사람”이라며 “언론 보도한 대로 인터뷰를 하러 왔던 분이고, 그 외 만난 적 없다”고 선을 그었다. 남 변호사는 이 때 작성된 58분 분량의 녹음 파일에서"제가 봤을 때는 이재명 시장이 (재선이) 되면 아주 급속도로 (대장동) 사업 진행 추진은 빨라질 것 같고, 다른 분이 되면 조금의 시간은 걸릴 수 있어요.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 국정감사를 하루 앞둔 지난 17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관계자들이 국감장을 점검하고 있다. 이후 사업협약서에서 ‘초과이익 환수 조항’이 빠진 것을 두고 이 의원은 이 지사가 민간업자의 과도한 수익을 예상하고도 초과 이익 환수 조항 삭제를 방치한 것 아니냐고 주장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그러면서 이 후보는 “(대장동을) 당시 국민의힘 성남시의회 요구처럼 민영개발을 했다면 1조원 개발이익 전부를 민간업자들이 가져갔을 것”이라면서도 “국민들이 박탈감을 느끼고 성남시장으로서 왜 그거밖에 못 했냐는 지적에 동감하고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제가 듣기로는 다음 사장, 다시 재선되면 공사 사장 이야기가 있다고 저는 그렇게 들었다"고 언급했습니다. 송영길 대표 역시 이 후보의 능력과 청렴성을 확인하는 반전의 계기가 될 거라 확신하면서, 이제 방어를 넘어 역공 태세에 돌입했습니다. 국민의힘이 ‘경기도의 자료제출 미흡 주장’도 사실이 아니라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4600건이라는 도정사의 유례없는 대규모 자료제출 요구했고, 사생활, 휴가 일정 등 그런 것을 제출하지 않았을 뿐”이라며 “대장동 관련 자료는 1만 페이지 넘는 분량을 국민의힘 의원들에게 제공했다”고 말했다. 이관된 상태에서. 서영지 기자 yj@hani. 원칙대로 수사했다면 토건 세력들이 대장동에 미리 땅을 사재기하는 수단을 막을 수 있었을 것입니다.co. 공사가 전권을 행사할 수 있어요"라며"이관된 상태에서 시장이 되고, 이재명 시장이 (재선)되고 유동규 본부장이 사장이 되면…"이라고 했습니다. 이 지사 캠프 수석대변인인 박찬대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성남시정의 최고 책임자로 산하기관의 주요 업무나 경과에 대해서 업무보고를 받는 것은 너무 당연한 것 아닌가”라고 썼다.

kr 더불어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 언론 한겨레 구독신청 하기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해당 녹음이 된 시점은 2014년 6월 4일 지방선거를 한 달여 앞두고 있던 시점으로 성남시와 성남도시개발공사는 이미 대장동 제1공단 결합도시개발사업 업무 대행을 위한 위수탁업무를 체결한 상태였습니다.] 상임위원 사보임으로 공격수를 전면에 배치하고, 현재 수사 대상인 성남시 관계자들과 이 후보의 연결고리를 파고들며 공세를 벌일 전망입니다. 후원하기 후원제 소개 두근거리는 미래를 후원해주세요 소외 없이 함께 행복한 세상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평등하고 자유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유 전 본부장은 대장동 개발이 본격화된 2015년 3월부터 7월까지 황 사장의 사직으로 공석이 된 성남도시개발공사 사장 직무대행을 했습니다. 후원하기 후원제 소개 이슈대장동 개발사업 논란 . 이번 경기도 국감은 이재명 후보의 첫 본선 시험대이기도 합니다. 후원하기 후원제 소개 두근거리는 미래를 후원해주세요 소외 없이 함께 행복한 세상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