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갑 교수 “방역패스 확대 불만이시라고요?”

“방역패스는 미접종자들이 접종을 안하셨으니 음성확인서라도 내는 책임있는 행동을 요구하는 것”

이재갑 교수 “방역패스 확대 불만이시라고요?” - 경향신문

2021-12-04 오전 7:31:00

“방역패스는 미접종자들이 접종을 안하셨으니 음성확인서라도 내는 책임있는 행동을 요구하는 것”

이재갑 한림대 강남성심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4일 정부가 ‘방역패스’(접종증명·음성확인제)를 확대...

이재갑 한림대 강남성심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4일 정부가 ‘방역패스’(접종증명·음성확인제)를 확대키로 한 것에 대해 일각에서 ‘백신 의무화’ 조치라고 평가하는 것과 관련해 “방역패스는 미접종자들이 접종을 안하셨으니 음성확인서라도 내는 책임있는 행동을 요구하는 것”이라고 반박했다.이 교수는 이날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글을 올려 “방역패스는 미접종자의 보호전략”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이 교수는 “백신의무화라고 한다면 백신미종자의 검사나 치료를 본인부담하게 한다던지 미접종자는 재택근무만 한다던지 미접종자에게 벌금을 내게 한다든지”라며 “독일처럼 미접종자는 필수 목적외 외출을 금지한다던지 이 정도는 되어야 한다”고 설명했다.

����� ������ġ�� ����ȯ ���������� ��Ư�����̶� ������ - ��ߴ�������

이어 “우리나라는 아직 이런 정책 준비도 안하고 있고 시행도 안하고 있다”며 “백신접종이 답이다”라고 강조했다.또 이 교수는 “지금은 예방접종에 전력을 기울일 때”라며 “의료진들은 발생한 환자는 어떻게든 치료하겠습니다. 한달 어떻게든 참아보겠다”고 밝혔다.그러면서 이 교수는 “저희가 버티는 동안 3차접종, 청소년 접종, 미접종자의 접종에 전력을 기울여달라”며 “방역패스 확대에 불만이 많다는 (언론)기사들이 나오던데 지금은 그런 투정이나 받아들일 수 있는 상황이 아니다. 이번 겨울 어떻게서든 버티려면 백신 접종부터 챙겨달라”고 호소했다.

앞서 정부는 전날 악화되는 코로나19 유행세를 차단하기 위해 오는 6일부터 사적 모임 허용 인원을 수도권의 경우 6명, 비수도권은 8명까지 줄이기로 했다. 기존 실내체육시설 등에만 적용되던 방역패스는 식당·카페 등 대부분의 다중이용시설로 확대한다는 조치를 발표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경향신문 »

[1월 16일] 미리보는 KBS뉴스9

실종자 수색 이어졌지만…‘대리 시공’ 정황도 광주 화정아이파크 붕괴 사고 엿새째인 오늘도 수색이 이어졌...

접종자들이 안심하고 감염돼서 널리 널리 확산시키는 비법이지. 오미크론도 그렇게 수입했잖아? gclef89988 그래? 미접종자의 보호차원이라고? 그럼 난 내가 책임지고 걸리더라도 국가에게 치료를 묻지않을테니 패스에 상당하는 인증을 만들어달라. 됐지~!? 의료계는 사기치지 마라. 전파는 접종/미접종과 전혀인과 관계가 없다. 일간인들의 의식은 미접종자를 좀비취급하고 있다고.

일상회복 '잠시 멈춤'...사적모임 수도권 6명·방역패스 확대신규 확진 5천 명 안팎·오미크론 변이에 ’일상회복 멈춤’ / ’잠시 멈춤’ 한 달 동안 ’부스터샷’으로 면역력 끌어올려 / ’방역패스’ 대폭 확대…식당·카페·학원·PC방·박물관 등 / 미접종자, 혼자서는 식당·카페 이용 가능…'유일한 예외' 백신이 무슨 면역력을 끌어올리냐. 백신은 면역 체계 작동 훈련일 뿐이고 면역력은 사람마다 달라. 코로나 면역력이 애초에 없다면 백신 접종해도 면역력이 늘 수는 없어. 돌파 감염이 왜 생기나 생각해 봐.

한국형 전자충격기 도입…신임경찰 교육기간 6개월로 확대경찰이 ‘인천 흉기 난동 사건’ 부실 대응에 대한 대책으로 한국형 전자충격기를 도입하고, 신임경찰 교육 ...

미접종자 식당·카페 모임 못 간다…1명만 ‘예외’ 인정‘방역패스’가 카페와 식당까지 전면 적용된다. 16종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하려면 접종을 완료해야 하는데, 식당·카페는 예외적으로 미접종자 1명은 포함할 수 있게 했다. 또 6일부터 내년 1월2일까지 4주간 사적모임 규모가 수도권은 6명(-4), 비수도권은 8명(-4)으로 준다.

[속보] 수도권 6명·비수도권 8명...내년 2월 18세 이하 '방역패스' 시행사적 모임 인원제한 강화…수도권 6명·비수도권 8명’방역패스’ 확대 적용…식당·카페 포함 다중이용시설내년 2월부터 18세 이하 청소년 대상 ’방역패스’ 시행오늘부터 한 달간 특별방역점검기간▷ 자세한 뉴스가 이어집니다.

[속보]정부, 수도권 6인·비수도권 8인으로 사적모임 제한···6일부터 4주간정부가 6일부터 사적모임 허용인원을 수도권 최대 6인, 비수도권 8인까지 축소하는 등 방역조치를... ---

일상회복 '잠시 멈춤'...사적모임 수도권 6명·방역패스 확대신규 확진 5천 명 안팎·오미크론 변이에 ’일상회복 멈춤’ / ’잠시 멈춤’ 한 달 동안 ’부스터샷’으로 면역력 끌어올려 / ’방역패스’ 대폭 확대…식당·카페·학원·PC방·박물관 등 / 미접종자, 혼자서는 식당·카페 이용 가능…'유일한 예외' 백신이 무슨 면역력을 끌어올리냐. 백신은 면역 체계 작동 훈련일 뿐이고 면역력은 사람마다 달라. 코로나 면역력이 애초에 없다면 백신 접종해도 면역력이 늘 수는 없어. 돌파 감염이 왜 생기나 생각해 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