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치원·어린이집 학비지원 확대…국공립 10만원·사립 28만원

국공립 유치원에 다니는 유아는 월 10만 원, 사립 유치원과 어린이집에 다니는 유아는 월 28만 원의 학비·보육료를 받게 된다.

2022-01-25 오후 5:00:00

국공립 유치원에 다니는 유아는 월 10만 원, 사립 유치원과 어린이집에 다니는 유아는 월 28만 원의 학비·보육료를 받게 된다.

올해부터 유치원과 어린이집에 다니는 유아의 학비 지원이 2만원씩 인상된다. 이에따라 국공립 유치원에 다니는 유아는 월 10만 원, 사립 유치원과 어린이집에 다니는 유아는 월 28만 원의 학비·보육료를 받게 된다...

올해부터 유치원과 어린이집에 다니는 유아의 학비 지원이 2만원씩 인상된다.    이에따라 국공립 유치원에 다니는 유아는 월 10만 원, 사립 유치원과 어린이집에 다니는 유아는 월 28만 원의 학비·보육료를 받게 된다.   교육부는 학부모의 교육·보육비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올해 유아학비 지원을 확대한다고 25일 밝혔다.   국공립유치원 유아학비 지원금은 지난해 월 6만 원에서 8만 원으로 오른 데 이어 올해 10만 원으로 추가 인상됐다.

   더 클릭또 사립유치원 학비와 어린이집 보육료 지원금은 2019년 월 22만 원에서 2020년 24만 원, 지난해 26만 원, 올해 28만 원으로 4년 연속 늘었다.   이에따라 올해 국공립 유치원 정부 지원금은 방과 후 과정비 5만 원을 더해 유아 1인당 총 15만 원, 사립유치원은 방과 후 과정비 7만 원을 포함해 총 35만 원으로 늘어난다.   또 저소득층 유아의 유치원 학비 부담을 줄일수 있도록 올해 사립 유치원에 다니는 법정 저소득층 유아에게는 지난해보다 5만 원 인상된 15만 원이 추가로 지원된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노컷뉴스 »

소방과 작업장에 위치를 알수 있는 장비 지급 위치및 녹화캠 장비 보급으로 적제적소 사람 위치 확인 안되어 더큰 피해 신속검사키트로는 검사효과가떨어져 초기대응이 불가한 상태 코로나 확산의 비틈이 발생합니다 이때까지 초기대응으로 확산을 막았는데 이제와서 치료제 투약 확대와 피해사에게 위로와보상을 연관성없다는 발뺌은그만 과연 백신을 접종하지 않았다면 선제젘 구별을 하지 못한것 아닌가요

이재명 경기도 공약은 GTX뿐?·…산업 지원·남북 경협 구상 보니이재명 후보가 일자리 창출과 남북 경협 추진 의지를 담은 경기도 공약을 발표했습니다.newsvop

日 코로나 신규확진 이틀째 5만명 대...내일 비상조치 확대일본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오미크론의 영향으로 이틀 연속 5만 명대를 기록했습니다.공영방송 NHK 집계에 따르면 어제(23일) 오후 6시 20분 기준 일본 전역에서 새로 확인된 코로나19 감염자는 5만30명입니다.전날 신규 확진자 5만4천여 명에 비해 줄었지만 일주일 기준으로 역대 최다를 기록했습니다.일...

'방역체계 전환, 추이보고 전국 확대…마스크 잘쓰면 격리 제외'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방역당국은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가 국내에서도 우세종이 된 것으로 확인됨에 따라 예정대로 26일부터 광주, ...

日코로나 1주일새 32만명↑…비상조치 16→34개 지역으로 확대 | 연합뉴스(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일본은 코로나19의 변이인 오미크론이 맹위를 떨치면서 비상조치가 확대할 전망이다.

군인유족연금 수급연령 만25세 미만 확대…천안함 유족사연 계기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김용래 기자=군인연금의 유족연금을 받을 수 있는 자녀와 손자녀의 연령이 기존 만 19세 미만에서 '만 25세 미만'으로 확...

김총리 '먹는 치료제 투약, 50세이상으로 확대 검토…효과 확실'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김부겸 국무총리는 25일 오미크론 변이로 인한 코로나19 먹는 치료제와 관련, '(투약 대상을) 50세로 낮추...

이한형 기자 올해부터 유치원과 어린이집에 다니는 유아의 학비 지원이 2만원씩 인상된다.     이에따라 국공립 유치원에 다니는 유아는 월 10만 원, 사립 유치원과 어린이집에 다니는 유아는 월 28만 원의 학비·보육료를 받게 된다.     교육부는 학부모의 교육·보육비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올해 유아학비 지원을 확대한다고 25일 밝혔다.     국공립유치원 유아학비 지원금은 지난해 월 6만 원에서 8만 원으로 오른 데 이어 올해 10만 원으로 추가 인상됐다.     더 클릭 또 사립유치원 학비와 어린이집 보육료 지원금은 2019년 월 22만 원에서 2020년 24만 원, 지난해 26만 원, 올해 28만 원으로 4년 연속 늘었다.     이에따라 올해 국공립 유치원 정부 지원금은 방과 후 과정비 5만 원을 더해 유아 1인당 총 15만 원, 사립유치원은 방과 후 과정비 7만 원을 포함해 총 35만 원으로 늘어난다.     또 저소득층 유아의 유치원 학비 부담을 줄일수 있도록 올해 사립 유치원에 다니는 법정 저소득층 유아에게는 지난해보다 5만 원 인상된 15만 원이 추가로 지원된다.     교육부는 올해 지원금 인상으로 사립유치원 학부모의 부담금이 전년보다 경감될 것으로 보인다며 저출생 시대에 학부모가 경제적 부담없이 아이를 키울수 있도록 유아교육 지원을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