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네스코, '일본의 군함도 역사 왜곡' 지적 결정문 채택

유네스코, '일본의 군함도 역사 왜곡' 지적 결정문 채택

2021-07-23 오전 1:51:00

유네스코, '일본의 군함도 역사 왜곡' 지적 결정문 채택

도쿄올림픽 개막을 하루 앞둔 어제(22일) 유네스코 세계유산위원회가 일본의 역사 왜곡을 지적하는 내용의 결정문을 채택했습니다. ..

도쿄올림픽 개막을 하루 앞둔 어제(22일) 유네스코 세계유산위원회가 일본의 역사 왜곡을 지적하는 내용의 결정문을 채택했습니다. 군함도를 세계유산으로 등재할 당시 일본 정부가 조선인 강제 노동의 역사를 제대로 알리겠다고 약속해놓고 지키지 않았다는 겁니다. 이와 관련해 스가 정권은 약속을 성실하게 이행해 왔다고 계속해서 억지 주장을 펼치고 있는데, 내년 말까지 구체적으로 어떤 조치를 취했는지 보고서를 작성해야 합니다.오효정 기자입니다.[기자]

[날씨] 추석 당일 아침 강한 비…오후 7시쯤 '달맞이' 가능 국민의힘 정당지지율 40%대…국정농단 이후 최고치 서울에서 사라지는 박원순의 '2014년 유산'

유네스코 세계유산위원회는 어제 온라인으로 진행한 회의에서 일본 도쿄의 산업유산정보센터를 개선하라는 내용이 담긴 결정문을 채택했습니다.군함도로 불리는 일본 하시마섬의 강제 동원 역사를 제대로 알리지 않았다는 이유입니다.지난 2014년부터 일본은 초고속 산업혁명 유산의 하나라며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추진했는데, 외교 문제로 번지자 역사를 제대로 알리겠다고 유네스코에 약속했습니다.[사토 구니/당시 주 유네스코 일본대사 (2015년) : 많은 한국인 등이 본인 의사에 반해 동원된 뒤 가혹한 환경에서 강제노역한 사실을 알고 있습니다.]

희생자를 기리기 위해 정보센터를 만들겠다고도 했습니다.하지만, 지난해 공개된 정보센터에 이런 내용이 담기지 않았고, 결국 다시 한번 외교 문제로 떠올랐습니다.유네스코도 현지 방문과 온라인 시찰을 진행한 뒤 이번 결정문에 "강하게 유감을 표명한다"고 명시했습니다.당시 가혹하게 조선인 등이 강제 동원된 사실 등을 알려야 하고, 희생자를 기리는 조치도 필요하다고 요구했습니다.우리 외교부는 "이례적으로 강한 표현이 들어갔다"고 평가하고, "일본이 이번 결정을 충실히 이행하도록 촉구하겠다"고 했습니다. headtopics.com

반면 일본은 지난주 결정문안이 공개되자마자, 약속한 조치들을 이행해 왔다며 억지 주장을 폈습니다.[모테기 도시미쓰/일본 외무상 : (일본 정부는) 결의, 권고를 진지하게 받아들여 우리 정부가 약속한 조치를 포함해서 성실하게 이행해왔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JTBC 뉴스 »

[9월 19일] 미리보는 KBS뉴스9

주말 기준 최다 확진…“백신접종 완료 속도” 코로나일구 신규 확진자가 주말 기준으로 오늘 가장 많이 나와...

日 신규 확진 5천 명 육박...올림픽 계기로 감염 확산 우려도쿄올림픽 개막을 이틀 앞두고 일본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천 명에 육박했습니다.긴급사태를 발효한 지 일주일이 넘었지만 효과가 미흡한 가운데 올림픽을 계기로 감염 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NHK 방송에 따르면 어제(21일) 오후 6시 30분 현재 일본의 코로나 신규 확진자는 4천940여 명으로, 5월 22일...

오늘 올림픽 개막인데...일본 코로나 신규확진 5천 명 넘어[앵커]도쿄올림픽 개막을 하루 앞둔 어제 일본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천 명을 넘어섰습니다.도쿄도는 2천 명 가까운 신규 확진자를 기록하며 6개월여 만에 가장 많은 확진자를 기록했습니다.김진호 기자의 보도입니다.[기자]도쿄올림픽 개막식을 하루를 앞둔 22일 일본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