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후 9시까지 전국서 30만1544명 확진…어제보다 3만5908명↓(종합) | 연합뉴스

2022-03-13 오후 3:32:00

오후 9시까지 전국서 30만1544명 확진…어제보다 3만5908명↓(종합)

오후 9시까지 전국서 30만1544명 확진…어제보다 3만5908명↓(종합)

(전국종합=연합뉴스) 신선미 기자=오미크론 변이 유행이 지속하면서 13일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30만명이 넘는 확진자가 발생했다.

전날 동시간대 집계치 33만7천452명보다는 3만5천908명 적지만 1주 전인 지난 6일(20만405명)의 1.5배, 2주 전인 지난달 27일(13만5천361명)의 2.2배 규모다.광고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14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더 늘어 31만∼32만명대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전날에는 오후 9시부터 자정까지 1만2천738명 늘어 최종 35만190명으로 집계됐다.이날 오후 9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15만1천170명(50.1%), 비수도권에서 15만374명(49.9%)이 나왔다.

지역별로는 경기 7만7천27명, 서울 5만6천825명, 부산 2만2천10명, 경남 2만990명, 인천 1만7천318명, 충남 1만4천420명, 경북 1만2천599명, 대구 1만2천257명, 전북 1만1천186명, 전남 1만933명, 강원 9천40명, 충북 8천327명, 대전 8천295명, 광주 8천265명, 울산 5천336명, 제주 4천573명, 세종 2천143명 등이다.지난 7일부터 1주간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21만709명→20만2천711명→34만2천433명→32만7천541명→28만2천978명→38만3천664명→35만190명으로 하루 평균 약 30만32명이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연합뉴스 »

[속보] 오후 9시까지 전국서 30만1544명 확진…어제보다 3만5908명↓ | 연합뉴스[속보] 오후 9시까지 전국서 30만1544명 확진…어제보다 3만5908명↓ 코로나 전염병 발생 한국이 세계1위 부끄러운 일이다 전염병변이가 또나타났다 그러나 치명률이 낮다고 발표됫다 전염병변이가 세월이 흐르면서 강도가.세면 심각하다.그러나 다행히 강도가 약하다 세월이 흐르면서 전염병은.약화되고.자연소멸할것으로 추정된다 앞으로 2년후면.마스크 자율화될수있다 매우 희망적으로 판단된다 또한.백신접종후.휴유증으로,수많은.사람이.고통받고있다,특히 3차접종후 심각한 휴유증 증세많아 정부는 백신접종후,휴유증으로,고통받고있는 모든.사람들.광범위하게,치료시켜주어야한다

오후 9시까지 전국서 34만4712명 확진…역대 최다11일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34만4000여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하며 일일 최다 확진자 기록을 ...

오후 9시까지 전국서 33만7452명 확진…어제보다 7260명↓(종합) | 연합뉴스(전국종합=연합뉴스) 김서영 기자=오미크론 변이가 급속도로 확산하면서 12일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33만명이 넘는 확진자가 발생했다.

[속보] 오후 9시까지 전국서 33만7452명 확진…어제보다 7260명↓ | 연합뉴스

오후 6시까지 전국서 29만6065명 확진…어제보다 2601명 적어 | 연합뉴스(전국종합=연합뉴스) 김서영 기자=오미크론 변이가 급속도로 확산하면서 12일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30만명에 육박하는 확진자가 발생했다.

[속보] 오후 6시까지 전국서 29만6065명 확진…어제보다 2601명 적어 | 연합뉴스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30만1천544명으로 집계됐다.[속보] 오후 9시까지 전국서 30만1544명 확진…어제보다 3만5908명↓ 카카오톡에 공유.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8만2987명 나온 11일 서울 중구 서울역광장 임시선별검사소에 의료진이 PCR검사를 위한 검체 키트를 개봉하고 있다.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33만7천452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동시간대 집계치 33만7천452명보다는 3만5천908명 적지만 1주 전인 지난 6일(20만405명)의 1.5배, 2주 전인 지난달 27일(13만5천361명)의 2.2배 규모다. 이는 지난 9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된 역대 최다 기록 34만2438명보다 2274명이 더 많은 수치다. 광고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14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더 늘어 31만∼32만명대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전날에는 오후 9시부터 자정까지 1만2천738명 늘어 최종 35만190명으로 집계됐다. 이날 0시까지 전날 신규 확진자 수는 38만3천665명으로 역대 최다치였는데, 이 수치 안팎이 될 가능성이 높다.

이날 오후 9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15만1천170명(50. 정부는 오미크론 유행이 다음 주에 정점에 이르고, 주간 일평균 확진자가 29만5000∼37만2000명 사이가 될 것으로 예측했다.1%), 비수도권에서 15만374명(49.9%)이 나왔다. 지역별로는 경기 7만7천27명, 서울 5만6천825명, 부산 2만2천10명, 경남 2만990명, 인천 1만7천318명, 충남 1만4천420명, 경북 1만2천599명, 대구 1만2천257명, 전북 1만1천186명, 전남 1만933명, 강원 9천40명, 충북 8천327명, 대전 8천295명, 광주 8천265명, 울산 5천336명, 제주 4천573명, 세종 2천143명 등이다.3%)이 나왔다. 지난 7일부터 1주간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21만709명→20만2천711명→34만2천433명→32만7천541명→28만2천978명→38만3천664명→35만190명으로 하루 평균 약 30만32명이다. 선별검사소 사거리 건너까지 대기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12일 오전 서울 송파구 송파구 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가 검사를 받으려는 시민들로 붐비고 있다.

sun@yna.co. 지난 5일부터 일주일간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5일 25만4321명, 6일 24만3621명, 7일 21만709명, 8일 20만2714명, 9일 34만2436명, 10일 32만7543명, 11일 28만2987명으로 하루 평균 26만6333명이다.kr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