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막판 극적 합의...김진표 국회의장 합의 선출

2022-07-04 오후 12:20:00

’5선’ 김진표, 255명 찬성으로 국회의장 선출 35일 만에 국회의장 공백 해소…국회 정상화 수순 국회의장 합의 선출했지만…원 구성 협상 2라운드

Ytn, 뉴스채널

’5선’ 김진표, 255명 찬성으로 국회의장 선출 35일 만에 국회의장 공백 해소…국회 정상화 수순 국회의장 합의 선출했지만…원 구성 협상 2라운드

’5선’ 김진표, 255명 찬성으로 국회의장 선출 / 35일 만에 국회의장 공백 해소…국회 정상화 수순 / 국회의장 합의 선출했지만…원 구성 협상 2라운드

국회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조성호 기자!네, 오후 2시 열린 본회의에서 5선의 김진표 의원이 재석 의원 275명 가운데 255명 찬성으로 국회의장에 당선됐습니다.[김진표 / 신임 국회의장 : 후반기 국회가 한 달 늦게 시작한 만큼 머뭇거릴 시간이 없습니다. 당면한 민생 경제의 위기에 긴급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국회 민생경제특별위원회를 구성합시다.]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가 더 이상 국회 공전을 방치할 수 없다며 제안을 받아들이면서 여야가 극적인 타결을 이뤄냈습니다.

앞으로 어떤 과정이 이어질까요?법사위원장을 비롯한 상임위 협상은 원점에서 다시 논의될 것으로 보이는 데다, 최근까지 협상에서 '뇌관'이었던 사개특위를 놓고도 여야 입장이 여전히 평행선을 달리고 있어서 갈등의 불씨가 여전히 남아 있습니다.[박홍근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사개특위 운영 등 현안의 문제가 남아있는 것입니다. 당연히 향후에 상임위원장 문제를 어떻게 배분할 것인지는 계속 협의를 지속해나갈 것입니다. 법사위원장을 포함한 상임위원장 배분 문제는 보다 조속하게 여야가 협의를 이어나가야 할 문제인 것이고요.]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YTN »

여야, 국회의장단 합의 선출…21대 후반기 국회의장 김진표국회부의장으로는 김영주 민주당 의원(4선)과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5선)이 선출됐다.

여야, '원 구성' 협상 타결…민주당 김진표 국회의장 선출한 달 넘게 미뤄졌던 여야의 '원 구성' 협상이 극적으로 타결됐습니다. 이에 따라 여야 모두가 참석한 본회의에서 민주당 출신 김진표 의원이 국회의장으로 공식 선출됐습니다.

여야, '국회 정상화' 극적 타결…국회의장 '합의 선출'(종합)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고상민 박형빈 기자=막판까지 진통을 거듭하던 여야의 국회 정상화 협상이 4일 극적으로 타결됐다.

[속보]여야, 원구성 협상 극적 타결…국회의장 ‘합의 선출’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가 4일 “오늘 본회의에서 후반기 국회의장단 선출에 국민의힘이 협조한다면 민주당은 국민의힘이 제안한 ‘빠른 시일 내에 국회 상임위원장을 여야 합의로 선…

[속보] 여야, 원구성 협상 극적 타결…국회의장 '합의 선출'[속보] 여야, 원구성 협상 극적 타결…국회의장 '합의 선출'

[속보] 여야, 원구성 협상 극적 타결…국회의장 '합의 선출' | 연합뉴스[속보] 여야, 원구성 협상 극적 타결…국회의장 '합의 선출'

[앵커] 여야가 막판 극적 합의로 후반기 국회의장을 선출하면서 국회 공전이 한 달여 만에 멈출 수 있는 실마리를 만들었습니다.민주 김영주·국힘 정진석 의원 부의장 선출 김 의장 “조속한 원 구성을…임기 안 개헌” 김진표 신임 국회의장이 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398회 국회(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당선인사를 하고 있다. 엄민재 기자입니다.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의원총회 모두발언에서"오늘 본회의에서 후반기 국회의장단 선출에 국민의힘이 협조한다면 민주당은 '빠른 시일 내에 국회 상임위원장을 여야 합의로 선출하자'는 국민의힘 제안을 수용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다만 여야 합의로 선출하기로 한 상임위원장 배분을 놓고 또다시 첨예한 협상을 앞두게 됐습니다. 국회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여야는 4일 국회에서 본회의를 열어 21대 후반기 국회의장으로 김 의원을 선출했다. 조성호 기자! 21대 국회 후반기 김진표 의장이 결국 여야 합의로 선출됐군요? [기자] 네, 오후 2시 열린 본회의에서 5선의 김진표 의원이 재석 의원 275명 가운데 255명 찬성으로 국회의장에 당선됐습니다. 여야 의원들은 곧바로 본회의에 참석했고, 총 투표수 275표 중 255표를 얻어 민주당 출신 5선의 김진표 의원이 제21대 국회 후반기 국회의장으로 공식 선출됐습니다. 이에 따라 35일에 걸친 국회 의장단 공백 사태가 해소되면서 국회가 정상화 수순을 밟게 됐습니다. 김 의원은 노무현 정부에서 경제부총리와 교육부총리를 지냈으며 2004년 17대 총선에서 열린우리당 후보로 수원 영통구에 출마해 내리 5선을 했다. 김 신임 의장은 인사말에서 후반기 국회 출발이 늦은 만큼 민생 위기를 극복에 시급하게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는데요.7.

들어보시죠. 조속히 원 구성 합의까지 이뤄주실 것을 당부드린다”며 “당면한 민생경제위기에 긴급히 대응할 수 있도록 ‘국회민생경제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인사청문특별위원회’도 시급히 구성해 남은 공직 후보자에 대한 검증에 착수하자”고 말했다. 국민의 명령입니다. [김진표 / 신임 국회의장 : 후반기 국회가 한 달 늦게 시작한 만큼 머뭇거릴 시간이 없습니다. 당면한 민생 경제의 위기에 긴급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국회 민생경제특별위원회를 구성합시다. 국회 개원은 권리가 아니라 의무”라며 “여야 지도부는 국민의 명령을 지체 없이 받들어야 한다”고 밝혔다.] 어젯밤까지 여야 원내대표가 협상을 벌였지만, 여당이 사법개혁특위 위원장과 여야 동수 구성을 요구한 것을 야당이 거부하면서 평행선을 달렸다가 극적으로 합의했습니다. 여야 원내대표는 빠른 시일 안에 국회 정상화를 위해 법사위원장을 비롯한 상임위원단 선출을 위한 협상을 계속 이어가기로 했습니다.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가 오전에 의원총회를 마친 뒤 상임위원장 선출을 여야 합의로 한다면 국회 의장단 선출에 협조하겠다고 제안하면서 물꼬를 텄고, 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가 더 이상 국회 공전을 방치할 수 없다며 제안을 받아들이면서 여야가 극적인 타결을 이뤄냈습니다. 김 의장은 “승자독식 패자 전몰의 폐습과 결별할 때가 됐다. 박 원내대표는"민주당은 오늘부로 민생을 가로막는 벽들을 하나씩 허물어 나가겠다"며"이제 개점 휴회 상태를 끝내고 고물가 고금리 고환율 등 민생 경제 위기에 적극적으로 대응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앵커] 상임위원장 배분과 관련해서도 또다시 협상이 이어질 텐데요, 앞으로 어떤 과정이 이어질까요? [기자] 국회 의장단 선출만 합의로 마친 것이지, 원 구성 협상은 이제 다시 시작이라고 봐야 합니다. 법사위원장을 비롯한 상임위 협상은 원점에서 다시 논의될 것으로 보이는 데다, 최근까지 협상에서 '뇌관'이었던 사개특위를 놓고도 여야 입장이 여전히 평행선을 달리고 있어서 갈등의 불씨가 여전히 남아 있습니다. 국회부의장으로는 김영주 민주당 의원(4선)과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5선)이 선출됐다. 여야 입장 묶어서 들어보시겠습니다. [권성동 / 국민의힘 원내대표 : 협치 차원에서 통 크게 양보했기 때문에, 그럼에도 불구하고 민주당이 법사위원장은 민주당 몫이다, 뭐는 어떻다저떻다 여러 가지 조건을 붙여서 상임위원장 선출을 미룬다면 저는 비판의 화살이 민주당에 돌아갈 거라고 보고 있습니다.co.] [박홍근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사개특위 운영 등 현안의 문제가 남아있는 것입니다.7.

당연히 향후에 상임위원장 문제를 어떻게 배분할 것인지는 계속 협의를 지속해나갈 것입니다. 한겨레 구독신청 하기 후원하기 이벤트안내 후원하기 이벤트안내. 법사위원장을 포함한 상임위원장 배분 문제는 보다 조속하게 여야가 협의를 이어나가야 할 문제인 것이고요.] 시급한 민생 위기를 더는 방치할 수 없다는 공감대에 여야 합의로 국회 정상화의 첫발을 뗐지만, 사개특위를 비롯한 핵심 쟁점은 여전히 해소되지 않은 상태로 '임시 봉합'한 갈등은 언제든 다시 불거질 수 있어 보입니다. 지금까지 국회에서 YTN 조성호입니다. YTN 조성호 (chosh@ytn. 그러나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가 오전 의원총회를 마치고 '상임위원장 선출을 여야 합의로 한다면 국회의장단 선출에 협조하겠다'는 제안을 내놓자 협상의 물꼬가 다시 트였다.

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