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프리미어리그 첫 퇴장…프로통산 두 번째 레드카드

2019-05-04 오후 6:14:00
손흥민, 프리미어리그 첫 퇴장…프로통산 두 번째 레드카드

손흥민, 프리미어리그 첫 퇴장…프로통산 두 번째 레드카드 #SBS #SBSNEWS #스포츠뉴스

손흥민, 퇴장

손흥민 , 프리미어리그 첫 퇴장…프로통산 두 번째 레드카드 SBS SBSNEWS 스포츠뉴스

손흥민 프리미어리그 진출 후 처음으로 퇴장을 당했습니다. 손흥민 은 오늘 영국 본머스에서 열린 프리미어리그 37라운드 원정경기에서 전반 43분 레드카드 를 받고 그라운드를 떠났습니다.

손흥민은 오늘(4일) 영국 본머스에서 열린 프리미어리그 37라운드 원정경기에서 전반 43분 레드카드를 받고 그라운드를 떠났습니다.본머스의 페널티 지역에서 상대 수비수들과 몸싸움을 하며 공을 다툰 뒤 헤페르손 레르마를 신경전 끝에 거칠게 밀어 넘어뜨렸습니다.주심은 바로 레드카드를 꺼내 들었습니다.손흥민의 퇴장은 토트넘 입단 후 처음이자 프로 통산 두 번째입니다.첫 퇴장은 분데스리가 레버쿠젠 소속이던 2014년 10월 독일축구협회 포칼 2라운드였습니다.

손흥민은 이번 퇴장을 당하며 프리미어리그 최종전에도 뛸 수 없게 됐습니다.다만 오는 9일 네덜란드 아약스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 2차전에는 출전할 수 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SBS 뉴스 »

손흥민, 프리미어리그 첫 퇴장‥'3위 수성' 비상대한민국 24시간 뉴스 방송채널, 실시간 속보 및 제보하기, 분야별 뉴스, 방송 프로그램 다시보기

리버풀 판 다이크, 14년 만에 수비수로 'PFA 올해의 선수'리버풀 중앙수비 버질 판 다이크(28·네덜란드)가 2018-2019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최고의 선수에 등극했다.

'손흥민 빈자리' 컸다…토트넘, 아약스에 1차전 패배 손흥민 의 소속팀 토트넘이 유럽챔피언스리그 4강 1차전 홈경기에서 네덜란드 아약스에 뼈아픈 패배를 당했습니다. 손흥민 의 공백이 너무 컸습니다. 경고 누적 때문에 1차전을 뛸 수 없게 된 손흥민 은 사복을 입고 관중석에서 경기를 지켜봤습니다.

손흥민-케인 빈자리 보인 아약스전…토트넘 '뼈아픈 패배' 손흥민 이 경고 누적으로 빠진 토트넘이 유럽챔피언스리그 4강 1차전 홈경기에서 네덜란드 아약스에 뼈아픈 패배를 당했습니다. 손흥민 이 관중석에서 경기를 지켜본 가운데 토트넘은 전반 15분 만에 아약스 판 더 베이크에게 선제골을 허용했습니다.

폭스스포츠 '손흥민 발롱도르 후보 오를 것…메시와 경쟁' 손흥민 (27·영국 토트넘)이 축구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상으로 꼽히는 발롱도르(Ballon d'Or·황금공) 후보에 오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책과 삶]1920년대 BTS 뺨쳤던 아이돌, 안창남1920년대 조선 최고의 ‘아이돌 스타’는 비행사 안창남이었다. 1922년 12월10일, 그의 귀국 비행을 보기 위해 여의도 비행장에 모인 사람만 5만여명에 달했다. 당시 경성 인구의 6분의 1에 이르는 인원이다.

손흥민 빠진 토트넘, 아약스에 패…'꿈의 무대' 앞 멈추나토트넘이 유럽 챔피언스리그 준결승 1차전 홈경기에서 네덜란드 아약스에 뼈아픈 패배를 당했습니다. 손흥민 선수의 빈자리가 아쉬웠습니다. 경고 누적 때문에 1차전을 뛸 수 없게 된 손흥민 이 관중석에서 지켜보는 가운데, 토트넘은 전반 15분 만에 아약스 판 더 베이크에게 선제골을 내줬습니다.

토트넘, 아약스와 챔스 4강…손흥민은 경고 누적 '결장'토트넘이 내일 새벽 유럽 챔피언스리그 4강 1차전을 치릅니다. 손흥민 선수는 1차전은 경고 누적으로 뛸 수 없지만, 훈련을 함께하며 동료들의 기운을 북돋아 줬습니다. 홈에서 열리는 1차전을 앞두고 토트넘 선수들은 전술 훈련을 펼치며 '돌풍의 팀' 아약스와 경기를 준비했습니다.

손흥민, 프리미어리그 첫 퇴장‥'3위 수성' 비상대한민국 24시간 뉴스 방송채널, 실시간 속보 및 제보하기, 분야별 뉴스, 방송 프로그램 다시보기

첫 공판 마치고 나온 이명희의 첫 마디

첫 공판 마치고 나온 이명희의 첫 마디자신을 기다리고 있던 취재진에게 한 말이다. 4대강개발 자원외교 방위산업비리 이명박 명박이형은 무슨죄목으로 감옥갔을까?

블루보틀 한국 첫 오픈, 성수 매장 장사진…“두 시간 기다려도 못들어가”블루보틀은 손님이 커피를 주문하면 커피콩을 갈아서 핸드드립 방식으로 커피를 내리는 ‘슬로우 커피’로 유명한 미국 체인으로, 일본에 이어 한국이 두번째 해외 진출이다.

손흥민이 프리미어리그 진출 후 처음으로 퇴장을 당했습니다.토트넘의 손흥민 선수가 프리미어리그 진출 이후 처음으로 레드카드를 받았습니다.잉글랜드프로축구선수협회 PFA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한 리버풀 중앙수비 판 다이크.크게보기 글자크기 작게보기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이 유럽챔피언스리그 4강 1차전 홈경기에서 네덜란드 아약스에 뼈아픈 패배를 당했습니다.

손흥민은 오늘(4일) 영국 본머스에서 열린 프리미어리그 37라운드 원정경기에서 전반 43분 레드카드를 받고 그라운드를 떠났습니다. 본머스의 페널티 지역에서 상대 수비수들과 몸싸움을 하며 공을 다툰 뒤 헤페르손 레르마를 신경전 끝에 거칠게 밀어 넘어뜨렸습니다. 손흥민은 본머스의 비신사적 플레이에 흥분해 상대 선수를 밀쳤고, 주심은 곧바로 레드카드를 꺼내 들었습니다. 주심은 바로 레드카드를 꺼내 들었습니다. 판 다이크는 세르히오 아게로, 라힘 스털링, 베르나르두 실바(이상 맨체스터 시티), 사디오 마네(리버풀), 에덴 아자르(첼시)를 제치고 수상했다. 손흥민의 퇴장은 토트넘 입단 후 처음이자 프로 통산 두 번째입니다. 토트넘은 후반 한 명이 더 퇴장당하는 불리함 속에 0대 1로 져 3위 수성이 위험해졌습니다. 첫 퇴장은 분데스리가 레버쿠젠 소속이던 2014년 10월 독일축구협회 포칼 2라운드였습니다. 토트넘은 193cm 장신 공격수 요렌테를 최전방에 내세웠지만 역시 손흥민과 해리 케인의 빈자리가 컸습니다.

손흥민은 이번 퇴장을 당하며 프리미어리그 최종전에도 뛸 수 없게 됐습니다. 김재형 [[email protected] 잉글랜드프로축구선수협회 PFA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한 리버풀 중앙수비 판 다이크(오른쪽). 다만 오는 9일 네덜란드 아약스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 2차전에는 출전할 수 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