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이번엔 평양 비행장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새해 4번째

북한, 이번엔 평양 비행장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새해 4번째 #SBS뉴스

Sbs 뉴스, 뉴스

2022-01-17 오전 6:00:00

북한, 이번엔 평양 비행장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새해 4번째 SBS뉴스

새해부터 연쇄 무력시위를 벌이고 있는 북한이 오늘 또다시 단거리 탄도미사일 로 보이는 발사체 2발을 발사했습니다. 합동참모본부는 '오늘 오전 평양시 순안비행장 일대에서 동쪽으로 발사된 단거리 탄도미사일 로 추정되는 발사체 2발을 포착했다'고 밝혔습니다.

합동참모본부는"오늘 오전 평양시 순안비행장 일대에서 동쪽으로 발사된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 2발을 포착했다"고 밝혔습니다.이어"우리 군은 추가발사에 대비해 관련 동향을 추적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 총리와 내각을 보좌·지원하는 정부 기관인 내각관방도 북한이 탄도미사일 가능성이 있는 것을 발사했다고 발표했습니다.북한의 이날 발사는 지난 14일 열차에서 단거리 탄도미사일(북한판 이스칸데르) 2발을 발사한 지 사흘 만입니다.

지난 5일 극초음속 미사일이라고 주장한 탄도미사일 발사로 새해 첫 무력시위를 시작한 이후 벌써 네 번째 도발입니다.북한은 앞서 11일에는 자강도 일대에서 극초음속 미사일이라고 주장한 탄도미사일을 발사했고, 14일에는 평안북도 의주 일대 철로 위 열차에서 '북한판 이스칸데르'(KN-23) 2발을 쐈습니다.14일의 경우 한낮에 쏘아 올린 뒤 이튿날 조선중앙통신 등 북한 매체를 통해 동해상의 표적으로 설정한 함경도 길주군 무수단리 앞바다의 무인도인 '알섬'에 명중하는 장면도 공개해 기종의 정확성을 과시하기도 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SBS 뉴스 »

[단독] '유엔 백신 지원 타진에…북한 '화이자나 모더나냐'''박지원 국정원장이 미국 고위 인사들에게대북 지원을 제안했다'란 말이 나옵니다.유엔 북한 백신

[1보] 소식통 '북한 화물열차 중국 단둥 도착' | 연합뉴스[1보] 소식통 '북한 화물열차 중국 단둥 도착'

북한 '약한 주먹으론 패배의 눈물 닦는 시대'…미사일 발사 자축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정래원 기자=북한매체가 이달 5일과 11일 두 차례 진행한 극초음속 미사일 시험발사를 자축했다. 정신빠진 놈들 이러는 데도 어너당은 엄청좋아 하지

러시아, '북한 미사일프로그램 지원' 美 주장에 강력 반발미국이 북한의 대량살상무기와 탄도미사일 프로그램 개발에 관여한 혐의로 북한인과 함께 러시아인과 기업을 제재 대상에 올린 데 대해 러시아가 강하게 반발했습니다.마리야 자하로바 러시아 외무부 대변인은 현지시각 14일 외무부 사이트에 올린 공식 논평을 통해 '북한의 모든 미사일 프로그램'을 위한 부품과 기술 ... 미국이 잘못 찍었네. 친중 종북이들 공로를 왜 러시아에 돌리나?

북한 해커, 지난해 암호화폐 4700억원 빼돌렸다 - BBC News 코리아북한 해커, 지난해 암호화폐 4700억원 빼돌렸다 북한은 통상적으로 해킹 공격에 관여한 사실을 부인해 왔다.

합참 '북한, 동해상으로 발사체 발사'…새해 네 번째 도발지난 14일 서울역 대합실에서 시민들이 북한의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발사체 관련 뉴스를 보고 있는 모습. 〈사진-연합뉴스〉 ..

새해부터 연쇄 무력시위를 벌이고 있는 북한이 오늘(17일) 또다시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보이는 발사체 2발을 발사했습니다.유엔이 북한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백신의 대북 지원을 위해 협의중이라고 정부 고위 소식통이 16일 말했다.[1보] 소식통 "북한 화물열차 중국 단둥 도착" 카카오톡에 공유.대외선전매체 '조선의 오늘'은 16일"주체조선의 무진 막강한 군력이 천하를 뒤흔들고 있다"면서"우리의 주체무기, 극초음속 미사일 시험발사에서의 대성공을 두고 온 나라가 승리의 신심과 환희에 넘쳐있다"고 주장했다.

합동참모본부는"오늘 오전 평양시 순안비행장 일대에서 동쪽으로 발사된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 2발을 포착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우리 군은 추가발사에 대비해 관련 동향을 추적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백신 6000만회 분은 영유아를 제외한 북한 주민이 부스터샷을 포함해 3차례 접종할 수 있는 분량이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 총리와 내각을 보좌·지원하는 정부 기관인 내각관방도 북한이 탄도미사일 가능성이 있는 것을 발사했다고 발표했습니다. 북한의 이날 발사는 지난 14일 열차에서 단거리 탄도미사일(북한판 이스칸데르) 2발을 발사한 지 사흘 만입니다. 다른 소식통은 “유엔의 제안을 접한 김 대사는 ‘평양에 보고하겠다. 지난 5일 극초음속 미사일이라고 주장한 탄도미사일 발사로 새해 첫 무력시위를 시작한 이후 벌써 네 번째 도발입니다. 다만 지난 14일 '북한판 이스칸데르'(KN-23)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열차에서 발사한 것은 언급하지 않았다.

북한은 앞서 11일에는 자강도 일대에서 극초음속 미사일이라고 주장한 탄도미사일을 발사했고, 14일에는 평안북도 의주 일대 철로 위 열차에서 '북한판 이스칸데르'(KN-23) 2발을 쐈습니다. 유엔 측이 추진하고 있는 대북지원 백신 종류는 결정되지 않았다고 한다. 14일의 경우 한낮에 쏘아 올린 뒤 이튿날 조선중앙통신 등 북한 매체를 통해 동해상의 표적으로 설정한 함경도 길주군 무수단리 앞바다의 무인도인 '알섬'에 명중하는 장면도 공개해 기종의 정확성을 과시하기도 했습니다. 오늘 발사한 미사일도 사거리가 400km 미만으로 탐지되는 등 제원이 14일과 유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코백스는 지난해 3월부터 순차적으로 811만 5600회 접종 분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배분했다. 이에 '북한판 이스칸데르'의 재발사 가능성이 제기됩니다. 평양 순안비행장에서 무인도 알섬 일대까지 사거리는 직선거리로 370∼400㎞ 정도입니다. 북한은 지난해 8월 코백스가 배분한 중국산 백신인 시노백 297만회 분에 대해선 “코로나로 심각한 영향을 받는 나라들에 재배정해도 된다”며 사실상 거부의사를 밝혔다.

앞서 합참이 포착 직후 언론에 알릴 당시 발사 방향을 '동해상'이라고 했다가 추후 지상 낙하를 의미하는 '동쪽'이라고 표현을 정정한 점도 이런 관측에 무게를 싣고 있습니다. 다만 군 당국은 발사대 종류가 철로 혹은 이동식 발사대 차량(TEL)인지 여부는 아직 분석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유엔의 백신 지원 제안에는 한국과 미국의 교감이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신년 들어 두 차례 이뤄진 북한의 '극초음속' 발사에 대응해 미국 바이든 행정부가 첫 대북제재 카드를 꺼냈지만, 오히려 보란 듯 사흘 간격으로 연쇄 무력시위를 이어가며 한반도 정세가 악화하는 양상입니다. 북한은 또 자신들의 잇단 미사일 발사를 '국방력 강화'의 결과물로 치켜세우면서도 남측 군 당국의 해외 훈련 참가 등은 비난하는 이른바 '이중적 기조'도 이어가고 있습니다.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이 지난달 13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제4회 글로벌인텔리전스서밋(GIS)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