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동 한의사 일가족 비극…유서엔 '잘못된 결정 미안'

목동 한의사 일가족 비극…유서엔 '잘못된 결정 미안'

14.2.2020

목동 한의사 일가족 비극…유서엔 '잘못된 결정 미안'

어제(13일) 서울 목동에서 30대 한의사가 아내와 어린 두 자녀를 살해한 뒤 자신도 극단적인 선택을 한 걸로 추정되는 사건이 일어..

[앵커] 어제(13일) 서울 목동에서 30대 한의사가 아내와 어린 두 자녀를 살해한 뒤 자신도 극단적인 선택을 한 걸로 추정되는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두 달 전 새로 병원을 열었다고 하는데 여기에 대해서 잘못된 결정을 내려 미안하단 취지의 글을 남겼다고 합니다. 김지성 기자입니다. [기자] 경기도 김포의 한 한방병원입니다. 엘리베이터 앞에는 당분간 진료를 중단한다는 안내문이 붙었습니다. 어제 서울 목동에서 아내와 두 자녀를 살해한 뒤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되는 한의사 A씨가 운영해온 병원입니다. 지난해 12월 새롭게 열었는데, 80개가량의 병상이 있습니다. A씨는 한의사인 아내 B씨와 인천에서도 병원을 운영 중이었습니다. 병원 관계자들은 "A씨가 병원을 하나 더 열면서 대출을 받았지만, 금전적 압박을 느낄 수준은 아니었다"고 전했습니다. [병원 관계자 : 은행 지점장이 오셔서 대출해주고. 김포 병원 하면서 본인이 원하는 대로 준비 못 하고, 그래도 저희 병원(인천)이 잘되고 있어서…] 다만 A씨가 인테리어 문제로 스트레스를 호소했다고 전했습니다. 경찰은 A씨가 새 병원을 열면서 압박감을 느꼈을 가능성이 있지만, 경제난으로 볼 수 있는 뚜렷한 정황은 아직까지 확인되지 않았다고 했습니다. 아내와 심한 갈등도 없던 걸로 파악하고 있습니다. A씨는 새 병원을 연 것에 대해 '잘못된 결정을 내려 미안하다'는 취지의 글을 남겼습니다. 오늘 숨진 일가족에 대해 부검이 이뤄졌고, 결과는 2주 뒤에 나옵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영상디자인 : 조성혜)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JTBC 뉴스

목동 한의사 부부 비극, 아내·두아기 죽인뒤 8장 유서엔...남편은 아파트단지 내 정류장 앞에서, 부인 등은 집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부부 모두 한의사로 알려졌습니다. 비극이라고 우물우물 지껄이지 말고 일가족을 무자비하게 살해한 잔인한 살해범이라고 제대로 써라 경제위기로 가정이 파괴되던 IMF가 다시 온 듯... 경제가 어려워

목동 한의사 부부 비극, 아내·두아기 죽인뒤 8장 유서엔...남편은 아파트단지 내 정류장 앞에서, 부인 등은 집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부부 모두 한의사로 알려졌습니다. 비극이라고 우물우물 지껄이지 말고 일가족을 무자비하게 살해한 잔인한 살해범이라고 제대로 써라 경제위기로 가정이 파괴되던 IMF가 다시 온 듯... 경제가 어려워

[팩트체크] 정당 상징색, 다른 당과 겹치면 못 쓸까?국민당(가칭), 상징색으로 주황색 결정[이은혜/민중당 대변인 (어제) : 원내정당인 민중당이 3년째 사용해오고 있는 색…주황..

선관위, 오늘 미래한국당 등록 여부 결정…등록 받아들일 듯자유한국당 한선교 전 의원이 대표를 맡은 미래한국당은 지난 6일 선관위에 정당 등록을 신청했습니다. 앞서 더불어민주당은 미래한국당의 시도당 사무실이 한국당 사무실과 주소가 같거나 논밭에 위치한 외딴 창고였다면서 제대로 된 요건을 갖추지 못한 만큼 선관위가 등록을 거부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선관위는 저딴걸 당이라고 인정 하겠다는건가? 미친놈들 쯔쯔

[2월 13일] 미리보는 KBS뉴스9[오늘의_늬우스9] ▶日 크루즈선 44명 추가 확진…일부 하선 결정 ▶3차 입국 우한 교민 모두 ‘음성’ ▶‘수사 기밀 누설’ 혐의 기소 판사들…1심서 무죄 ▶‘5·18 참여 시민 명예훼손’ 지만원, 1심서 실형 ▶풍선효과 ‘수·용·성’…“조정대상지역 확대 검토” 外



댓글 쓰기

Thank you for your comment.
Please try again later.

최근 뉴스

뉴스

15 2월 2020, 토요일 뉴스

이전 뉴스

여탕 '여장남자' 검거…'여자라고 생각해 간 것' 주장

다음 뉴스

KLM항공 '인종차별 아닌 실수'…나흘 만에 '이상한 사과'
동물병원 진료비 사전 고지…수의사법 개정안 입법예고 정부 '확진자 감소, 검사 적었던 탓...언제든 급증 가능' [단독] 박사방 조주빈, 마약 팔겠다며 200만 원 챙겨 마스크 ‘매점매석’ 586명 검거…1349만 장 확보 업주들 반발에 배민 “요금 개편안 사과, 개선책 강구” 한미 통화스와프 자금 85억달러 9일 추가 공급 통합당 후보 '3040 무지해'...제2의 노인 폄하 발언? [속보] 호텔 서비스 요금 논란 청년주택에 서울시 “개선하겠다” “너 ○○○보다 늙어보여” 단원들 외모 비하 발언한 국립국악원 안무자…법원 “성희롱 해당” 코로나19 영향?…최근 두 달간 아동학대 신고 13% 증가 ‘n번방’ 통로 역할 ‘와치맨’ “피해자에 진심으로 사죄” '구충제 이버멕틴, 코로나 바이러스 48시간 내 사멸시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