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니터 수리·교체한 백남준 ‘다다익선’ 시험운전···평일 관람객도 볼 수 있다

고 백남준의 최대 규모 작품인 ‘다다익선’(1988)이 시험 운전에 들어갔다. 평일 관람객에도 개...

모니터 수리·교체한 백남준 ‘다다익선’ 시험운전···평일 관람객도 볼 수 있다 - 경향신문

2022-01-20 오후 3:34:00

‘다다익선’은 2018년 ‘계속 가동할 경우 화재나 폭발 위험이 있는 누전상태’라는 한국전기안전공사의 정기안전점검 결과에 따라 가동이 전면 중단됐다.

고 백남준의 최대 규모 작품인 ‘다다익선’(1988)이 시험 운전에 들어갔다. 평일 관람객에도 개...

■관련기사▶기사보기 : 불 꺼진 백남준의 ‘공든 탑‘…미디어아트 보존에 관한 난제를 던지다▶기사보기 : 백남준의 '다다익선' 2022년 불 켠다...국립현대미술관, 복원방향 발표국립현대미술관은 “‘다다익선’의 기본적인 보존·복원 과정을 마쳤다. 6개월 동안 시험 운전을 실시한다. 가동시간별 작품 노후화 등을 면밀히 점검할 것”이라고 20일 알렸다.1차 시험 운전은 3월까지다. 가동 시간은 1월17일~1월28일 오후 2시~오후 4시(2시간), 2월7일∼2월18일 오전 11시~오후 3시(4시간), 2월21일~3월4일 오전 10시~오후4시(6시간), 3월7일∼3월18일 오전 9시30분∼오후 5시30분(8시간)이다. 주말과 공휴일, 설 연휴엔 가동하지 않는다. 2~3차 시험 운전은 추후 공개한다.

백남준 ‘다다익선’ 시험 운전 장면. 국립현대미술관 제공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 램프코어에 설치된 ‘다다익선’은 1988년 서울올림픽 등 국제 행사에 맞춰 기획·제작됐다. 모니터 1003대로 백남준 작품 중 최대 규모다. 브라운관 모니터(CRT) 노후화로 2003년 전면 교체 이후 지속적으로 기기를 수리하거나 교체해왔다. 2018년 2월 ‘계속 가동할 경우 화재나 폭발 위험이 있는 누전상태’라는 한국전기안전공사의 정기안전점검 결과에 따라 가동을 전면 중단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경향신문 »

'무속 비선실세' 건진법사 쫓는 민주당…'생태탕 2탄' 우려도당내에선 '생태탕 때처럼 헛물만들이킬 수 있다'란 말도 나옵니다.건진법사 윤석열 결과도 내곡동 생태탕 될듯

평화나무, 기자에 “1억도 줄 수 있다” 발언한 김건희 검찰 고발평화나무 공명선거감시단, 김건희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장 접수 김건희 통화, 참으로 생각할수록 화가 납니다. 김용민 화이팅!

'스타트업, 놀이터에 갇혔다' 규제 샌드박스, 3년의 그늘비좁은 임시 놀이터. 이 안에서만 놀아야한다면, 어린이가 성장할 수 있을까요.※ 중앙일보 회원만 볼 수 있습니다.로그인하고 '꿀정보' 받아 가세요~.스타트업 규제 팩플

“정부, 오미크론 ‘끝’ 아닌 ‘통제할 수 있다’는 믿음 줘야”“시민들의 합리적인 위험 인식과 이를 통한 자발적 행위가 우리 방역의 핵심이었다고 정부가 말한 적이 있나요? 오미크론 변이에는 ‘자발적 행위’ 그게 필요합니다.” 유명순 서울대학교 교수는 오미크론 변이에 대응하려면 국민들의 자발적 행동을 되살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언론선동과 법원뻘짓이 그 ㅈㄹ인데 정부탓이라고? 맨날 정부가 국민들덕분이라고 죽어라일하면서 말할때 귀처막았나

사시 9수 '인간 구증구포'…석열이와 마법사의 돌잔치'사람에 충성하지 않는다'란 말, 기억하시죠.윤 후보의 인간미를 웹툰으로 그렸습니다.※ 중앙일보 회원만 볼 수 있습니다.로그인하고 '꿀정보' 받아 가세요~.이재명 윤석열 웹툰 스트릿대선파이터 사이비에 충성하는 인간

30억 게임 시장, 이들은 진심이다…블리자드 산 MS의 속내'업계 사상 최대 규모'. 인수합병에82조원을 쏜 MS의 속내는...※ 중앙일보 회원만 볼 수 있습니다.로그인하고 '꿀정보' 받아 가세요~.블리자드 MS 팩플

고 백남준의 최대 규모 작품인 ‘다다익선’(1988)이 시험 운전에 들어갔다. 평일 관람객에도 개방한다. ■관련기사 ▶기사보기 : 불 꺼진 백남준의 ‘공든 탑‘…미디어아트 보존에 관한 난제를 던지다 ▶기사보기 : 백남준의 '다다익선' 2022년 불 켠다...국립현대미술관, 복원방향 발표 국립현대미술관은 “‘다다익선’의 기본적인 보존·복원 과정을 마쳤다. 6개월 동안 시험 운전을 실시한다. 가동시간별 작품 노후화 등을 면밀히 점검할 것”이라고 20일 알렸다. 1차 시험 운전은 3월까지다. 가동 시간은 1월17일~1월28일 오후 2시~오후 4시(2시간), 2월7일∼2월18일 오전 11시~오후 3시(4시간), 2월21일~3월4일 오전 10시~오후4시(6시간), 3월7일∼3월18일 오전 9시30분∼오후 5시30분(8시간)이다. 주말과 공휴일, 설 연휴엔 가동하지 않는다. 2~3차 시험 운전은 추후 공개한다. 백남준 ‘다다익선’ 시험 운전 장면. 국립현대미술관 제공 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 램프코어에 설치된 ‘다다익선’은 1988년 서울올림픽 등 국제 행사에 맞춰 기획·제작됐다. 모니터 1003대로 백남준 작품 중 최대 규모다. 브라운관 모니터(CRT) 노후화로 2003년 전면 교체 이후 지속적으로 기기를 수리하거나 교체해왔다. 2018년 2월 ‘계속 가동할 경우 화재나 폭발 위험이 있는 누전상태’라는 한국전기안전공사의 정기안전점검 결과에 따라 가동을 전면 중단했다. 국립현대미술관은 이후 전체 모니터와 전원부 정밀진단을 실시한 뒤 중고를 사들여 수리·교체했다. 2020~2021년 1003대 중 손상 CRT 모니터 중 735대를 수리하고, 상단 6인치 및 10인치 총 268대를 평면 디스플레이로 제작·교체했다. 1988년 ‘다다익선’ 일반 공개 당시 모습. 국립현대미술관 제공 백남준 다다익선국렵현대 과천관모니터 수리교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