답답한 골 결정력... 황선홍호, 태국과 졸전 끝에 무승부

  • 📰 OhmyNews_Korea
  • ⏱ Reading Time:
  • 31 sec. here
  • 2 min. at publisher
  • 📊 Quality Score:
  • News: 16%
  • Publisher: 51%

대한민국 헤드 라인 뉴스

대한민국 최근 뉴스,대한민국 헤드 라인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한국 1-1 태국

큰사진보기 ▲ 이강인 패스, 손흥민 슛 2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C조 3차전 한국과 태국의 경기. 한국 손흥민이 이강인의 패스를 받아 슛하고 있다. ⓒ 연합뉴스황선홍 임시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2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태국과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3차전에서 1-1로 비겼다. 한국은 4-2-3-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주민규가 최전방에 위치하고, 2선은 손흥민-이재성-정우영이 자리잡았다. 수비형 미드필더는 황인범-백승호, 포백은 김진수-김영권-김민재-설영우, 골문은 조현우가 지켰다.

태국의 전력은 예상보다 강했다. 일사분란한 수비 간격으로 한국의 공격을 적절하게 제어했다. 전반 28분 황인범이 아크 왼쪽에서 얻어낸 프리킥을 손흥민이 낮게 깔아찼지만 골키퍼 손에 걸렸다. 태국의 이시이 감독은 후반 13분 수파낫 무안타를 교체 투입하며 변화를 꾀했다. 이시이 감독의 용병술은 적중했다. 후반 16분 수파낫이 돌아서며 오른쪽으로 패스를 보냈고, 오른쪽 풀백 미켈슨이 슈팅한 공이 조현우 골키퍼를 통과했다. 이후 쇄도하던 수파낫이 밀어넣으며 동점을 만들었다. 순간적인 수비 집중력 부족이 드러난 장면이었다. 후반 18분 박스 밖 아크에서 손흥민의 왼발슛은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이강인이 오른쪽에서 양질의 크로스를 올리며 공격을 주도했지만 평소만큼의 날카로움은 떨어졌다. 한국은 마지막까지 태국 수비를 공략했다. 후반 38분 이명재가 때린 슈팅은 골대를 빗겨났다. 후반 43분 혼전 상황에서 손흥민의 마지막 슈팅이 골문을 벗어났다. 이어진 코너킥 기회에서 골문 앞에 있던 김영권의 다이빙 헤더마저 골키퍼에게 막혔다. 44분에는 황인범의 컷백 패스에 이은 백승호의 오른발 슈팅이 아쉽게 골대 오른쪽으로 벗어났다. 결국 추가골 사냥에 실패하면서 경기는 무승부로 종료됐다.

 

귀하의 의견에 감사드립니다. 귀하의 의견은 검토 후 게시됩니다.
이 소식을 빠르게 읽을 수 있도록 요약했습니다. 뉴스에 관심이 있으시면 여기에서 전문을 읽으실 수 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 16. in KR

대한민국 최근 뉴스, 대한민국 헤드 라인

Similar News:다른 뉴스 소스에서 수집한 이와 유사한 뉴스 기사를 읽을 수도 있습니다.

상처 보듬고 태국전 나설 한국 축구... 다시 '원팀' 될까황선홍호, 태국과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출처: OhmyNews_Korea - 🏆 16. / 51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손흥민 선제골’ 한국, 태국과 1대1 아쉬운 무승부...C조 1위는 지켰다 [WC 아시아예선]캡틴이자 ‘해결사’인 손흥민(32)이 선제골을 터뜨렸다. 하지만 후반전 이를 지키지 못하고 동점골을 내준 끝에 태국 2연전 1차전서 아쉬운 무승부에 그쳤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남자 축구대표팀이 2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태국과 2026년 북중미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C조 3차전서 손흥민의 선제골을 지키지 못하고 1-1 무승부를 기록했
출처: maekyungsns - 🏆 15. / 51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손흥민 선제골에도…황선홍호, 태국전 1-1 무승부 기록(종합)2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C조 3차전 한국과 태국의 경기가 1-1 무승부로 끝난 뒤 한국 손흥민과 이강인이 서로 격려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황선홍 감독이 이
출처: JTBC_news - 🏆 3.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이한울 4골' 극적인 무승부 강원, 슈퍼리그 잔류 유리한 고지강원FS, 17일 구미FS 결과 따라 슈퍼리그 잔류
출처: OhmyNews_Korea - 🏆 16. / 51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두산, 팽팽한 승부 끝에 SK호크스 꺾고 선두 질주 [남자핸드볼]두산 정의경 6골, 5어시스트로 승리 주도하며 매치 MVP에 선정 두산 김연빈 7골, 김동욱 5세이브, 김신학 6세이브 등 공수 활약 SK호크스 하태현 6골, 박지섭·장동현 4골씩…유누스 10세이브
출처: maekyungsns - 🏆 15. / 51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SK슈가글라이더즈, 서울시청 꺾고 선두로 치고 나가 [여자핸드볼]7골로 공격 선봉에 나선 SK슈가글라이더즈 유소정 매치 MVP SK슈가글라이더즈 강경민 7골 넣으며 역대 3호 1000득점 서울시청 우빛나 11골, 윤예진 6골, 정진희 골키퍼 9세이브
출처: maekyungsns - 🏆 15. / 51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