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올림픽도 나오냐고? ‘본캐’에 한번 물어볼게요

도쿄올림픽 ‘투잡’ 출전 선수들‘엔지니어-사격’ ‘원예사-유도’‘음식배달-펜싱’ ‘수학자-사이클’ 다른 본업 유지하며 운동 병행 훈련비용 등 마련 목적 생계형도

2021-07-30 오전 2:29:00

엔지니어 사격 선수, 음식 배달 뛰는 펜싱 선수, 꽃 다듬는 유도 선수, 숫자에 몰입하는 수학자…. 올림픽에 출전하는 선수 중 상당수는 ‘전업’으로 운동을 하고 있지만, 전혀 다른 분야에서 본업과 운동을 병행하는 선수들이 있다.

도쿄올림픽 ‘투잡’ 출전 선수들‘엔지니어-사격’ ‘원예사-유도’‘음식배달-펜싱’ ‘수학자-사이클’ 다른 본업 유지하며 운동 병행 훈련비용 등 마련 목적 생계형도

‘엔지니어-사격’ ‘원예사-유도’‘음식배달-펜싱’ ‘수학자-사이클’다른 본업 유지하며 운동 병행훈련비용 등 마련 목적 생계형도 캐나다 사격 선수 린다 케이코. 린다 케이코 트위터 갈무리. 엔지니어 사격 선수, 음식 배달 뛰는 펜싱 선수, 꽃 다듬는 유도 선수, 숫자에 몰입하는 수학자…. 올림픽에 출전하는 선수 중 상당수는 ‘전업’으로 운동을 하고 있지만, 전혀 다른 분야에서 본업과 운동을 병행하는 선수들이 있다. 2020 도쿄올림픽 사격 종목에 출전한 린다 케이코(40·캐나다)의 직업은 엔지니어다. 캐나다의 한 전기회사에서 송전탑을 관리하는데 올림피언인 아버지 윌리엄 헤어의 권유로 사격을 시작했다. 2016 리우 대회에 이어 두 번째 올림픽 참가다. 그의 아버지는 57년 전 1964 도쿄 대회 사격 종목에 출전한 바 있다. “올림픽 출전은 가족의 일”이라고 밝힌 케이코는 오는 30일 여자 25m 권총에서 예선전을 치른다. 10m 공기권총에서는 53명 출전 선수 중 47위를 기록했다. 여자 사이클 개인도로에서 깜짝 우승을 차지한 안나 키센호퍼(30·오스트리아)는 학생들에게 수학을 가르치는 수학 박사다. 빈 공과대학에서 수학을 전공하고 영국 케임브리지에서 석사 학위, 카탈루냐 공과대학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스위스 로젠공대에서 연구원으로 일하고 있는데 올림픽도 혼자서 준비했다. 오스트리아가 사이클에서 올림픽 금메달을 딴 것은 125년 만이다. 남자 클레이 사격에 나서는 폴 아담스(호주)의 본래 직업은 간호사다. 폴 또한 2016 리우 대회에 이어 이번 대회가 두 번째 출전이다. 2012 런던 대회 남자 에페 금메달리스트 루벤 리마리도. 루벤 리마디로 인스타그램 갈무리. 반면, 본업인 운동을 위해 ‘부업’으로 생계를 유지해야 하는 선수들도 있다. 아일랜드 유도 선수 벤 플레처(28)는 훈련에 필요한 비용을 대기 위해 주말에는 원예사로 일하고 있다. 2016 리우 대회에 이어 두 번째 올림픽에 출천한 벤은 29일 유도 100㎏급에 출전해 32강전에서 무함마드 카린 후라모프(우즈베키스탄)을 만나 절반을 내줘 패했다. 2012 런던 대회 펜싱 에페 종목에 출전해 조국에 역사상 두 번째 메달(금)을 선사한 루벤 리마르도(35·베네수엘라)는 배달 라이더로 일하기도 했다. 가족들의 생계를 책임지고 훈련에 지장을 주지 않기 위한 직업을 택한 것이다. 도쿄올림픽 누리집에 실린 사전 인터뷰를 보면 리마르도는 “베네수엘라 출신으로 올림픽 메달을 두 번 딴 선수는 아무도 없다. 나는 그 주인공이 되기 위해 싸우고 있다”고 출전 각오를 밝혔다. 그는 전의를 불태웠지만, 32강에서 로맹 캐논(24·프랑스)를 만나 12-15로 패했다. 장필수 기자 feel@hani.co.kr 더불어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 언론 한겨레 구독신청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전입신고 '다음 날 효력' 악용…전입 날 '주인 바꾸기' 사기 문 대통령, 마지막 유엔 무대서 다시 '한반도 종전선언' 53세 김구라, 둘째 자녀 얻었다…'MC그리와 22세 차이'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후원하기 후원제 소개 두근거리는 미래를 후원해주세요 소외 없이 함께 행복한 세상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한겨레 »

[뉴스광장 2부 헤드라인]

수도권 확진 12%↑…확진자 90% ‘미접종·불완전 접종’ 지난주 수도권 하루 평균 확진자가 직전 주보다 12...

넘어진 김정환 따라한 독일 펜싱 선수 '조롱 의도 아니었다'그는 자신의 SNS에 '심판이 보도록 할 의도였다'며 직접 설명했습니다. 올림픽 펜싱 김정환

“그 작은 눈으로 공 어떻게 보나” 한국 탁구 선수 비하한 그리스 해설자 퇴출생방송 중계 도중 한국 탁구 선수를 비하한 그리스의 한 스포츠 해설자가 퇴출됐다. 27일(현지시간) AP 통신이 현지 언론을 인용해 보도한 바에 따르면 그리스 국영방송사 ERT…

'작은 눈에 공 보이나' 한국 선수 비하 그리스 해설자 퇴출그리스의 한 스포츠 해설자가 도쿄올림픽 경기 생방송 도중 한국 선수를 비하하는 발언을 해 퇴출당했습니다.그리스 국영방송사 ERT 텔레비전은 현지 시간 27일 도쿄올림픽 탁구 경기 해설 과정에서 인종차별적 발언을 한 저널리스트 출신 해설자 디모스테니스 카르모이리스와의 방송 계약을 종료한다고 밝혔습니다.... 으아!...mbc는 비교 불가한 더 큰 사고를 치고도 쌩까는데.... 어디가나 쓰레기는 있군. 병신** 매부리 코 때문에 옆은 잘 보이냐?

이다빈 '버저비터 발차기'에 진 영국 선수 '도둑 맞았다' 분통“내가 원했던 메달 색깔이 아니다” 비안카 이다빈 도쿄올림픽

'세계 1위' 일본 선수 꺾었다…허광희가 일으킨 대이변어젯밤 배드민턴 남자단식에서는 세계 38위 허광희 선수가 엄청난 이변을 일으켰습니다. 강력한 우승 후보였던 세계 1위 일본 선수를 꺾고 8강에 올랐습니다.

'금메달 반납해' 도 넘은 비방에 안산 선수 '메시지 확인 못 한다'도쿄올림픽 양궁 2관왕 안산 선수의 짧은 머리를 두고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 회원들이 ‘안산 선수 페미(페미니스트)냐’며 도를 넘는 비난을 가해 논란이 일고 있다. 일부는 금메달을 박탈하라는 요구까지 하고 있다.앞서 안 선수는 SNS에서 쇼트커트 헤어스타일을 하는 이유가 뭐냐고 묻는 누리꾼에게 ‘편해서’라고 대... 언론이 일베놈들 우쭈쭈해서 키워 놓은 결과 참 미친 것들 많네. 노력해서 딴 금메달을 무슨 자격으로 반납하라 하나? 미친놈들이 왜이리 많나? 숏컷가지고 백만가지 트집잡네